“모히또 가서 몰디브 한잔” 그리워서 만들어진 英 수상 가옥

0

“모히또 가서 몰디브 한잔할까?” 영화 ‘내부자들’에서 이병헌이 조승우에게 한 대사다. 칵테일 모히또와 인도양 섬나라 몰디브는 느긋한 휴양지하면 떠오르는 이미지다. 몰디브는 코로나19로 하늘길이 막힌 요즘 가고 싶은 관광지 중 하나다.

출처= 클로포드 레이크스 공식 홈페이지

더 선(The Sun)은 영국 데번의 클로포드 레이크스 리조트 앤 스파에 새롭게 문을 연 수상 별장에 대해 13일 소개했다. 올해 4월 개장 예정인 이 별장은 몰디브 전통 가옥에서 영감을 얻어 만들어졌다. 리조트 안 호수에 지어졌으며 총 6개로 구성한다.

출처= 클로포드 레이크스 공식 홈페이지

투숙객들은 호수에서 몰디브에 온 느낌을 받을 수 있다. 날씨가 좋지 않아도 전면 유리를 통해 안에서 경치를 감상할 수 있다. 여름부터는 패들보딩, 카약 등 수상 레저 활동이 가능하며 7월에는 수영장과 스파가 개장해 물놀이를 즐길 수 있다. 또한, 몰디브 현지 식재료로 만든 식사를 즐길 수 있는 레스토랑과 바도 있다.

출처= 클로포드 레이크스 공식 홈페이지

리조트를 운영하는 레이크쇼어 레저 그룹의 스테판 트위스 사장은 “이 수상 가옥은 투숙객들에게 멋진 경치를 제공하는 것이 목적이다. 커플들이 거대한 창문을 통해 경치를 바라보거나 호숫가에 앉아 시간을 보낼 수 있는 이상적인 로맨틱 휴양지”라고 밝혔다.

수상 가옥에서는 최대 4명까지 숙박할 수 있으며 반려동물 동반도 가능하다. 가격은 4인 가족 2박에 630파운드다.

[서주훈 여행+ 인턴 기자]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