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게 가능해? 착륙 한번 없이 64일을 비행한 두 남자

일반 항공기는 보통 15시간 정도를 비행할 수 있다. 콴타스항공이 2019년 미국 뉴욕에서 호주 시드니를 논스톱 비행하며 20시간에 가까운 기록을 세운 것이 최장 거리 비행이다. 그런데 무려 64일 넘게 비행한 이들이 있다. 미국인 로버트 팀(Robert Timm)과 존 쿡(John Cook)은 4인승 경비행기 세스나 172(Cessna 172)를 타고 64일 22시간 19분을 상공에서 보냈다. 64년 전인 1959년에 두 사람이 세운 기록은 아직도 깨지지 않고 있다. CNN은 착륙 한 번 없이 64일간 비행한 콤비에 대해 보도했다. 때는 1956년으로 …

Read more

2023년 가장 영향력 있는 여권 순위 발표…우리나라는 몇 위?

2023년 여권 영향력 지수 순위에서 우리나라가 2위를 차지했다. 지난 5년간 1위의 자리에서 내려오지 않고 있는 일본의 바로 턱밑까지 추격했다. 매해 ‘헨리 앤 파트너스 그룹(Henry & Partners)’에서 발표하는 여권 영향력 지수의 2023년도 순위는 지난 10일(현지시간) 공개됐다. 여권 영향력 지수란 해당 여권 소지자가 무비자 및 간편한 입국 절차를 누릴 수 있는 국가들의 숫자를 지수화하여 순위를 매긴 것이다. 우리나라는 해당 순위에서 2013년 13위로 평가되었던 과거를 뒤로하고 꾸준히 순위가 상승해 2018년 이후로는 …

Read more

전 세계서 교통이 가장 혼잡한 도시라는 이곳

글로벌 교통 체증 순위에 영국 런던(London)이 1위를 차지했다. 지난 10일 교통 분석 회사 인릭스(Inrix)가 세계에서 교통이 가장 혼잡한 도시 10개국을 선정했다. 해당 순위는 50개국 1000개 도시 이상의 데이터를 모아 분석한 수치다. 인릭스는 한 해 동안 교통체증으로 운전자들이 도로에서 얼마나 많은 시간과 연료를 낭비했는지 발표한다. 인릭스의 보고서에 따르면 교통체증 상위 10권 도시 1위는 영국 런던, 2위 미국 시카고(Chicago), 3위 프랑스 파리(Paris), 4위 미국 보스턴(Boston), 5위 미국 …

Read more

맥도날드 로고가 바뀐다고? 네티즌 갑론을박

맥도날드 로고를 두고 네티즌들의 의견이 나뉘고 있다. 영국 매체 래드바이블(LADbible)은 지난 10일 영국 맥도날드 인스타그램 계정에 올라온 게시물에 대해 보도했다. ‘M’자 모양의 황금 아치는 맥도날드를 대표하는 로고다. 하지만 계정에 올라온 짧은 동영상에는 기존의 로고와는 달리 훨씬 짧고 뭉뚝한 M자 모양이 등장한다. 그리고 잠시 뒤 다시 모두가 아는 원래의 맥도날드 로고 모양으로 변한다. 인스타그램 계정 대표 사진 역시 해당 로고가 그려진 …

Read more

135년 만에 장판 밑에서 발견한 병에 담긴 쪽지의 정체

스코틀랜드(Scotland)에서 위스키 병에 담긴 쪽지를 135년 만에 발견해 화제다. BBC 뉴스는 이 쪽지를 영국 북부 스코틀랜드에 있는 에든버러(Edinburgh)의 모닝사이드(Morningside)란 곳에서 발견했다고 보도했다. 당시 한 가정집의 바닥 장판 수리를 하고 있던 배관공 회사의 대표 피터 앨런(Peter Allan)은 쪽지를 발견하자마자 집주인이었던 엘리드 스팀슨(Eilidh Stimpson)에게 사실을 알렸다. 스팀슨은 자녀들이 학교에서 귀가할 때까지 잠시 기다렸다가 함께 열기로 결정했다. 그는 “핀셋과 펜치로 병에 담긴 쪽지를 어떻게든 …

Read more

기후 운동가들이 베를린 활주로를 점거한 사연

기후 운동가들이 베를린 활주로에 난입해 불편을 초래하는 일이 벌어졌다. 폭스 뉴스(Fox News)에 따르면 독일 환경운동 단체 ‘마지막 세대(Letzte Generation)’ 소속 기후 운동가들은 베를린 브란덴부르크(Brandenburg) 공항에 난입해 손에 접착제를 바르고 활주로 바닥에 붙이는 퍼포먼스를 벌였다. 해당 점거로 인해 약 13편의 비행기가 우회하거나 진로를 변경해야 했다. 해당 시위는 화석연료에 대한 정보의 보조금 지급에 불만을 표출하기 위한 것이다. 마지막 세대는 공식성명에서 “상위 1%의 인구가 항공 관련 온실가스 배출의 50%를 …

Read more

외딴섬 한가운데 덩그러니 이 건물 정체는

외딴섬 한가운데 덩그러니 위치한 건물이 있어 네티즌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영국 매체 래드바이블(LADbible)은 아이슬란드의 외진 섬에 자리한 흰색 건물에 대해 소개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 건물은 아이슬란드의 남부 해안선에서 멀리 떨어진 엘리다예이(Elliðaey)섬에 위치한다. 섬의 크기는 44만 5000㎡(약 13만 평)에 이르며 바다오리(puffin)를 비롯한 각종 북유럽 새들의 서식지이다. 이 건물의 별명은 ‘세상에서 가장 외로운 집’이다. 많은 이들이 코로나19 팬데믹 시대에 혼자 살고 싶어 하는 이들을 위한 최적의 장소로 꼽으며 화제에 올랐다. 처음 해당 …

Read more

시럽 감기약 먹고 200명 사망, 대체 무슨 일

오염된 시럽 감기약 때문에 200명에 육박하는 영유아 사망사고가 발생했다. 지난 22일 영국 매체 더 미러(The Mirror)는 최근 인도네시아에서 발생한 비극에 대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인도네시아에서는 주로 6세 이하 아동에게서 나타나는 급성신부전(신장 기능이 수 시간에서 수일에 걸쳐 급격하게 저하되는 것)으로 인해 액상 제형의 의약품 판매를 중단했다. 복통, 설사, 구토, 배뇨장애, 두통이 심각한 증세를 보이며 사망까지 이르게 한다. 인도네시아 보건부(Indonesian Health Ministry) 대변인 모하마드 샤흐릴(Mohammad Syahril)은 의약품 판매 …

Read more

일본 냉동식품

일본이 뽑은 ‘2022년 올해의 음식’ 1위는

일본이 뽑은 ‘올해의 음식’ 1위에 냉동식품이 선정됐다. 지난 8일 CNN에 따르면 일본 식품 정보기업 구루나비종합연구소(GRI)는 매년 그해를 상징하는 ‘올해의 한 접시’를 선정한다. 냉동식품 외에 선정된 식품은 유산균 음료⸱중화요리 등이다. 구루나비연구소는 “올해의 음식으로 냉동식품이 선정된 이유는 코로나바이러스가 일본 국민 식습관에 영향을 주었기 때문”이라면서 “냉동식품은 향후 일본 식문화에 더욱 중요한 존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일본 총무성의 가계조사에 …

Read more

70만원에 우주여행? 두바이에 달 모양 초호화 리조트 들어선다

비싼 돈을 들이지 않고 저렴하게 우주여행을 할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어쩌면 5년 뒤인 2027년에 아랍에미리트(UAE)에서 가능할지 모른다. UAE 두바이에 거대한 달 모양의 초호화 리조트가 들어설 전망이다. 문 월드 리조트(Moon World Resorts)는 높이 224m, 둘레 617m(2024ft)의 거대한 돔 모양으로 서울 롯데월드타워 절반 가까이에 달한다. 리조트 완공까지 건설기간은 48개월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리조트는 달 그대로의 모습을 최대한 구현할 예정이다. 외부 모습은 달의 분화구와 질감을 본떠 실제 달의 모습을 …

Read more

상어가 집 뒷마당에?허리케인 강타한 플로리다 상어 영상 화제

허리케인 이안이 강한 비바람을 동반하며 플로리다주 남서부를 강타한 가운데, 포트 마이어의 집 뒷마당에 상어로 추정되는 해양 생물이 헤엄치는 영상이 화제다. 오랫동안 ‘허리케인 상어’라는 제목으로 고속도로나 지하철을 헤엄치는 편집된 가짜 상어 영상이 올라온 적이 많아 이번 허리케인 이안 상어 영상의 진위여부에도 논란이 있다. CNN에 따르면 1350만이 넘는 조회수를 기록한 이 영상은 더어소시에이티드 프레스(The Associated Press)의 영상 …

Read more

전 세계 항공대란으로 수하물 분실 위기 고조

전 세계를 강타한 항공대란으로 수하물 분실 사고가 속출하고 있다. 뉴욕, 워싱턴DC, 런던 등 세계 주요 공항에서 수하물 분실 및 훼손 사고가 속출하는 중이지만 제대로 된 대책은 나오지 않는 상황이다. 

中, 핸들 없는 자율주행차 공개… 기술 앞서가나

중국 최대 검색 엔진 업체 바이두(Baidu)는 핸들 탈부착이 가능한 신형 전기 자율주행차를 공개했다. 21일(현지시각) 연례 플래그십 컨퍼런스에서 공개된 신차는 내년 중 출시될 것으로 예상된다.

‘3000만 분의 1’ 희귀 랍스터… 식재료 될 뻔한 사연은?

3000만 분의 1 확률로 발견되는 오렌지 랍스터가 나타나 화제다. 미국 플로리다의 랍스터 전문 식당에서 발견된 희귀 랍스터는 식재료로 쓰일 운명이었으나 진귀함을 알아본 식당 직원에 의해 가까스로 구출됐다.

출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