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음이 아니라 플라스틱 타일이… 황당 영국 아이스링크장

영국 런던의 한 쇼핑몰에서 설치한 얼음 없는 아이스링크장이 화제다. 영국 매체 더 미러(The Mirror)에 따르면 런던 북부 해로우 타운 센터(Harrow Town Centre) 쇼핑몰이 연말 축제 기간에 아이들을 위한 무료 아이스링크장을 설치했다가 여론의 뭇매를 맞았다. 해당 아이스링크장은 바닥에 얼음이 아닌 플라스틱 타일을 설치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이 사실은 아이들을 데리고 이곳을 방문한 보호자들이 스케이트를 신고 플라스틱 타일 …

Read more

현지인·여행객 모두 발만 동동…영국 상황 어떻길래

성탄절 연휴를 앞두고 영국은 전례 없는 대규모의 파업으로 좀처럼 연휴 분위기를 내지 못하고 있다. CNN에 따르면 영국은 12월 내내 항공, 철도, 버스 노동자 등의 연쇄적인 파업으로 내외국인 여행에 차질을 빚고 있다. 이미 평년보다 추운 날씨로 공항은 항공기 결항과 지연이 속출하고 있는 가운데 히드로(Heathrow), 개트윅(Gatwick), 맨체스터(Manchester), 버밍엄(Birmingham), 카디프(Cardiff), 글래스고(Glasgow)까지 영국 내 6개 주요 공항의 출입국 관리 …

Read more

에어비앤비 선정 4위 서울

전 세계인이 에어비앤비에 가장 많이 검색한 여행지 4위는 ‘서울’

전 세계인이 에어비앤비에 가장 많이 검색한 여행지 4위에 ‘서울’이 올랐다. 1위는 태국 방콕이 차지했다. 지난 12일 에어비앤비가 2022년 1분기부터 3분기까지 검색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이용자들은 태국 방콕과 호주 시드니, 스페인 말라가에 이어 한국 서울을 네 번째로 가장 많이 검색했다. 서울에 대한 관심은 방탄소년단(BTS), 오징어 게임 등 한류 영향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 에어비앤비 관계자는 “한류의 …

Read more

망망대해서 대나무 먹으며 20시간 버틴 남성 극적 구조, 사연 들어보니…

한 크루즈 탑승객이 멕시코만 바다에 추락해 생사를 넘나들다 극적으로 구조됐다. 이야기의 주인공 제임스 마이클 그라임스(James Michael Grimes)는 미국 ABC 방송국 ‘굿 모닝 아메리카(Good Morning America)’와의 인터뷰를 통해 약 20시간에 걸친 사고 당시 상황을 전했다. 추수감사절 전날인 지난달 23일 밤, 카니발 발로르(Carnival Valor) 크루즈선은 멕시코만을 거쳐 미국 뉴올리언스(New Orleans)에서 멕시코 코스멜섬(Cozumel)으로 향하고 있었다. 술 몇 잔을 …

Read more

기내에서 주먹으로 승무원 머리 때린 승객의 최후

  한 미국인 남성이 비행기에서 승무원의 머리를 주먹으로 때려 논란이 일고 있다.   뉴욕타임스, CNN 등에 따르면 미국 항공사인 아메리칸 에어라인(AA) 377편에 탑승한 승객 A 씨가 승무원의 머리를 주먹으로 때린 혐의로 기소됐다.   미국 캘리포니아에 거주하는 A씨는 지난 21일 멕시코에서 출발해 로스앤젤레스 국제공항(Los Angeles World Airport)으로 향하는 항공편에 탑승했다. 이륙 후 얼마 지나지 않아 A씨는 …

Read more

성당 안에서 알몸 촬영하다 걸린 여성의 기막힌 해명 들어보니…

옷을 발가벗는 행위는 목욕탕 정도가 적당한 공간이다. 하지만 대중의 눈이 있는 곳, 더구나 신성한 성당에서 알몸으로 있다면 그 상황은 어떨까. 최근 이탈리아의 아말피 대성당에 한 여성이 알몸으로 사진을 찍어 논란이 일고 있다. 이탈리아 경찰에 따르면 남성 사진작가, 여성 모델, 여성 조수 등 3명의 영국인으로 구성한 촬영팀은 지난 17일 아침 7시 30분경 아말피 대성당을 찾았다. 여성 …

Read more

나이지리아 홍수, 600명 이상 목숨 앗아가…

  서아프리카 나이지리아에서 역대 최악의 홍수로 600명 이상이 사망했다. 이번 홍수는 서아프리카에서 발생한 10년 만의 대홍수로 가장 큰 규모의 피해라 알려졌다. 나이지리아 36개 주 중 17개 주가 홍수로 피해를 입었다. 130만 명의 수재민 발생, 20만 채 이상의 집과 7만 헥타르(약 7만㎡)의 농경지가 파괴됐다. 나이지리아는 서아프리카 국가 다른 지역을 잇는 주요 도로가 홍수로 인해 망가져 수천 명의 여행객이 발이 묶여 있다고 밝혔다. 나이지리아 기상청은 아남브라(Anambra), 델타(Delta), 리버스(Rivers), 바엘사(Baylsa) 등 일부 남부 …

Read more

근로자가 소송 걸자 보상금을 동전 60㎏로 바꿔 지급한 회사

중국의 한 회사가 부당 해고된 근로자에게 보상금을 모두 동전으로 지급해 화제다.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중국 남부 후난성(Hunan)에 있는 한 회사가 근로자 A 씨를 부당 해고하였고, 카이푸(Kaifu) 인민 위원회는 ‘회사가 A 씨에게 1만 위안(약 198만 원)의 보상금을 지급하라’는 판결을 내렸다. 이에 회사는 보상금을 60㎏가량의 동전으로 바꾸어 A 씨에게 지불했다. A 씨는 법원 직원들의 도움을 받아 동전을 일일이 셌다. 인민 위원회는 사측의 의도적인 동전 지급 행위가 근로자의 존엄성을 짓밟고 법원 인력 낭비를 유발시켰다는 이유로 회사에 5000위안(약 99만 원)의 벌금을 추가로 부과했다. 인민 위원회는 “회사가 …

Read more

태국, 비자 없이 여행… 한국 무비자 입국 재개

태국이 한국을 포함해 50개국 이상 여행국의 비자를 30일에서 45일로 연장했다. 비자 신청은 한시적으로 내년 3월까지 가능하다. 태국 대사관은 홈페이지를 통해 한국, 일본, 캐나다, 러시아 등 무비자 적용 국가에 대한 조치를 전면 회복한다고 안내했다. 관광청 홈페이지에서 2022년 10월부터 2023년 3월까지 연장된 비자를 신청할 수 있다. 당국은 코로나19 펜데믹을 엔데믹(풍토병으로 굳어진 감염병)으로 전환을 공식화하며 규제를 대폭 완화했다. 입국 시 요구됐던 백신 접종 증명서와 음성 결과 확인서를 제출하지 않아도 된다. 실외 마스크 착용 …

Read more

일어나 보니 7억이? 마감 직전 구매한 1달러짜리 복권의 기적

미국의 한 여성이 추첨 직전에 구입한 복권에 당첨되어 약 50만 달러(한화 약 7억 1650만원)를 받게 됐다. 인사이더(Insider)에 따르면 노스 캐롤리나(North Carolina)에 거주하는 39살의 스테파니 이스라엘(Stephanie Israel)은 추첨을 4분 앞두고 복권 한 장을 구매해 50만 1544달러(한화 약 7억 1800만원) 상금의 주인공이 되었다. 스테파니는 지난 8일 NC 교육 복권(NC Education Lottery)에서 진행하는 캐시 5(Cash 5) 복권 판매 …

Read more

민간인 최초 달 여행하는 80대 억만장자의 정체

민간인 최초로 우주 정거장 여행을 다녀온 82세 노인이 이번엔 달 여행 티켓을 구매했다. 스페이스엑스는 미국의 사업가이자 억만장자인 데니스 티토가 아내 알키코와 약 일주일간 달 여행을 할 것이라 밝혔다. 티토는 “1958년 대학 진학 시 항공학과를 들어가 우주 비행을 공부했다. 달 여행은 내가 그때부터 지금까지 꿔온 꿈이다. 82세의 나이지만 달을 여행하는 것을 성공한다면 다양한 연령층에게 귀감을 줄 것이다. 달 여행을 꼭 성공할 것이다”라고 의지를 …

Read more

총 50만 장 무료 비행기 티켓 쏜다는 이 나라는 어디?

홍콩, 지난 달 26일 방역조치 완화 홍콩 여행 장려 위해 2023년 무료 항공권 배포 예정 홍콩 관광청이 관광객 유치를 위해 무료 항공권을 배포한다고 밝혀 화제다. 타임아웃(Timeout) 보도에 따르면 홍콩 관광청이 약 50만 장의 비행기 티켓을 무료로 배포할 계획이다. 해당 정책은 코로나 바이러스로 끊긴 관광객들의 발길을 돌리기 위해 마련되었다. 덧붙여 무료 항공권은 입국자뿐만 아니라 일부의 출국자들에게도 …

Read more

빗장 푸는 홍콩, 다시 시작되는 여행 시대

엄격한 방역 규제를 유지해 온 홍콩이 빗장을 풀었다. 고강도 방역 규제를 적용해 온 지 약 900일 만이다.   홍콩 정부는 23일(현지시간) 열린 기자회견을 통해 해외여행자에 대한 공식 검역을 종료한다고 밝혔다. CNN 등 외신에 따르면, 홍콩은 해외 입국자를 대상으로 시행하던 3일 의무 격리를 철폐하고 입국 전 PCR 검사 규정을 완화하는 등 대대적인 방역 규제 완화에 나선다. 해당 조치는 26일부터 적용된다. 강경 대처를 이어온 홍콩으로서는 파격적인 행보지만, 완전히 완화된 것은 …

Read more

워싱턴 기념탑, 빨간 페인트칠한 무개념은 누구

미국의 워싱턴 기념탑이 한시적으로 운영을 중단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CNN에 따르면 빨간 페인트로 워싱턴 기념탑을 훼손한 것으로 추정되는 한 남성이 지난 20일(현지시간) 체포되었다. 이 사건으로 워싱턴 기념탑이 잠시 폐쇄되었다. 지난 21일 미국공원 경찰의 발표에 따르면 인디애나주 블루밍턴에 거주하는 44세 샤운 레이 디톤(Shaun Ray Deaton)이 20일 오후 7시 30분에 워싱턴 기념탑 훼손 등의 혐의로 체포되었다. 그는 빨간색 …

Read more

“남미까지 갈 필요 없다” 일본에서 만나는 우유니 사막

일본 치치부가하마(父母ヶ浜) 해변이 우유니 소금 사막의 뒤를 잇는 반영 사진 명소로 떠올랐다. 치치부가하마 해변은 일본 시코쿠(四国) 섬 카가와(香川) 현에 위치한 해변이다.약 1㎞ 길이로 펼쳐진 모래사장과 그 뒤로 자리 잡은 섬들이 천혜의 자연경관을 연출한다. 아름다운 경관 외에도 해변이 주목받는 이유는 따로 있다. 바로 볼리비아 우유니 소금 사막에 못지않은 완벽한 반영 사진을 남길 수 있다는 점이다.지난 2016년, 치치부가하마의 반영 사진이 일본 내 관광 사진 공모전에 출품되면서 세계 …

Read more

‘작은 영웅’이 여기에! 장난감으로 엄마를 구한 6살 쌍둥이

장난감으로 엄마를 구한 6살 ‘작은 영웅’ 쌍둥이가 화제다. 인사이더에 따르면 지난 13일 플로리다주의 6살 쌍둥이 한 쌍이 장난감과 헤어드라이어를 이용해 엄마를 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멜버른 경찰이 피해 여성으로부터 긴급 전화를 받은 건 오후 1시 21분이었다. 그녀는 자신의 남자친구인 33세 앤드류 윌리엄스(Andrew Williams)가 본인을 공격했다고 전달했다. 윌리엄스는 쌍둥이 아이들이 그녀를 지키기 위해 장난감과 헤어드라이어, 그리고 막대기를 …

Read more

“코로나 때문에…” 역사 속으로 사라지는 브로드웨이 간판 공연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The Phantom of the Opera)이 2023년 2월 공연을 마지막으로 브로드웨이에서 막을 내린다. 트래블펄스 등 외신은 브로드웨이 간판 공연 오페라의 유령이 2023년 2월을 끝으로 35년의 긴 여정을 마무리한다고 보도했다. 오페라의 유령 제작진 측은 2023년 1월 26일 35주년 기념 공연을 상연하고, 약 한 달 후인 2023년 2월 18일 토요일 폐막 공연을 올릴 계획이라고 밝혔다. 오페라의 유령이 이와 같은 결정을 내린 이유로는 팬데믹의 영향이 큰 것으로 풀이된다. 극장가는 코로나19의 직격탄을 맞은 대표적인 업계다. 브로드웨이는 2021년 9월 …

Read more

샌드위치를 먹었을 뿐인데…75만원이 생긴 여성

구매한 KFC 샌드위치 아래서 약 500달러를 발견한 여성이 미국에서 화제다. 인사이더에 따르면 미국 조지아주의 한 여성이 본인의 KFC 샌드위치 아래서 543달러(한화 약 75만원)를 발견했다. 조지아주 잭슨 카운티 경찰 당국은 “조안 올리버(JoAnn Oliver) 씨가 드라이브 스루로 점심을 구매했고 식사하기 위해 그대로 직장으로 돌아갔다”라며 “가방을 열어 샌드위치를 들자 543달러가 들어있었다”고 설명했다. 그녀는 돈을 발견한 후 즉시 지역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