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식주의자들을 위한 새로운 여행 제안, ‘비건 투어’

 요즘 채식주의, 비건 열풍이 불고 있다. 비건은 육식을 하지 않고 식물성 원료로 만든 음식만을 먹는다. 환경과 건강에 대한 관심이 늘어나면서 비건도 자연스럽게 대안으로 떠오르기 시작했다. 서울 각지에서 비건 식당도 점점 생겨나고 있고, 기업들은 비건 제품을 출시하고 있다. 유럽에서는 아예 비건을 바탕으로 한 여행 상품이 나왔다. 출처= Contiki 공식 홈페이지  타비라보(TABI

백신 접종완료자, 체코行 PCR 검사 불필요

체코 갈때 PCR 검사를 받을 필요가 없어졌다. 체코관광청은 지난 15일부터 한국인 백신 접종 완료자들은 입국 절차가 훨씬 간단해졌다고 밝혔다.  체코관광청에 따르면,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완료한 한국인 단기 여행자는 체코 입국 시 PCR 음성 검사서를 제출하지 않아도 된다.  체코 프라하 구시청사 전망대에서 내려다 본 광장 풍경. 만약에 예방 접종을 완료하지 않았다면 한국 출발 전 PCR 검사와 함께 체코 도착 후 5~7일차 내 현지에서 PCR 검사를 진행해야 한다. 현재 시행 중인 온라인 사전 입국 신고서인 PLF(Passenger Locator Form)의 사전 제출의 의무는 EU 및 비 EU 국가에서의 입국자 모두에게 유지된다. 체코 입국 후 체코 내 이동은 제한이 없다. 지난 9일부로 백신 접종 관계없이 레스토랑 및 호텔 등의 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다만, 백신 접종 증명서 제시의 의무는 사라졌지만 실내에서의 마스크 착용은 계속된다.   체코관광청은 오는 3월 3일 업계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한 웨비나를 진행할 예정이다. 참여를 원할 경우 체코관광청 한국지사로 연락하면 된다.  입국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체코관광청 공식 블로그(blog.naver.com/cztseoul)에서 확인할 수 있다. [권오균 여행+ 기자] 갔다온 사람들 200% 추천 ‘살면서 한번쯤 꼭’ 가보라는 이 여행 – 여행플러스 코로나는 우리의 일상은 물론 여행도 바꿔

왕처럼 쉬고 귀족처럼 마시는 체코 고성 투어

금강산도 식후경. 먹고 마시는 일이 여행의 절반이라면 나머지 절반은 풍경 감상이 되지 않을까. 두 가지가 동시에 가능한 여행은 중유럽 체코에서 가능하다. 중유럽 체코에는 약 2000개 이상의 성(成)과 샤토가 있다. 이 중 여행객이 묵어갈 고성 호텔로 운영하는 곳도 있다. 마치 왕처럼 휴식을 취하고 귀족처럼 먹고 마실 수 있는 체코 여행을 소개한다.

지상 최고 낭만 도시, 프라하 즐기는 4가지 방법

<제공 = 체코관광청>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도시를 꼽으면 항상 포함되는 도시가 있다. 체코 프라하다. 현지에 거주하는 장선영 가이드는 “코로나 전에는 한국관광객이 한해에 40만 명 왔다”며 “비교적 저렴한 가격과 널리 알려진 여행 정보, 그리고 특히 아름다운 프라하 야경”을 인기 요소로 꼽았다. 인구 130만 명 프라하는 매년 800만 명이 넘는 관광객이 찾았다.

체코엔 황금빛 맥주 말고, 황금빛 와인도 있다!

전 세계에서 맥주를 가장 많이 마시는 나라는 체코다. 프라하 시민의 1인당 맥주 소비량이 1년에 평균 468병(300ml)이니 맥주를 물처럼 마신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체코는 황금빛 라거 맥주 필스너우르켈을 필두로 고소하면서 달콤한 흑맥주 코젤 다크, 쌉싸름한 부드바르 외에서 일일이 열거할 수 없을 정도로 맛있는 맥주 떠올리면 그럴 법하다는 생각도 든다. 맥주 애호가에게

[랜선여행] 맥주의 맥주를 위한 맥주에 의한 맥덕 도시 TOP3

출처=unsplash 후덥지근 여름밤 더위를 날려줄 필수 아이템이 있다. 하루 일과를 마치고 샤워한 다음 시원한 맥주를 들이켜는 것이야말로 코로나 풍파 속 여름밤에 누릴 수 있는 가장 소중한 호사가 됐다. ​ ​ 20살 이후 여행에서 맥주는 떼려야 뗄 수 없는 친구였다. 혼자만의 여행에서도 맥주는 항상 내 곁을 지켰다. 하루 일정을 마치고 현지에서만

코로나 끝나고 가볼까! 체코 온천마을 3곳 세계문화유산 등재

유네스코, 유럽 온천마을 11개 추가 지정체코 서부 보헤미아 스파 트라이앵글 포함“호흡기 질환 치료 효과 입증되었던 곳 포스트 코로나 시대 힐링 여행지 되길” 체코 서부 온천마을 3곳이 포함된 유럽 지역 온천 11개 마을이 유네스코 세계 문화유산으로 지정됐다. 이번에 세계 문화유산으로 지정된 유럽 온천마을에는 체코 서부 카를로비 바리(Karlovy Vary), 마리안스케 라즈녜(Marianské Lázně),

내년 말고 올 여름 체코행 녹색불! 한국 출발 한국여행객 입국 가능

한국 등 9개 국가 자유로운 입국 가능 주한 체코대사 “한국인 관심 기대”대한항공, 8월 한국→프라하 항공편 편성 이달부터 한국에서 출발하는 한국인을 체코를 자유롭게 입국할 수 있다. 체코 정부는 한국을 포함한 9개 국가를 저위험 국가로 분류하고 있으며, 6월 1일부터 코로나19로 인한 규제 후 재개방 결정하면서 한국인이 여행 목적으로 체코에 입국할 수 있도록

유럽여행 가능해지나? 체코, 한국인 입국 제한 해제

출처 : 픽사베이 체코가 7월 13일부터 한국 시민의 제한 없는 입국을 허용한다고 발표했다. 출처 : 체코 내무부 홈페이지  체코 내무부는 전 세계 국가를 저위험국(40개)과 위험국으로 분류하며, 저위험국으로 분류되는 EU+국가 국민과 EU 역외 6개국(한국, 호주, 일본, 캐나다, 뉴질랜드, 태국) 국민에 대한 제한 없는 입국을 허용했다. 출처 : 체코 내무부 홈페이지  이에

“항공편이 없어요”..코로나19로 귀국 못하는 한국 교민의 사연

“돌아가고 싶어도 갈 수가 없어요. 한국으로 가는 하늘길이 막혔습니다.” 출처 MBN 고향을 걱정하던 이들은 어느새 불안을 끌어안게 되었다. 타국에 있는 교민들의 이야기다.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증가 추이가 어느 정도 꺾인 가운데 유럽,미주권을 비롯한 해외의 사정은 갈수록 악화되고 있다. 생계를 위해, 혹은 학업을 위해 이역만리에 삶의 터전을 잡은 이들에게 직접

올겨울 유럽 인기 여행지는 나야, 나!

​ (좌) 프랑스 파리 / (우) 영국 런던 안녕하세요, 여행+입니다. 겨울 여행지로 스키장이나 해돋이 여행이 진부해졌다면 이제 유럽으로 눈을 돌려볼 차례입니다. 고풍스러운 건물과 맛있는 음식, 쇼핑의 재미 그리고 낭만이 가득한 유럽은 언제가도 매력적인 곳인데요. 겨울 여행지로 한국인들이 가장 많이 찾는 곳은 과연 어디였을까요? 인터파크투어가 조사한 “올 1~2월에 출발하는 유럽 항공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