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주말여행 Archives - 여행플러스

#주말여행 (5 Posts)

  • ‘하늘의 별따기’ 청와대 관람 120% 즐기는 법 지난 2022년 5월 10일, 74년 만에 개방한 청와대. 개관 15일만에 40만명이 다녀가며 관심이 뜨거웠었다. 예약하기가 ‘하늘의 별따기’ 수준일 만큼 행운이 뒤따라야 볼 수 있다는 그곳. 청와대행 행운을 잡는다면 120% 즐겨야 한다. 청와대 제대로 즐기는 법을 소개한다. 청와대 본관 한옥에서 가장 격조 높고 아름답다는 팔작지붕을 올리고 15만여 개의 청기와를 얹었다. 본관 앞으로는 대정원이라고 이름 붙은 넓은 잔디밭이 펼쳐져 있다. 청와대 본관 본관에 가까이 다가갈수록 햇빛에 반짝이는 청기와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본관을 정면에서 바라보면 현관 통로 지붕과 본관 건물의 지붕이 계단처럼 연결된 듯 보인다. 마치 거대한 파도의 푸른 물결을 마주하고 있는 것 같다. 청와대 본관 청와대 본관의 지붕에는 잡상 11개가 있다. 경복궁의 근정전에 잡상이 9개가 있는데 청와대가 근정전보다 격이 더 높은 셈이다. 한국적인 미가 담겨 있으면서도 팔작지붕이 중후한 느낌을 가미한다. 소정원 본관에서 소정원을 통해 관저로 향할 수 있다. 대정원이 넓은 잔디밭이었다면 소정원부터는 아늑한 숲이다. 정원 사이로 난 숲길이 아기자기하다. 숲의 나무들도 꽤 울창해 햇빛이 파고들 틈이 없을 만큼 그윽한 그늘을 만든다. 소정원 숲은 사방으로 연결돼 청와대 부속 건물 곳곳으로 들어오고 나가는 통로가 돼준다. 자연을 통해 막힘없이 공간을 연결하는 것이 우리나라의 전통 건축 방식인 차경(借景, 자연을 빌려 정원으로 삼는 방식)을 떠올리게 한다. 수궁터 관저로 넘어가는 길에는 수궁(守宮)터가 있다. 경복궁을 지키던 병사들이 머물던 곳으로 이 일대를 경무대라고 불렀다.  수궁터 수궁터에는 수령이 700년이 넘는 주목이 오랜 세월 동안 자리를 지키고 서 있다. 고려 시대부터 이 땅을 지키며 격동의 대한민국을 바라봤을 나무인 셈이다. 관저 수궁터를 지나 오르막길을 약간만 오르면 관저에 도착한다. 관저는 본관과 마찬가지로 […]
  • [여행+봄] 당신이 따뜻해서 봄이 왔다는 ‘당신’에게 이 봄 가기 전 추천하는 여행지 [여행+봄] 당신이 따뜻해서 봄이 왔다는 ‘당신’에게 이 봄 가기 전 추천하는 여행지 ​ ‘당신이 따뜻해서 봄이 왔습니다’. 김남권 시인이 노래한 봄 마중을 어느 누가 손사래 칠 수 있을까. 이 말을 누군가에게 듣는다면 달달하다 못해 꿀이 떨어지지 않을까. 누구나 계절을 마주하며 떠오르는 이미지가 있을 테다. ‘시작’ ‘싱그러움’ ‘사랑스러움’ ‘달달함’ 등이 바로 그런 것들이다. ​ 봄이 온 […]
  • [여행+차박] 솔직히 차박 누가 가나 했다…얼떨결에 2박3일 다녀온 진짜 후기② [여행+차박] 솔직히 차박 누가 가나 했다 …얼떨결에 2박3일 다녀온 진짜 후기② ​ ==> (==> 1편에 이어 계속) <== ​ 내일을 위해 눈을 붙였다. 사실 그도 잠시였다. 첫 차박의 여운을 놓치고 싶지 않아 늦게 잠이 들었다. 하지만 일출은 놓치고 싶지 않았다. 더구나 동해의 최북단에, 바다가 코앞인 곳에서의 일출이다. 한 순간도 안 담을 수 없었다. 일출 예정 […]
  • [여행+차박] 솔직히 차박 누가 가나 했다…얼떨결에 2박3일 다녀온 진짜 후기① [여행+차박] 솔직히 차박 누가 가나 했다 …얼떨결에 2박3일 다녀온 진짜 후기① ​ 아차, 늦었다. 웬만해선 약속에 늦지 않는 스타일이지만 대놓고 늦어버렸다. 학창시절 집이 가까운 친구가 지각이 잦은 것과 같은 이치다. 무슨 소리냐, 캠핑 그것도 차박을 떠나려 준비한 이번 여행은 시작부터 좀 달랐다. 카셰어링 기업 쏘카가 차박을 떠나지 않겠냐는 제안을 해왔다. 차량공유를 넘어 차박 전용 차량까지 […]
  • [여행+스폿] 이번 주가 가장 볼 만 하다…사찰, 어디까지 가봤니 [여행+스폿] 이번 주가 가장 볼 만 하다…사찰, 어디까지 가봤니 ​ 부처님 오신 날 주간을 맞아 전국의 사찰이 꽃단장에 나섰다. 종교 유무를 떠나 지금 이 시기가 사찰을 둘러보는데 가장 아름다운 때가 아닐까. 번잡한 도심 속 힐링이 있는 곳부터, 장애인이나 노약자도 편히 갈 수 있는 곳, 황금빛이 찬란히 빛나는 이색 사찰까지 경우의 수도 다양하다. ​ 주말에 대체공휴일까지 […]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더블 역세권인데도 6년간 방치됐다는 ‘5.8억 알짜 부지’…대체 왜?
  • “세금까지 써야 했나”…’문재인표 태양광’에 매년 들어갔다는 금액
  • “당근에 중고 노트북 올렸을 뿐인데…과세 세금고지서 받았습니다”
  • 유재석이 구매한 논현동 펜트하우스, 압구정 현대와 가격 비교해보니…
  • “돈 신경 못썼다더니”…업계보다 6배 비싸다는 ‘강형욱’의 강습료 금액
  • “실적 나쁘면 나가라”…이재용 회장이 올해 처음으로 칼 빼든 곳
  • 2천만 사용한 ‘이 앱’…알고보니 세무사 연결해줘 ‘황당’
  • 14년째 흉물로 방치되어 있었다는’동인천역 건물’, 결국…
  • 버닝썬에서 ‘일명 경찰총장’ 불리던 공무원…현재 송파에서 이런 직책 맡고 있다
  • “산 게 너무 후회돼요”…상가 미임대 전국 ‘톱3 지역’은?
  • 서울지하철이 팝니다 ‘시청역 7억, 건대입구역 6억…그렇다면 강남역은?’
  • ‘악법 중의 악법’이라고 업계관계자들이 입 모아 말하는 제도 하나

추천 뉴스

  • 1
    “호텔에서 해변까지 0분” 2023년 문 연 포포인츠 바이 쉐라톤 팔라완

    해외 

  • 2
    에미레이트 항공, 2023~24 회계연도 역대 최고 실적 달성

    해외 

  • 3
    대한‧제주항공도 아니었다…‘수지맞은 에어서울’ 영업이익률 연이은 1위

    국내 

  • 4
    세상에 이런 가성비가? 비행기 타면 숙소 2박 공짜로 주는 항공사 패키지

    메인 

  • 5
    바르셀로나, 로마가 먼저 도입한 ‘이 제도’, 英 본머스도 합세한다는데…

    해외 

지금 뜨는 뉴스

  • 1
    여권정보 잘못 써내 비행기 못 탄다고? 이제부터 이런 불편 사라진다

    국내 

  • 2
    호텔 가격 맞아? 합리적인 '숏캉스·반캉스 패키지' 봤더니

    국내 

  • 3
    비여행객도 항공기 탑승 코앞까지 갈 수 있는 공항 탄생

    해외 

  • 4
    차타고 7분이면 덴마크에서 독일까지 간다?

    해외 

  • 5
    [여행+秋캉스] 커피향 따라 떠나는 이색 카페 여행도시 5

    국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