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만2천 원짜리 무제한 전철 탑승권이 불러온 긍정적인 영향

일상 속에서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방법 중 하나는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것이다. 도시의 많은 사람이 대중교통을 이용한다면 사회는 얼마나 긍정적으로 변화할 수 있을까. 독일 철도청은 열차 무제한 탑승권 판매로 이러한 의문에 해답을 제시했다. 9유로(약 1만2000원)짜리 탑승권이 불러온 작지만 큰 영향이다. CNN 등 외신은 지난 6월 독일 철도청이 출시한 무제한 철도 탑승권에 대해서 보도했다. 무제한 철도 탑승권은 6월에서 8월까지 3개월간 진행한 특별 판매 상품이다. 탑승권을 구매한 관광객들은 9유로(약 1만2000원)에 기차, 버스, 트램 등 대중교통을 …

Read more

자동차를 넘어 열차까지… 세계 최초 수소 열차 공개

세계 최초의 수소 동력 여객 열차가 공개돼 화제다. 지난 24일 프랑스 철도 제조업체 알스톰(Alstom)은 100% 수소 연료로 운행하는 여객 열차 코라디아 아이린트(Coradia iLint)를 선보였다. 코라디아 아이린트는 독일 북서부 니더작센(Lower Saxony)주 브레머보르데(Bremervörde) 마을에서 운행 중이다. 최고 시속은 140㎞에 달하며 1회 충전 시 운행 거리는 약 1000㎞에 이른다. 현재 운용 중인 열차는 총 5대로, 올해 말경에는 14대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14대로 확대 시 기존 니더작센주에서 운행 중인 15대의 디젤 열차 전량을 …

Read more

3년 만에 재개된다는 독일 맥주 축제

독일의 대표 맥주 축제 옥토버페스트(Oktoberfest)가 3년 만에 재개된다.     워싱턴포스트 등 외신은 독일 남부 도시 뮌헨의 대표 축제, 옥토버페스트가 올가을 개최된다고 보도했다. 팬데믹으로 축제가 전면 중단된 이후 3년 만의 일이다. 2022 옥토버페스트는 독일의 국경일인 9월 17일부터 10월 3일까지 약 2주간 펼쳐진다.     옥토버페스트는 독일의 연례 축제로, 1810년부터 이어진 세계 최대 규모의 민속축제 중 하나다. 매년 600만 명이 넘는 참가자 중 외국인의 비율이 15%에 이르는 독일의 대표 국제 행사다. 옥토버페스트 주최 측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