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홍콩 4성급 호텔을 이 가격에? ‘도르셋 쿤통’ 솔직 후기

최지연 에디터 조회수  

홍콩 여행을 준비하면서 가장 고민 되는 것 중 하나가 숙박이다. 홍콩섬이나 침사추이 인근은 숙박료가 지나치게 비싸거나 가격에 비해 시설이 너무 협소하고 노후한 곳들이 많다.

주요 명소와는 조금 떨어져 있지만 숙박료가 저렴하고 시설도 괜찮으면서 주변이 조용한 숙소를 찾는다면 쿤통에 자리한 4성급 호텔 도르셋 쿤통(Dorsett Kwun Tong)을 고려해보는 건 어떨까.

도르셋 호텔을 운영하는 도르셋 호스피탈리티 인터내셔널은 2007년에 설립한 글로벌 호텔 그룹이다. 홍콩, 싱가포르, 상하이, 런던, 쿠알라룸프르, 골드코스트 등 전 세계 다양한 도시에서 4~5성급 호텔을 운영한다. 홍콩에는 완차이, 몽콕, 취안 완, 쿤통 등 총 4곳의 도르셋 호텔이 있다. 그중 도르셋 쿤통을 가 봤다.

쿤통은 옛 산업 중심지이자 기업체가 많고 젊은 예술가들이 모여 살기도 하는, 그야말로 사람 냄새 나는 동네다. 인근에 컨퍼런스 센터와 전시 공간, 대형 쇼핑몰 APM 등이 있고, 관광객이 상대적으로 적은 지역이라 꾸밈없는 로컬들의 일상을 엿볼 수 있다.

도르셋 쿤통 호텔은 홍콩 국제공항에서 차로 40분 거리다. 물가 비싼 홍콩이지만, 1박에 가장 낮은 등급 객실은 10만원 미만으로도, 나머지 객실도 평균적으로 10만원대면 머물 수 있다. 주요 관광지와는 다소 떨어진 거리에 있지만 걸어서 5분 거리에 지하철(MRT)역이 있어 이동에 큰 어려움은 없다. 침사추이까지 차로 15분 정도면 갈 수 있다. 체크인은 오후 2시, 체크아웃은 정오까지다. 공항에서 호텔로 픽업 요청을 하면 편도 700홍콩달러(약11만93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네 가지 타입 객실 평균 10만원대에 이용 가능


수페리어 스위트 객실. /사진= 김규란 여행+ PD

객실 타입은 스탠다드, 수페리어, 디럭스, 수페리어 스위트 총 4가지가 있다. 전반적으로 고풍스럽고 따뜻한 색감의 인테리어가 돋보인다. 3개 객실은 2인까지 투숙 가능한 아담한 크기고, 수페리어 스위트 객실은 3인까지 투숙 가능한 투룸 형태다. 스위트 객실은 거실과 방으로 나뉘어져 있는데, 거실의 소파는 소파베드라 침대로 활용 가능하다. 사무용 테이블, 46인치 TV 등을 갖춰 비즈니스 여행객에게도 제격이다. 테이블호텔 관계자는 인근 호텔들에 비해 층고가 높고 창밖 뷰를 넓게 감상할 수 있는 점을 매력으로 꼽았다. 객실에 따라 하버뷰가 펼쳐지는 곳도 있다.


수페리어 트윈, 더블 룸. /사진= 김규란 여행+ PD

침대 타입은 전 객실 모두 트윈, 더블 중 선택 가능하다. 스탠다드 객실을 제외한 전 객실에 욕조가 있다. 가성비 호텔인 만큼 숙박에 필요한 기본적인 시설과 어메니티만 구비했다. 낮은 등급의 객실일 경우 보디로션과 샤워가운, 스낵바는 따로 준비돼있지 않으니 필요한 투숙객은 따로 챙겨가거나 구매하는 게 좋겠다. 어댑터, 담요 등 일부 물품은 현장 상황에 따라 카운터에서 대여가 가능할 수 있으니 방문 전 문의해보자. 객실에 비치된 나무 모형의 QR코드를 스캔하면 룸서비스 신청을 하거나 호텔 시설 이용 안내를 받을 수 있다. 생수는 환경을 고려해 복도마다 정수기를 비치했다.

필요한 건 알차게 있다, 부대시설


미슐랭 1스타 셰프가 운영하는 호텔 중식당이자 조식당. /사진= 김규란 여행+ PD

호텔에 F&B 시설은 1층에 레스토랑 한 곳이 있다. 이곳에서 조식을 먹을 수 있고, 평상시에는 중식당 헝스 델리카시즈(Hung’s Delicacies)로 운영한다. 미슐랭 1스타를 5년 연속 받은 셰프가 운영한다.


조식뷔페 메뉴. /사진= 김규란 여행+ PD

조식 메뉴는 매일 조금씩 바뀌는데, 한국 투숙객이 대략 20% 정도로 많지 않은 편이지만 김치도 있었다. 죽 요리인 콘지를 비롯해 딤섬 등 홍콩 현지식 요리부터 빵, 과일, 파스타, 계란 등 기본적인 메뉴까지 다양한 선택지가 있다. 맛도 특별히 향신료가 세거나 낯선 메뉴가 없어 누구나 부담 없이 즐기기 좋아 이용객들의 평가도 좋은 편이다. 조식은 오전 7시 30분부터 10시까지 이용 가능하며 중식당은 12시부터 15시, 18시부터 23시까지 운영한다.


실외수영장과 피트니스룸. /사진= 김규란 여행+ PD

3층에는 야외 수영장과 헬스 클럽이 있다. 야외 수영장은 동절기에는 운영하지 않는다. 올해는 오는 5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운영할 예정이다. 5월, 9월, 10월에는 매일 8시부터 17시까지, 6~8월에는 20시까지 운영한다. 헬스 클럽은 규모는 작지만 유산소 운동과 덤벨 운동이 가능하다. 매일 7시부터 23시까지 이용할 수 있다.

호텔 인근 맛집 추천


숙소 바로 맞은편에 있는 딤섬 맛집 케이터킹 딤섬 레스토랑. /사진= 김규란 여행+ PD

꿀팁이 있다면 호텔에서 걸어서 1분 거리에 현지인들에게 인기가 많은 딤섬 맛집 ‘케이터킹 딤섬 레스토랑(Caterking Dim Sum Restaurant)’이 있다. 홍콩 사람들이 출퇴근 전후로 혼밥을 많이 하러 온다고 한다. 창펀, 하가우, 새우 쇼마이 등 대표적인 메뉴들이 유명 딤섬 맛집들과 비교해봐도 뒤처지지 않는다. 관광객은 잘 모르는 숨은 맛집이니 호텔 투숙객이라면 꼭 방문해보자.

※ 도르셋 쿤통 호텔, 이런 분들에게 추천!

-3인 이하 적은 인원이 투숙한다.

-관광지와 떨어져 있더라도 숙박비가 저렴하고 조용한 호텔을 선호한다.

-조식이 맛있는 호텔을 찾는다.

-호텔에서 잠만 자고 부대시설은 많이 이용하지 않을 예정이다.

-유명 관광지보다는 한적한 로컬 맛집, 카페 등을 방문하고 싶다.

-쇼핑을 할 예정이라 호텔 인근에 쇼핑몰이 있었으면 좋겠다.

-아이 동반 가족이나 연인보다는 친구들끼리 방문하거나 출장차 찾은 여행객들에게 추천한다.

강예신 여행+ 기자

영상= 김규란 여행+ PD

최지연 에디터
tplus@viewus.com

댓글0

300

댓글0

[메인] 랭킹 뉴스

  • 봄은 강을 따라 온다_봄 기운 맞으러 떠나는 여행
  • 벚꽃 스시? 2030女 푹빠진 호텔 한정판 벚꽃 메뉴 뭐길래
  • 100만원에 밥, 체험, 스파 실컷... 휴대폰 안 터져도 몰리는 이곳
  • “앞접시로 썼는데”... 홍콩에서 한국인이 흔히 하는 실수 5가지
  • 하울의 움직이는 성 실사판 볼 수 있는 日 ‘이곳’ 드디어 오픈했다
  • 일석이조 여행 어때여행업계도 ‘빅블러’가 대세

최신 뉴스

  • [홍콩 밤 문화 즐기기2] 화려한 홍콩 야경이 나를 감싸네~🍹
  • 와우패스, 관광공사와 손잡고 한국 ‘또’ 온 일본인 관광객에 왕복 항공권 쏜다
  • 햄버거 이름 3개만 대도 1260만원 주는 이벤트 결말에 '충격'
  • 2천년 전 무슨 일이... ‘세계 8대 불가사의’ 튀르키예 이곳
  • 이름이 OOO라면? 영국 기차 무료 탑승 가능하다
  • “이게… 되네?!” 한국에서 쓰던 페이 그대로, ‘지갑 없는’ 일본 여행 직접 해보니

금주 BEST 인기글

  • 유독 일본인들 최애라는 괌 여행 필수 코스, 정리해봤더니…
  • ‘스노클링 천국’인데 아직 안 유명하다는 섬 여행지 스팟
  • 현지인들 버킷리스트, 역대급 풍경 자랑하는 미국 국립공원 근처 호텔 5곳
  • 신기할 정도… 가본 사람들 전부 놀랄 수밖에 없다는 인도 여행지
  • 요즘 일본인들 4월 황금연휴 여행지 1위는 바로 ‘이 나라’입니다
  • 이제 요트까지?…무조건 가야 한다는 푸켓 비치클럽 4곳
  • 태국, 발리 이어 홍콩까지… 원숭이 절대 만지면 안되는 이유
  • 요즘 같은 날씨에 가기 딱 좋은 전국 식물원 여행지 5곳
  • “낙원이 따로 없다” 현지인이 인정한 캠핑카 여행객을 위한 미국 리조트
  • 365일 내내 ‘빛 축제’ 중이라는 국내 여행지 5곳
  • 뉴욕에서 처음으로 주택 구매하기 좋은 지역 5곳
  • 군산 시간여행축제, 누구나 도전할 수 있는 ‘시민모델’ 지원하세요

지금 뜨는 뉴스

  • 1
    "개 섰거라"… 반려견의 활주로 대탈출

    해외 

  • 2
    청년 대상 월 7만원 ‘철도 무제한 패스’ 도입하는 ‘이 나라’

    해외 

  • 3
    [여책저책] 남들은 모르는 일본 여행을 즐길 수 있는 방법

    Tip 

  • 4
    [여행+봄] 당신이 따뜻해서 봄이 왔다는 ‘당신’에게 이 봄 가기 전 추천하는 여행지

    국내 

  • 5
    ‘할매입맛’ 감성 카페 4곳

    Tip 

[메인] 랭킹 뉴스

  • 봄은 강을 따라 온다_봄 기운 맞으러 떠나는 여행
  • 벚꽃 스시? 2030女 푹빠진 호텔 한정판 벚꽃 메뉴 뭐길래
  • 100만원에 밥, 체험, 스파 실컷... 휴대폰 안 터져도 몰리는 이곳
  • “앞접시로 썼는데”... 홍콩에서 한국인이 흔히 하는 실수 5가지
  • 하울의 움직이는 성 실사판 볼 수 있는 日 ‘이곳’ 드디어 오픈했다
  • 일석이조 여행 어때여행업계도 ‘빅블러’가 대세

함께 볼만한 뉴스

  • 1
    “뭐가 가짜게?” 인터파크 200만원 상당 적립금 쏘는 만우절 기념행사 개최

    여행플러스

  • 2
    [여행人터뷰] 국내 최초✨크루즈 뮤직 페스티벌 '잇츠더쉽코리아 2024' 놓치면 후회할걸

    여행플러스

  • 3
    제주 도두봉 키세스존 & 도두동 무지개해안도로 제주공항근처 가볼만한곳

    뷰어스 여행뉴스

  • 4
    제주 갈치조림 vs 제주 갈치구이 제주공항근처 맛집

    뷰어스 여행뉴스

  • 5
    제주도 가볼만한곳 4곳, 유민미술관, 휴애리, 가파도 청보리축제, 천지연폭포

    뷰어스 여행뉴스

금주BEST인기글

  • 유독 일본인들 최애라는 괌 여행 필수 코스, 정리해봤더니…
  • ‘스노클링 천국’인데 아직 안 유명하다는 섬 여행지 스팟
  • 현지인들 버킷리스트, 역대급 풍경 자랑하는 미국 국립공원 근처 호텔 5곳
  • 신기할 정도… 가본 사람들 전부 놀랄 수밖에 없다는 인도 여행지
  • 요즘 일본인들 4월 황금연휴 여행지 1위는 바로 ‘이 나라’입니다
  • 이제 요트까지?…무조건 가야 한다는 푸켓 비치클럽 4곳
  • 태국, 발리 이어 홍콩까지… 원숭이 절대 만지면 안되는 이유
  • 요즘 같은 날씨에 가기 딱 좋은 전국 식물원 여행지 5곳
  • “낙원이 따로 없다” 현지인이 인정한 캠핑카 여행객을 위한 미국 리조트
  • 365일 내내 ‘빛 축제’ 중이라는 국내 여행지 5곳
  • 뉴욕에서 처음으로 주택 구매하기 좋은 지역 5곳
  • 군산 시간여행축제, 누구나 도전할 수 있는 ‘시민모델’ 지원하세요

지금 뜨는 뉴스

  • 1
    "개 섰거라"… 반려견의 활주로 대탈출

    해외 

  • 2
    청년 대상 월 7만원 ‘철도 무제한 패스’ 도입하는 ‘이 나라’

    해외 

  • 3
    [여책저책] 남들은 모르는 일본 여행을 즐길 수 있는 방법

    Tip 

  • 4
    [여행+봄] 당신이 따뜻해서 봄이 왔다는 ‘당신’에게 이 봄 가기 전 추천하는 여행지

    국내 

  • 5
    ‘할매입맛’ 감성 카페 4곳

    Tip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