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인어공주가 되어보자, 브리즈번 수변 관광지 코스

최지연 에디터 조회수  

태양의 도시라고 불리는 호주 브리즈번은 아열대 기후를 가졌다.

연중 후끈한 브리즈번에는 사우스뱅크 파크랜드 공공 수영장(Aquativity at Southbank Parklands), 오리온 석호(Orion Lagoon) 등 더위를 식히기 위한 물놀이 명소가 도시 곳곳에 널려있다.

브리즈번강 전망 식당부터 해양 박물관까지 바라보고만 있어도 시원해지는 물 관련 명소는 다 모았다!

온종일 물과 함께하는 브리즈번 물과 관련한 관광지 코스로 떠나보자.


01

무스그레이브 파크 수영장

Musgrave Park Swim Centre

브리즈번에서의 하루를 상쾌하게 시작할 수 있는 무스그레이브 파크 수영장을 소개한다. 새벽부터 개장하는 공공 수영장이다.

이곳에서 킥 판, 오리발 등 수영 도구를 무료로 대여할 수 있다. 수영장 옆 건물에 탈의실이 있는데 여자 탈의실은 2층이고 남자 탈의실은 1층에 있으니 참고하자.


무스그레이브 파크 수영장 / 사진=flickr

수영장은 어린이용 수영장과 50m 깊이의 성인용 수영장으로 나뉘어 있다.

야외 수영장이라 햇살이 강하니 자외선 차단제를 꼭 챙겨가자. 입장료는 성인 1인당 6.2호주달러(약 5000원), 2~14세 어린이는 4.6호주달러(약 4000원)다.

수영장은 월~목요일 오전 5시부터 오후 7시 30분까지 문을 연다. 금요일은 오전 5시부터 오후 6시 30분까지다. 토요일은 오전 5시부터 오후 5시까지다. 일요일은 오전 7시부터 오후 5시까지 단축 영업한다.


02

리나 루프탑 식당

Lina rooftop


리나 루프탑 식당 / 사진= 리나 루프탑 식당 공식 페이스북

리나 루프탑 식당에서 수영장에 발을 담그고 여유롭게 점심을 즐겨 보자.

야외 옥상 수영장이 딸린 식당이라 탁 트인 브리즈번 도심 전경을 감상하기 좋다. 메인 메뉴로 오리 스테이크(45호주달러, 약 4만원)와 스테이크 타르타르(28호주달러, 약 2만4000원)를 추천한다. 머랭 위에 크림과 과일은 얹은 후식 파블로바(18호주달러, 1만6000원)도 이곳의 별미니 놓치지 말자.

저녁 시간대는 사람이 붐벼 자리가 없을 수도 있으니 낮에 가는 편이 낫다. 복장 규정이 있어서 야구 모자, 축구 셔츠, 슬리퍼 등을 착용하고 들어갈 수 없으니 주의해야 한다.

식당은 월·일·수·목요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10시까지 문을 연다. 금·토요일은 오전 11시부터 자정까지 영업한다.


03

사우스 브리즈번 기념공원

South Brisbane Memorial Park


사우스 브리즈번 기념공원 / 사진=브리즈번 관광청

사우스 브리즈번 기념공원은 브리즈번강변을 따라 산책하며 일몰을 감상하기 좋은 곳이다. 퀸즐랜드 해양 박물관과 도보 2분 거리에 있다.

푸른 초목이 가득해서 소풍 장소로도 제격이니 돗자리를 챙겨가자. 구부러진 곡선 조형물이 이곳의 사진 명소다. 봄에 이 조형물 위로 꽃망울이 드리우는데 장관이 따로 없다.

이곳은 상대적으로 인적이 드문 전쟁 기념 공원이다. 공원 곳곳에 숨어 있는 제2차 세계대전 참전군인 조각상, 한국 전쟁 참전 기록물, 탱크 등을 찾는 재미도 있다. 공원은 매일 24시간 내내 방문할 수 있다.


04

사우스 비치 식당

Southbeach

브리즈번강의 야경을 감상하며 저녁을 먹을 수 있는 사우스 비치 식당이 마지막 코스다. 사우스뱅크 중심부에 있어서 접근성이 좋다.

사우스 비치에서는 QR코드로 편리하게 주문할 수 있다. 주말에는 DJ가 라이브 음악 쇼를 진행한다. 야외에 앉으면 종종 펼쳐지는 불꽃놀이도 구경할 수 있다.

이 식당은 BBQ 돼지 버거(27호주달러, 약 2만3000원)와 와규 버거(27호주달러, 약 2만3000원)가 맛있기로 유명하다. 칵테일이 맛있기로 유명하니 애주가라면 곁들여 보자. 코코넛 라임 마가리타(20호주달러, 약 1만7000원), 블랙베리 모히토(20호주달러, 약 1만7000원), 복숭아 블리니(13호주달러, 약 1만원), 짭짤한 사과 파이(21호주달러, 약 1만8000원) 등 다채로운 맛의 칵테일을 판매한다.

식당은 월~목요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8시 30분까지 문을 연다. 금요일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11시까지다. 토요일은 오전 10시부터 자정까지다. 일요일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영업한다.


브리즈번을 200% 즐길 수 있는 물 명소를 모아봤다.

아침부터 저녁까지 시시각각 색다른 매력을 뽐내는 브리즈번강의 전경을 한순간도 놓치지 말자.


글=김혜성 여행+ 기자

author-img
최지연 에디터
tplus@viewus.com

댓글0

300

댓글0

[해외] 랭킹 뉴스

  • 호텔에서 금고 쓰면 안 되는 이유
  • 기구로 떠나는 우주여행...가격이 무려 1억5700만원?
  • '포브스 선정' 2024 최고 여행지 어디…서울‧도쿄 포함
  • 다가오는 올여름 여행 트렌드는 해외여행 말고 스테이케이션?
  • “갑작스럽게 폐쇄할 가능성도…” 대규모 보수 공사 돌입하는 ‘이 관광지’
  • ‘뉴욕의 에펠탑’ 베슬 전망대가 3년 만에 재개장하는 이유

[해외] 공감 뉴스

  • 해가 지면 분위기 있는 야외 극장으로 변신하는 호텔 5
  • '바다 속 물고기와 결혼식'을? 120명이 들어가는 네덜란드 개인용 잠수함
  • 온가족 함박웃음 짓는 폴란드 포즈난 알찬 하루 코스
  • 독일 마을에 고양이 외출 금지령이 떨어진 이유
  • 세계에서 가장 발음하기 어려운 도시 이름은?
  • 어린 자녀와 여행갈 때 이거 안 챙기면 안 된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축구선수 남편 따라 두바이 간 전직 걸그룹 멤버가 전한 현지 상황, 심각합니다
  • 감금당할지도…북한 여행 다녀온 외국인들이 입 모아 말한 규칙
  • 필리핀 여행 가이드로 변신한 산다라박…’다라투어’ 론칭해
  • 도쿄 갔으면 여긴 꼭…’현지인들 찐나들이 장소’라는 근교 여행지
  • 3년 간 40억 지원…국내에서 ‘무장애 관광도시’로 선정된 지역
  • ‘인스타 감성’ 여행객들 사이에서 핫하다는 제주 도시락 맛집 5
  • 외교부, 이란에 특별여행주의보 발령…현재 체류 한국인들 있어
  • 우린 이제 다 끝났는데…. 이제 시작이라는 일본 벚꽃 여행지 5
  • 유독 일본인들 최애라는 괌 여행 필수 코스, 정리해봤더니…
  • ‘스노클링 천국’인데 아직 안 유명하다는 섬 여행지 스팟
  • 현지인들 버킷리스트, 역대급 풍경 자랑하는 미국 국립공원 근처 호텔 5곳
  • 신기할 정도… 가본 사람들 전부 놀랄 수밖에 없다는 인도 여행지

함께 보면 좋은 뉴스

  • 1
    “실적 호조” 모두투어, 3월 해외여행 송출객 전년 동기 대비 75% 증가

    국내 

  • 2
    데이트 코스로 제격! ‘오래 머물고 싶은’ 북촌 문화 공간 2

    국내 

  • 3
    하트시그널 ‘퍼플티’ 반전 매력과 다도 수업까지…MZ의 차(茶)

    국내 

  • 4
    예약 경쟁률부터 예사롭지 않은 이곳?!ㅣ창덕궁의 메인 스폿ㅣ창덕궁 후원🌷🌟

    Video 

  • 5
    [여행+사람] 살짝 고개를 돌리면 보인다는 그 것

    Tip 

[해외] 인기 뉴스

  • 호텔에서 금고 쓰면 안 되는 이유
  • 기구로 떠나는 우주여행...가격이 무려 1억5700만원?
  • '포브스 선정' 2024 최고 여행지 어디…서울‧도쿄 포함
  • 다가오는 올여름 여행 트렌드는 해외여행 말고 스테이케이션?
  • “갑작스럽게 폐쇄할 가능성도…” 대규모 보수 공사 돌입하는 ‘이 관광지’
  • ‘뉴욕의 에펠탑’ 베슬 전망대가 3년 만에 재개장하는 이유

지금 뜨는 뉴스

  • 1
    15년차 여행전문기자 “여행 호갱 안당하려면 OO공식 외우세요”

    국내 

  • 2
    봄기운 만끽할 수 있는 국내 꽃 축제 4

    Tip 

  • 3
    더위야 가라~~ 냉면 덕후가 알려주는 냉면 찐맛집 BEST

    Tip 

  • 4
    ‘입수 금지’인데도 인기라는 런던 인기 호수 정체

    Uncategorized 

  • 5
    ‘하늘의 별따기’ 청와대 관람 120% 즐기는 법

    Tip 

[해외] 추천 뉴스

  • 해가 지면 분위기 있는 야외 극장으로 변신하는 호텔 5
  • '바다 속 물고기와 결혼식'을? 120명이 들어가는 네덜란드 개인용 잠수함
  • 온가족 함박웃음 짓는 폴란드 포즈난 알찬 하루 코스
  • 독일 마을에 고양이 외출 금지령이 떨어진 이유
  • 세계에서 가장 발음하기 어려운 도시 이름은?
  • 어린 자녀와 여행갈 때 이거 안 챙기면 안 된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축구선수 남편 따라 두바이 간 전직 걸그룹 멤버가 전한 현지 상황, 심각합니다
  • 감금당할지도…북한 여행 다녀온 외국인들이 입 모아 말한 규칙
  • 필리핀 여행 가이드로 변신한 산다라박…’다라투어’ 론칭해
  • 도쿄 갔으면 여긴 꼭…’현지인들 찐나들이 장소’라는 근교 여행지
  • 3년 간 40억 지원…국내에서 ‘무장애 관광도시’로 선정된 지역
  • ‘인스타 감성’ 여행객들 사이에서 핫하다는 제주 도시락 맛집 5
  • 외교부, 이란에 특별여행주의보 발령…현재 체류 한국인들 있어
  • 우린 이제 다 끝났는데…. 이제 시작이라는 일본 벚꽃 여행지 5
  • 유독 일본인들 최애라는 괌 여행 필수 코스, 정리해봤더니…
  • ‘스노클링 천국’인데 아직 안 유명하다는 섬 여행지 스팟
  • 현지인들 버킷리스트, 역대급 풍경 자랑하는 미국 국립공원 근처 호텔 5곳
  • 신기할 정도… 가본 사람들 전부 놀랄 수밖에 없다는 인도 여행지

추천 뉴스

  • 1
    “실적 호조” 모두투어, 3월 해외여행 송출객 전년 동기 대비 75% 증가

    국내 

  • 2
    데이트 코스로 제격! ‘오래 머물고 싶은’ 북촌 문화 공간 2

    국내 

  • 3
    하트시그널 ‘퍼플티’ 반전 매력과 다도 수업까지…MZ의 차(茶)

    국내 

  • 4
    예약 경쟁률부터 예사롭지 않은 이곳?!ㅣ창덕궁의 메인 스폿ㅣ창덕궁 후원🌷🌟

    Video 

  • 5
    [여행+사람] 살짝 고개를 돌리면 보인다는 그 것

    Tip 

지금 뜨는 뉴스

  • 1
    15년차 여행전문기자 “여행 호갱 안당하려면 OO공식 외우세요”

    국내 

  • 2
    봄기운 만끽할 수 있는 국내 꽃 축제 4

    Tip 

  • 3
    더위야 가라~~ 냉면 덕후가 알려주는 냉면 찐맛집 BEST

    Tip 

  • 4
    ‘입수 금지’인데도 인기라는 런던 인기 호수 정체

    Uncategorized 

  • 5
    ‘하늘의 별따기’ 청와대 관람 120% 즐기는 법

    Tip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