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세계서 가장 살기 좋은 곳’ 호주, 꼭 가봐야 할 도시 빅3

최지연 에디터 조회수  

세계에서 살기 좋은 도시 순위에 늘 이름을 올리는 국가가 있다. 바로 호주다.

그만큼 많은 사람에게 매력적이라는 뜻일 것이다.

호주를 대표하는 도시로 보통 시드니, 멜버른, 브리즈번을 떠올리지만 호주에는 이외에도 가볼 만한 도시가 많다.

알면 알수록 가보고 싶은 퍼스,애들레이드, 케언스에 대해 살펴보자.


1

퍼스(Perth)

퍼스는 서 호주(Werstern Australia)주의 주도다.

인구 약 200만명으로 시드니, 멜버른, 브리즈번에 이어 4번째로 큰 도시다.

1829년 제임스 스털링(James Stirling)이 건설했고

당시 영국의 식민지 담당 대신 조지 머레이(George Murray)의 출생지 이름을 따서 지명을 붙였다.

퍼스는 빛의 도시(City of Lights)라는 별명도 가지고 있는데

미국인 최초로 우주 궤도를 돌았던 존 글렌(John Glenn)이 비행을 하며 불빛이 보이는 도시라고 해서 붙여진 것이다.

주요 명소 소개

스완 강(Swan River)

사진=언스플래쉬

퍼스의 상징이라 할 수 있는 곳이다.

백조를 뜻하는 ‘스완’이라는 강 이름처럼 이곳에선 검은 백조를 만날 수 있다.

사진=플리커

스완 강을 중심으로 킹스 파크(Kings Park), 보타닉 가든(Botanic Garden), 벨 타워(Bell Tower) 등 퍼스의 주요 관광지가 모여있다.

특히 산책로를 잘 조성해 강가를 거닐며 퍼스의 분위기를 만끽 할 수 있는 곳이다.


킹스 파크(Kings Park)

사진=플리커

킹스 파크는 총 면적이 400만㎡(약 121만 평)에 달해 세계에서 가장 큰 도심 공원 중 하나로 꼽힌다.

킹스 파크 내 식물원에서는 3000종 이상의 식물을 만나 볼 수 있으며 매년 9월에는 야생화 축제를 연다.

사진=플리커

지대가 비교적 높아 퍼스 시내와 스완 강의 전경을 한눈에 내려다볼 수 있는 공원이다.


웨이브 록(Wave Rock)

사진=웨이브 록 페이스북

퍼스에서 당일치기로 다녀올 수 있는 곳이다.

높이 15m, 길이 100m가 넘는 화강암 바위의 모습은 마치 파도가 벽을 이루고 있는 것처럼 보인다.

자연의 웅장함을 제대로 느낄 수 있는 곳이다.

사진=웨이브 록 홈페이지

아름다운 빛깔을 가진 소금 수영장 (Lake Magic Swimming Pond)도 근처에 있으니 여유가 된다면 함께 방문해보는 것도 좋다.

이스라엘의 사해(Dead Sea)처럼 몸이 둥둥 뜨는 걸 경험할 수 있다.


2

애들레이드(Adelaide)

사진=플리커

남 호주(South Australia)주의 주도다. 크기가 비교적 작고 조용한 분위기의 도시다.

애들레이드의 특이한 점은 자유 이민을 위해 개발한 계획도시라는 것이다.

호주의 역사와 주요 도시가 보통 유배지로 시작한 것과는 구분된다.

사진=구글 맵

그래서 지도를 보면 토렌스 강(River Torrens)을 사이에 두고 직사각형 모양의 남쪽 시내와 북쪽 시내로 나누어진 걸 볼 수 있다.

영국 장교 윌리엄 라이트(William Light)가 설계했으며

도시 지명은 19세기 영국 국왕 윌리엄 4세(William IV)의 왕비 애들레이드의 이름을 따서 지었다.

주요 명소 소개

애들레이드 센트럴 마켓(Adelaide Central Market)

사진=플리커

약 150년의 역사를 가진 시장이다.

매년 900만여 명의 관광객이 이곳을 찾을 만큼 명실상부한 애들레이드의 관광명소다.

70개가 넘는 상점이 있으며 시장에서 흔히 볼 수 있는 과일과 채소부터

간단한 먹거리 그리고 장인들의 수공예품까지 두루 판매한다. 카페와 식당도 있어 관광과 식사를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다.

일요일과 월요일은 휴무다.


포트 윌룽가 비치(Port Willunga Beach)

사진=플리커

애들레이드에서 차로 약 50분 정도면 갈 수 있다.

지중해 분위기가 가득한 플로리우 반도(Fleurieu Peninsula)에 위치한 해변이다. 전에는 부두로도 사용했던 곳이다.

관련 시설을 다 철거해버려서 바다에 남아있는 길쭉한 철근으로만 그 흔적을 유추할 수 있다.

사진=호주 관광청

일몰이 특히 아름다운데 노을과 철근이 묘하게 조화를 이루며 멋진 풍경을 연출한다.

사진=스타 오브 그리스 인스타그램

절벽 위에 위치해 윌룽가 비치를 내려다보며 식사를 할 수 있는 식당인 스타 오브 그리스(Star of Greece)가 유명하다.

식당 이름은 해변 앞에서 침몰한 화물선의 이름에서 따왔다고 알려져 있다.


바로사 밸리(Barossa Valley)

사진=플리커

사진=언스플래쉬

호주에서 가장 크고 유명한 와인 산지다.

150곳이 넘는 포도농장을 갖추고 있으며 와인을 시음할 수 있는 셀라 도어(Cellar Door)도 90곳이 넘는다.

사진=플리커

독특한 품종으로 꼽는 바로사 쉬라즈(Barossa Shiraz)를 생산하는 곳이며

고급스럽고 인기 있는 품종인 펜폴즈 그랜지(Penfolds Grange)와 헨쉬키 힐 오브 그레이스(Henschke Hill of Grace)의 본고장이다.

해마다 바로사 지역의 와인과 음식 그리고 문화와 예술을 함께 즐기는 바로사 빈티지 페스티벌(Barossa Vintage Festiva)을 개최한다.

올해는 축제를 4월 19일부터 23일까지 5일간 진행하며 입장권 없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3

케언스(Cairns)

사진=플리커

케언스는 인구 약 15만 명의 소도시다.

하지만 세계 최대 산호초 지대인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Great Barrier Reef)가 있으며

다양한 수상 액티비티가 가득해 야외활동을 즐기기에 최적인 도시로 꼽힌다.

케언스는 원래 골드러시 때 금광에서 일하는 광부들과 채광한 금을 실어 나르기 위해 1876년에 건설한 항구도시다.

케언스라는 명칭은 당시 케언스가 속한 퀸즐랜드(Queensland)주의 주지사였던

윌리엄 웰링턴 케언스(William Wellington Cairns)의 이름을 따라 지었다.

주요 명소 소개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Great Barrier Reef)

사진=플리커

말이 필요 없는 케언스 최고의 명소다.

유네스코가 선정한 세계문화유산이며 우주에서도 보이는 지구 최대의 자연 구조물이다.

다양한 해양생물을 만나볼 수 있다.


데인트리 국립공원(Daintree National Park)

사진=플리커

1988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된 곳이다.

열대 우림 중 가장 오래된 곳이며 약 1만 6000마리의 야생동물이 서식하고 있는 세계적인 자연 보호 구역이다.

울창한 숲의 경관은 영화 아바타의 모티브가 됐다고 알려져 있다.

사진=언스플래쉬

야생생태를 볼 수 있는 다양한 코스가 있으며 정글 서핑(Jungle Surfing), 악어 관람 크루즈(Crocodile Cruise),

야경 투어(Afternoon and Noctrrnal Tour) 등 비용 지불 시 다양한 체험도 할 수 있다.


에스플러네이드 라군(Esplanade Lagoon)

사진=플리커

케언스 도심 한복판에서 만날 수 있는 인공수영장이다.

모래사장을 갖추고 있으며 물품 보관함은 한국어 지원도 된다.

요일별로 비치발리볼, 필라테스, 요가, 줌바 등 건강을 위한 수업을 연다.

수영장 이용과 수업 참여 모두 무료다.


인기 있는 관광도시도 좋지만 조금은 생소한 도시에도 발자국을 남겨보는 건 어떨까.

잘 알지 못하기 때문에 오히려 예상치 못한 감동을 받을 수 있을 것이다.


글=강찬미 여행+기자

최지연 에디터
tplus@viewus.com

댓글0

300

댓글0

[해외] 랭킹 뉴스

  • 태국, 외국인 관광객 대상 의료비 ‘최대 3700만원’ 지급한다
  • 카펠라, 타이베이에 8번째 호텔 올겨울 개장
  • 하늘 나는 택시가 현실로… 비행 택시 운행 시작하는 ‘이 나라’
  • 관광세 추진하는 하와이… 1인당 ‘3만4000원’ 내야한다?
  • 파업으로 내부 관람 중단했던 에펠탑… 25일부터 관람 재개
  • 세계 최초 ‘오즈의 마법사’ 테마 구역 만드는 놀이공원 어디?

최신 뉴스

  • [여책저책] “꿈꾸던 일이지만 행복하지 않았어요”…기자가 퇴사 후 택한 길은
  • 태국, 외국인 관광객 대상 의료비 ‘최대 3700만원’ 지급한다
  • 카펠라, 타이베이에 8번째 호텔 올겨울 개장
  • 하늘 나는 택시가 현실로… 비행 택시 운행 시작하는 ‘이 나라’
  • 관광세 추진하는 하와이… 1인당 ‘3만4000원’ 내야한다?
  • 파업으로 내부 관람 중단했던 에펠탑… 25일부터 관람 재개

금주 BEST 인기글

  • “바다 아니죠” 진짜 강릉 여행할 줄 아는 사람들이 간다는 숲 여행지 5곳
  • 뉴욕에서 조금만 이동하면 볼 수 있다는 ‘대자연’ 여행지 TOP 5
  • “다들 꺼리는 음식이었는데…. 지금은 유명식당에서도 인기 요리되었죠”
  • 일본의 레전드 작품, 마침내 한국 온다.. 역대급 소식
  • 최근 전 세계 팬들 통곡할 소식 전한 국보급 미모의 배우
  • 사랑하는 남편 있지만 첫사랑 만난 그녀, 결국…
  • 과거 日열도 뒤집어놓았던 국민첫사랑 배우의 근황
  • 국민아이돌의 최근 근황… 팬들 통곡할 소식 전했다
  • 韓유명감독 딸이지만.. 도움없이 세계1등 한 인물의 정체
  • 일본보다 한달 일찍 국내 개봉하는 세계적인 대작, 알고 보니..
  • 해맑은 모습 전했는데.. 최근 안타까운 근황의 배우
  • 카리나 남자친구가 최근 만난 SNS 여신은 누구?

지금 뜨는 뉴스

  • 1
    '멸종 위기 코끼리가 왜…' 태국 헤리티지 호텔 5

    해외 

  • 2
    [MZ 여행 에세이] 서울 MZ 기자가 허리띠 졸라매며 이름 모를 저수지와 정자 찾아나선 까닭

    국내 

  • 3
    홍콩에서 꼭 방문해야 할 카페 추천! ☕️🍦

    Video 

  • 4
    “자기야 고마워” 낭만 별자리 칵테일 선보이는 소피텔 앰배서더 서울

    국내 

  • 5
    “한국 시장 점유율 높이겠다”…호텔스닷컴, 국내 여행객 위한 신기능 공개

    국내 

[해외] 랭킹 뉴스

  • 태국, 외국인 관광객 대상 의료비 ‘최대 3700만원’ 지급한다
  • 카펠라, 타이베이에 8번째 호텔 올겨울 개장
  • 하늘 나는 택시가 현실로… 비행 택시 운행 시작하는 ‘이 나라’
  • 관광세 추진하는 하와이… 1인당 ‘3만4000원’ 내야한다?
  • 파업으로 내부 관람 중단했던 에펠탑… 25일부터 관람 재개
  • 세계 최초 ‘오즈의 마법사’ 테마 구역 만드는 놀이공원 어디?

함께 볼만한 뉴스

  • 1
    태국, 외국인 관광객 대상 의료비 ‘최대 3700만원’ 지급한다

    여행플러스

  • 2
    하늘 나는 택시가 현실로… 비행 택시 운행 시작하는 ‘이 나라’

    여행플러스

  • 3
    동남아여행 필리핀섬 보홀리조트 알로나큐 아침식사

    뷰어스 여행뉴스

  • 4
    원동매화축제 양산매화마을 가볼만한곳 매화개화시기 실시간

    뷰어스 여행뉴스

  • 5
    제주도 혼자여행 제주 사라봉 제주도 오름 추천

    뷰어스 여행뉴스

금주BEST인기글

  • “바다 아니죠” 진짜 강릉 여행할 줄 아는 사람들이 간다는 숲 여행지 5곳
  • 뉴욕에서 조금만 이동하면 볼 수 있다는 ‘대자연’ 여행지 TOP 5
  • “다들 꺼리는 음식이었는데…. 지금은 유명식당에서도 인기 요리되었죠”
  • 일본의 레전드 작품, 마침내 한국 온다.. 역대급 소식
  • 최근 전 세계 팬들 통곡할 소식 전한 국보급 미모의 배우
  • 사랑하는 남편 있지만 첫사랑 만난 그녀, 결국…
  • 과거 日열도 뒤집어놓았던 국민첫사랑 배우의 근황
  • 국민아이돌의 최근 근황… 팬들 통곡할 소식 전했다
  • 韓유명감독 딸이지만.. 도움없이 세계1등 한 인물의 정체
  • 일본보다 한달 일찍 국내 개봉하는 세계적인 대작, 알고 보니..
  • 해맑은 모습 전했는데.. 최근 안타까운 근황의 배우
  • 카리나 남자친구가 최근 만난 SNS 여신은 누구?

지금 뜨는 뉴스

  • 1
    '멸종 위기 코끼리가 왜…' 태국 헤리티지 호텔 5

    해외 

  • 2
    [MZ 여행 에세이] 서울 MZ 기자가 허리띠 졸라매며 이름 모를 저수지와 정자 찾아나선 까닭

    국내 

  • 3
    홍콩에서 꼭 방문해야 할 카페 추천! ☕️🍦

    Video 

  • 4
    “자기야 고마워” 낭만 별자리 칵테일 선보이는 소피텔 앰배서더 서울

    국내 

  • 5
    “한국 시장 점유율 높이겠다”…호텔스닷컴, 국내 여행객 위한 신기능 공개

    국내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