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미 주요 항공사 어린이 좌석 추가 요금 안 받는다

최지연 에디터 조회수  

미국 주요 항공사가 보호자를 동반한 13세 이하 어린이 좌석에 추가 요금을 부과하지 않는다.

지난 13일 미국 경제 매체 CNBC가 미국 항공사의 가족 좌석 정책 변경에 대해 보도했다. 유나이티드 항공(United Airlines) 등을 비롯한 미국 주요 항공사가 13세 이하 어린이가 보호자를 동반한 경우에 추가 요금을 부과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 사진=flickr

미국 연방 정부가 항공사 수수료에 정책을 공개적으로 비판하면서 압박에 나선 게 그 배경이다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최근 국정연설에서 서비스 산업의 과도한 수수료 정책을 쓰레기 수수료(junk fees)’라고 규정하며 강하게 비판했다호텔에서 받는 숙박 추가 요금인 리조트 수수료(Resort fee) 등도 함께 지적했다.

바이든 행정부의 비판 공세에 미국 교통부(USDOT)가 합세해 보호자를 동반한 어린이가 수수료 없이 여분의 좌석을 이용할 수 있는 법안을 제안했다아울러 가족 좌석 추가 요금을 받는 항공사와 받지 않는 항공사를 구분하는 항공사 별 가족 좌석 정책 현황 자료를 만들어 공개했다.

피트 푸티지지(Pete Buttigieg) 교통부 장관은 미국 교통부가 항공사의 좌석 정책을 검토한 결과 가족과 함께 여행하는 어린이들을 위해 인접한 좌석을 보장하지 않으며 추가 요금을 지급해야 하는 문제점이 있다고 케빈 매카시(Kevin McCarthy) 공화당 원내대표 의장에게 항공사 가족 좌석 수수료 정책 변경 법안 지지를 호소했다.

또 피트 푸티지지 교통부 장관은 성명에서 모든 항공사는 어린이가 부모와 함께 여행할 수 있도록 가족 좌석에 쓰레기 수수료를 붙이는 정책을 폐지해야 한다며 강경한 태도를 드러냈다.

유나이티드 항공 / 사진=flickr

이에 프런티어 항공(Frontier Airlines), 알래스카 항공(Alaska Airlines), 아메리칸 항공(American Airlines)이 가장 먼저 수수료 정책을 폐지했다. 해당 항공사는 추가 요금을 받지 않고 가족 좌석을 보장한다고 정책 위반 시 미국 교통부가 항공사에 벌금을 부과할 수 있다.

유나이티드 항공도 최근 가족 좌석 정책을 변경했다. 12세 미만의 어린이가 보호자와 함께 앉을 수 있도록 허용했으며 온라인 좌석 예매 체계를 개선해 인접한 가족 좌석을 쉽게 찾을 수 있도록 했다고 밝혔다인접한 좌석이 없는 경우 무료로 다른 항공편으로 재예매할 수 있다.
 

=김혜성 여행기자

author-img
최지연 에디터
content@tripplus.co.kr

[해외] 랭킹 뉴스

  • 건물 폭이 약 2.8m… 세계에서 가장 날씬한 호텔
  • 대만 역술인 “올해 뱀‧돼지‧소‧양띠들, 여행 갈 때 조심하라” 경고한 이유
  • ‘이에는 이’ 코브라 공격받고 물어뜯어 죽인 인도 8세 소년
  • “모히또 가서 몰디브 한잔” 그리워서 만들어진 英 수상 가옥
  • “구역질 날 만큼 더럽다” 오물로 고통받는 영국 유명 관광지 결국…
  • 실제 기차 객실칸 사서 숙소로 만드는데 들어간 총 비용이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서울지하철이 팝니다 ‘시청역 7억, 건대입구역 6억…그렇다면 강남역은?’
  • 현대차 노조가 내건 화제의 ‘조건 하나’…원인은 국민연금?
  • “외국인 마저”…SK하이닉스는 ‘매수’하고, 삼성전자는 내다 판 이유
  • 김호중 소속사의 대표급 투자자…지분율 28.3%가진 연예인 있다
  • “무조건 드세요”…전문가들이 초단기적금 추천하는 이유
  • 이명박 정부가 2조 투입한 ‘광산·제련소 사업’…해외 자원개발 ‘위기’
  • ‘아이언 돔’에 99% 막힌 이란 미사일, 사실 북한 기술이라고?
  • FBI가 직접 전한 한국계 미국인 북한에 피살 경고…이유 알고보니
  • “이래서 올랐네”…대만 침공 준비하는 中 가장 먼저 준비한 ‘한 가지’
  • “이거 돈 됩니다” 한국 첫 ‘군집위성’ 발사 성공 소식에 나온 반응
  • “사상 최대 현금 보유”…워런버핏의 9조를 움직인 ‘기업’
  • “하루 만에 이자 4%…요즘 단기 자금은 ‘이곳’에 몰립니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서울지하철이 팝니다 ‘시청역 7억, 건대입구역 6억…그렇다면 강남역은?’
  • 현대차 노조가 내건 화제의 ‘조건 하나’…원인은 국민연금?
  • “외국인 마저”…SK하이닉스는 ‘매수’하고, 삼성전자는 내다 판 이유
  • 김호중 소속사의 대표급 투자자…지분율 28.3%가진 연예인 있다
  • “무조건 드세요”…전문가들이 초단기적금 추천하는 이유
  • 이명박 정부가 2조 투입한 ‘광산·제련소 사업’…해외 자원개발 ‘위기’
  • ‘아이언 돔’에 99% 막힌 이란 미사일, 사실 북한 기술이라고?
  • FBI가 직접 전한 한국계 미국인 북한에 피살 경고…이유 알고보니
  • “이래서 올랐네”…대만 침공 준비하는 中 가장 먼저 준비한 ‘한 가지’
  • “이거 돈 됩니다” 한국 첫 ‘군집위성’ 발사 성공 소식에 나온 반응
  • “사상 최대 현금 보유”…워런버핏의 9조를 움직인 ‘기업’
  • “하루 만에 이자 4%…요즘 단기 자금은 ‘이곳’에 몰립니다”

추천 뉴스

  • 1
    더위와 인파 모두 피할 수 있는 섬여행 추천지 3곳

    국내 

  • 2
    제천 대표 맛집 4선

    여행꿀팁 

  • 3
    [여행+네이처] 버려지는 생수병·현수막의 드라마틱한 반전 만든 호텔

    국내 

  • 4
    3주만에 1700만뷰 터진 프로미스나인 MV 촬영지 어딘지 봤더니

    국내 

  • 5
    “이것도 먹지 말라고?” 공항에서 피해야 할 음식 5가지

    여행꿀팁 

지금 뜨는 뉴스

  • 1
    “한옥마을은 식상해” MZ 여행자들이 전주 공장단지로 가는 이유

    국내 

  • 2
    여름휴가 직전에반차 쓰고 가기 좋은인천 오션뷰 카페 5

    여행꿀팁 

  • 3
    "더위 물렀거라" 여름철 호텔 보양식 3선

    국내 

  • 4
    세상에 이런 가성비가? 비행기 타면 숙소 2박 공짜로 주는 항공사 패키지

    항공 

  • 5
    해외 느낌 물씬 나는 국내 숙소 TOP 9

    국내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