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재택근무 지긋지긋한 고액 연봉자들 모십니다…따뜻한 남쪽 나라 올림

최지연 에디터 조회수  

코로나 팬데믹으로 원격, 재택근무자가 증가하고 있다. / unsplash

코로나19로 재택, 원격 근무가 증가하면서 아예 ‘따뜻한 남쪽 나라’로 근무지를 옮겨 일하는 유럽인들이 늘고 있다. 이런 움직임을 간파한 일부 국가들이 ‘원격 근무 비자’를 발급하는 등 유럽의 원격 근무자 유치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이런 트렌드는 유럽의 강력한 코로나19 봉쇄 조치 때문이다. 알려진 것과 달리 유럽의 봉쇄 조치는 생각보다 강도가 세다. 허용되는 외출은 자택에서 수 km 이내, 1시간 이내 거리 등으로 제한된다. 야간 통행금지는 물론이다. 경찰이 강력하게 단속하고 있으며 위반할 경우 엄청난 범칙금이 부과된다. 어차피 갇혀 일할 거라면 차라리 따뜻한 남쪽 나라로 가겠다는 게 유럽 직장인들의 바람이 됐다.

어차피 갇혀 일할 거라면… / unsplash

실제로 최근 북대서양 카나리아제도에는 1만여 명에 달하는 사람들이 몰리고 있는데, 대부분 원격 근무자들이다. 카나리아 제도에서도 코로나 확진자는 발생하고 있다. 다만 유럽 상황과 비교해 상대적으로 심각하지 않아 방역 조치가 느슨한 편이다. 외출 제한은 밤 10시 이후부터이다. 바, 레스토랑 등이 대부분 휴업 상태인 유럽과 달리 카나리아 제도에서는 테라스 영업이 가능하다.

카나리아 제도 중에서 가장 큰 섬인 테네리페 섬의 숲길 / unsplash

카나리아 제도도 유럽인들 방문을 반기고 있다. 매년 1,500만 명에 달하는 관광객이 몰렸던 곳인데 지난해에는 코로나19로 방문자 수가 500만 명 수준으로 급감했기 때문이다. 카나리아 제도는 유럽 외에 미국 원격 근로자를 유치하기 위한 캠페인도 준비 중이다.

마찬가지로 북대서양에 있는 포르투갈령 마데이라 섬 ‘폰타 도 솔’ 지역이 최근 원격 근로자 유치를 위한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사무실 공간과 인터넷을 무료로 제공하고 업무 시간 사이에 요가, 트레킹, 아틀리에 등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해 놓았다. 폰타 도 솔은 일단 최저 한 달 체류를 조건으로 약 100명을 유치할 예정인데, 반응에 따라 프로젝트 대상 지역을 넓힌다는 계획이다.

바베이도스 포트 페르디난드 리조트 / unsplash

카리브해 섬들은 이미 지난해부터 원격 근무자 유치에 적극 나섰다. 바베이도스가 지난해 6월 원격 근로자를 겨냥한 비자를 발표하기도 했다. 원격 업무 목적으로 입국하는 사람과 가족들에게 최장 12개월 체류를 허가하는 내용이다. 납세 의무도 없다. 다만 연봉 5만 달러 이상 근로자만을 대상으로 한다.

그러자 바로 버뮤다가 지난해 8월부터 바베이도스보다 더 낮은 비용으로 비자 취득을 할 수 있는 ‘Work from Bermuda’라는 프로그램을 도입했다. 원격 근로자는 물론 비대면 수업을 받는 대학생들도 대상으로 했다.

이밖에 케이맨제도, 앤티가바부다 등도 이와 비슷한 비자 발급을 개시했다. 카리브해 외에 코스타리카, 멕시코, 인도양의 모리셔스, 두바이 등도 유사한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이런 국가들의 ‘원격 근무 비자’는 기본적으로 고액 연봉자를 대상으로 한다.

최용성 여행+ 기자


최지연 에디터
tplus@viewus.com

댓글0

300

댓글0

[해외] 랭킹 뉴스

  • 태국, 외국인 관광객 대상 의료비 ‘최대 3700만원’ 지급한다
  • 카펠라, 타이베이에 8번째 호텔 올겨울 개장
  • 하늘 나는 택시가 현실로… 비행 택시 운행 시작하는 ‘이 나라’
  • 관광세 추진하는 하와이… 1인당 ‘3만4000원’ 내야한다?
  • 파업으로 내부 관람 중단했던 에펠탑… 25일부터 관람 재개
  • 세계 최초 ‘오즈의 마법사’ 테마 구역 만드는 놀이공원 어디?

최신 뉴스

  • [여책저책] “꿈꾸던 일이지만 행복하지 않았어요”…기자가 퇴사 후 택한 길은
  • 태국, 외국인 관광객 대상 의료비 ‘최대 3700만원’ 지급한다
  • 카펠라, 타이베이에 8번째 호텔 올겨울 개장
  • 하늘 나는 택시가 현실로… 비행 택시 운행 시작하는 ‘이 나라’
  • 관광세 추진하는 하와이… 1인당 ‘3만4000원’ 내야한다?
  • 파업으로 내부 관람 중단했던 에펠탑… 25일부터 관람 재개

금주 BEST 인기글

  • “바다 아니죠” 진짜 강릉 여행할 줄 아는 사람들이 간다는 숲 여행지 5곳
  • 뉴욕에서 조금만 이동하면 볼 수 있다는 ‘대자연’ 여행지 TOP 5
  • “다들 꺼리는 음식이었는데…. 지금은 유명식당에서도 인기 요리되었죠”
  • 일본의 레전드 작품, 마침내 한국 온다.. 역대급 소식
  • 최근 전 세계 팬들 통곡할 소식 전한 국보급 미모의 배우
  • 사랑하는 남편 있지만 첫사랑 만난 그녀, 결국…
  • 과거 日열도 뒤집어놓았던 국민첫사랑 배우의 근황
  • 국민아이돌의 최근 근황… 팬들 통곡할 소식 전했다
  • 韓유명감독 딸이지만.. 도움없이 세계1등 한 인물의 정체
  • 일본보다 한달 일찍 국내 개봉하는 세계적인 대작, 알고 보니..
  • 해맑은 모습 전했는데.. 최근 안타까운 근황의 배우
  • 카리나 남자친구가 최근 만난 SNS 여신은 누구?

지금 뜨는 뉴스

  • 1
    '멸종 위기 코끼리가 왜…' 태국 헤리티지 호텔 5

    해외 

  • 2
    [MZ 여행 에세이] 서울 MZ 기자가 허리띠 졸라매며 이름 모를 저수지와 정자 찾아나선 까닭

    국내 

  • 3
    홍콩에서 꼭 방문해야 할 카페 추천! ☕️🍦

    Video 

  • 4
    “자기야 고마워” 낭만 별자리 칵테일 선보이는 소피텔 앰배서더 서울

    국내 

  • 5
    “한국 시장 점유율 높이겠다”…호텔스닷컴, 국내 여행객 위한 신기능 공개

    국내 

[해외] 랭킹 뉴스

  • 태국, 외국인 관광객 대상 의료비 ‘최대 3700만원’ 지급한다
  • 카펠라, 타이베이에 8번째 호텔 올겨울 개장
  • 하늘 나는 택시가 현실로… 비행 택시 운행 시작하는 ‘이 나라’
  • 관광세 추진하는 하와이… 1인당 ‘3만4000원’ 내야한다?
  • 파업으로 내부 관람 중단했던 에펠탑… 25일부터 관람 재개
  • 세계 최초 ‘오즈의 마법사’ 테마 구역 만드는 놀이공원 어디?

함께 볼만한 뉴스

  • 1
    ‘멸종 위기 코끼리가 왜…’ 태국 헤리티지 호텔 5

    여행플러스

  • 2
    [MZ 여행 에세이] 서울 MZ 기자가 허리띠 졸라매며 이름 모를 저수지와 정자 찾아나선 까닭

    여행플러스

  • 3
    동남아여행 필리핀섬 보홀리조트 알로나큐 아침식사

    뷰어스 여행뉴스

  • 4
    원동매화축제 양산매화마을 가볼만한곳 매화개화시기 실시간

    뷰어스 여행뉴스

  • 5
    제주도 혼자여행 제주 사라봉 제주도 오름 추천

    뷰어스 여행뉴스

금주BEST인기글

  • “바다 아니죠” 진짜 강릉 여행할 줄 아는 사람들이 간다는 숲 여행지 5곳
  • 뉴욕에서 조금만 이동하면 볼 수 있다는 ‘대자연’ 여행지 TOP 5
  • “다들 꺼리는 음식이었는데…. 지금은 유명식당에서도 인기 요리되었죠”
  • 일본의 레전드 작품, 마침내 한국 온다.. 역대급 소식
  • 최근 전 세계 팬들 통곡할 소식 전한 국보급 미모의 배우
  • 사랑하는 남편 있지만 첫사랑 만난 그녀, 결국…
  • 과거 日열도 뒤집어놓았던 국민첫사랑 배우의 근황
  • 국민아이돌의 최근 근황… 팬들 통곡할 소식 전했다
  • 韓유명감독 딸이지만.. 도움없이 세계1등 한 인물의 정체
  • 일본보다 한달 일찍 국내 개봉하는 세계적인 대작, 알고 보니..
  • 해맑은 모습 전했는데.. 최근 안타까운 근황의 배우
  • 카리나 남자친구가 최근 만난 SNS 여신은 누구?

지금 뜨는 뉴스

  • 1
    '멸종 위기 코끼리가 왜…' 태국 헤리티지 호텔 5

    해외 

  • 2
    [MZ 여행 에세이] 서울 MZ 기자가 허리띠 졸라매며 이름 모를 저수지와 정자 찾아나선 까닭

    국내 

  • 3
    홍콩에서 꼭 방문해야 할 카페 추천! ☕️🍦

    Video 

  • 4
    “자기야 고마워” 낭만 별자리 칵테일 선보이는 소피텔 앰배서더 서울

    국내 

  • 5
    “한국 시장 점유율 높이겠다”…호텔스닷컴, 국내 여행객 위한 신기능 공개

    국내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