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한국인, 백신접종 무관 자가격리 없이 프랑스 입국 가능

장주영 여행+ 기자 조회수  

‘녹색’, ‘주황색’, ‘적색’으로 국가 등급 분류
한국 등 ‘녹색’ 국가는 자유로운 입국 가능
8월 백신 원하는 모든 프랑스인 접종완료 예상

프랑스가 한국인에게 문을 열었다. 한국을 포함한 ‘녹색’ 국가에서 온 여행객들은 6월 9일부터 백신 접종 여부와 상관없이 프랑스 입국이 가능하다. 자가격리 조치에서도 제외된다.
백신 접종을 마친 경우 출입국 시 별도의 진단 검사를 필요로 하지 않으며, 백신 미접종자는 탑승 72시간 전 시행한 유전자 증폭(PCR) 검사나 항원 검사(안티젠) 음성 증명서를 항공 탑승 시 제시하면 프랑스 공항 도착 후 추가 진단 검사 절차 없이 자유로운 입국이 가능하다.
6월 9일은 프랑스 내부적으로도 제한조치 완화 3단계가 시작되는 날이다. 오후 9시부터 시행되던 야간통행금지는 오후 11시부터 시행되며, 식당과 카페의 실내 영업이 허용된다. 상점, 박물관, 유적지, 공연장 등에 대한 제한조치는 방역을 강화하는 조건으로 완화된다.

프랑스 파리 전경. <제공 = 프랑스 관광청>

녹색국가에 국경 개방하지만 주황색’, ‘적색국가에는 방역 강화
프랑스 정부는 각국의 코로나 19 상황에 따라 ‘녹색’, ‘주황색’, ‘적색’ 등급으로 분류하여 프랑스 출입국 조건을 다르게 적용하는 새로운 방침을 지난 4일 발표했다.
‘녹색’ 등급 국가는 변이 바이러스의 위험이 적고, 코로나 19 확산세가 비교적 약한 나라로 한국을 비롯해 유럽연합(EU) 및 솅겐 협약 회원국, 호주, 이스라엘, 일본, 레바논, 뉴질랜드, 싱가포르가 이에 속한다.
‘주황색’ 등급은 녹색 또는 적색으로 분류되지 않은 모든 나라로 미국, 캐나다 등 대부분의 나라가 이름을 올렸다. ‘주황색’ 국가의 국민은 백신 접종자라도 탑승 72시간 전 시행한 유전자 증폭 검사 또는 48시간 전 시행한 항원 검사 음성 증명서를 제출해야 한다. 백신 미접종자의 경우 필수적 사유가 있을 때만 입국할 수 있으며 입국 후에도 진단 검사 및 7일간의 자가격리 기간을 거쳐야 한다.
인도, 남아공, 브라질 등 ‘적색’ 등급으로 분류된 16개 국가는 백신 접종을 완료했더라도 필수 사유가 있을 때만 프랑스 입국이 허용되며, 탑승 48시간 전 시행한 유전자 증폭 검사 또는 항원 검사 음성 증명서를 반드시 제출해야 한다. 또한, 프랑스 입국 시 추가 진단 검사가 필수이며 백신 접종자와 미접종자 모두 각각 7일, 10일의 격리 기간을 의무적으로 지켜야 한다.
프랑스 정부가 인정하는 백신은 유럽의약품청(EMA)에서 승인한 화이자, 모더나, 아스트라제네카, 얀센이다. 2차 접종을 해야 하는 화이자, 모더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자는 2차 접종 후 2주 뒤부터, 1회만 접종해도 되는 얀센은 접종 후 4주 뒤부터 입국할 수 있다. 이미 코로나 19를 앓아 백신을 한 번만 맞아도 되는 경우에는 접종 후 2주 뒤부터 입국할 수 있다.

백신 접종 속도 높이는 프랑스
프랑스는 지난 12월 말 백신 접종을 시작해 6월 5일 기준 국민의 41.55%가 1차 접종을 완료했다. 5월 31일부터는 모든 성인이 백신 접종을 예약할 수 있도록 열려 있으며, 6월 15일부터는 12세 이상 청소년들도 백신 접종을 받을 수 있다. 코로나 19 백신 접종 속도를 높이기 위해 병원뿐 아니라 약국에서도 백신 접종을 하고 있으며, 프랑스의 여러 대형 경기장들을 백신 접종 센터로 활용하고 있다. 코로나 백신 예약도 간편하다. 전화, 온라인 사이트,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등을 통해 예약을 진행 할 수 있는데, 특히 백신 예약 애플리케이션 “비트 마 도즈(Vite ma dose)”를 활용하면 원하는 날짜에 원하는 종류의 백신 접종을 예약할 수 있다. 프랑스 정부는 8월 말이 되면 백신 접종을 원하는 모든 프랑스인이 접종을 완료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코로나 19 관련 프랑스 정부의 방침은 프랑스 관광청 홈페이지(kr.france.fr)에서 더 자세히 확인할 수 있다.
[권오균 여행+ 기자]

관련기사

author-img
장주영 여행+ 기자
content@tripplus.co.kr

[해외] 랭킹 뉴스

  • 뉴욕 맨해튼 한복판, 소파에 앉아 있는 동물들 … 그 정체는?
  • 한 도시에서 세계 여행을 할 수 있는 이 나라
  • 똑같은 장소에 싫증난다면…전 세계 매력만점 숨은 여행지 8
  • 홍콩에 이런 곳이? 골목골목 반전이라는 숨은 핫플 4곳
  • 후지산 포토존에 또 가림막 설치하는 日, 이번엔 어디?
  • 베트남 여행 예약하기 가장 좋은 날은 수요일?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진~한 감칠맛을 뽐내는 닭칼국수 맛집 BEST5
  • 먹을수록 진한 국물에 반하게 되면 만두전골 맛집 BEST5
  • 부드러운 살점과 터질 듯이 꽉 찬 알! 간장게장 맛집 BEST5
  • 퀄컴, 윈도우용 ARM 칩 독주에 제동 걸리나
  • 아이폰으로 라이카 느낌 내는 카메라 앱 ‘LUX’ 출시
  • 자브라, 신제품 이어폰 출시하면서 “이제 더 안 만들어”
  • ‘애플 인텔리전스’, 아이폰 15에서는 쓸 수 없다
  • 윈도우 탐색기에 ‘내 스마트폰’ 등장할까
  • [전구남] 여름철 필수 가전 에어컨 고르는 방법
  • 정말 필요한 기능만 담았다…‘라이트폰 3’ 등장
  • 대세는 인폴딩인데…’폴더블 아이폰’은 아웃폴딩?
  • 캐논 APS-C용 ‘듀얼 렌즈’ 발표, VR 촬영 입문에 도움 될까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진~한 감칠맛을 뽐내는 닭칼국수 맛집 BEST5
  • 먹을수록 진한 국물에 반하게 되면 만두전골 맛집 BEST5
  • 부드러운 살점과 터질 듯이 꽉 찬 알! 간장게장 맛집 BEST5
  • 퀄컴, 윈도우용 ARM 칩 독주에 제동 걸리나
  • 아이폰으로 라이카 느낌 내는 카메라 앱 ‘LUX’ 출시
  • 자브라, 신제품 이어폰 출시하면서 “이제 더 안 만들어”
  • ‘애플 인텔리전스’, 아이폰 15에서는 쓸 수 없다
  • 윈도우 탐색기에 ‘내 스마트폰’ 등장할까
  • [전구남] 여름철 필수 가전 에어컨 고르는 방법
  • 정말 필요한 기능만 담았다…‘라이트폰 3’ 등장
  • 대세는 인폴딩인데…’폴더블 아이폰’은 아웃폴딩?
  • 캐논 APS-C용 ‘듀얼 렌즈’ 발표, VR 촬영 입문에 도움 될까

추천 뉴스

  • 1
    [여행+책] 여행자를 매혹시킨 여행의 진짜 매력을 무엇일까

    여행꿀팁 

  • 2
    이것만은 꼭! 청아한 연꽃과 울창한 숲길이 있다는 봉선사 나들이 포인트 Top5

    국내 

  • 3
    물놀이보다 더 재밌는 ‘돈의문 박물관 마을’ 여름 체험 3선

    국내 

  • 4
    몽골에서 호캉스 어때…몽골 럭셔리 호텔 4

    여행꿀팁 

  • 5
    전세계 가장 외딴 곳에 위치한 럭셔리 오지 호텔 3

    여행꿀팁 

지금 뜨는 뉴스

  • 1
    특급호텔 최초로 선보인다는 레스토랑의 정체

    국내 

  • 2
    “폭탄 있다” 난동부린 남자 때문에 비행기 돌렸다

    항공 

  • 3
    올 여름 부산 여행…해운대 vs 광안리 vs 송정 어디로?

    국내 

  • 4
    처음 만나는 발칸 반도, 검증된 인솔자와 함께 떠나볼까

    국내 

  • 5
    더 이상 다낭과 패키지 여행이 아니다! 호이안 명소 4

    여행꿀팁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