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부터 영국인들이 유럽 여행할 때 돈 더 내는 이유

내년부터 유럽을 여행하는 영국인들은 추가 요금을 내게 생겼다. 솅겐 지역 입국 규정을 변경하면서 새로운 입국 시스템을 도입하는 까닭이다. 솅겐 지역이란 솅겐 조약을 맺은 오스트리아 체코 프랑스 스페인 스위스 등 유럽 26개국을 말한다. 유럽연합(EU) 회원국 간 자유로운 통행을 위해 규정한 협약으로, 영국 아일랜드 크로아티아 등은 속해 있지 않다. 이에 따라 내년 11월부터 유럽을 여행하는 비솅겐 회원국 관광객들은 추가 비용을 지불해야 한다. 새로운 입국 시스템 에티아스(ETIAS)를 …

Read more

“로마 대신 스톡홀름” 폭염에 변화하는 유럽 여행 트렌드

기록적인 폭염이 여행 태세까지 변화시키고 있다. 뉴욕 타임스 등 외신은 세계적인 이상 기온으로 인한 여행 트렌드 변화에 대해서 보도했다. 7월은 일반적으로 여행 성수기로 꼽힌다. 반면 올 7월에는 과열로 인한 영국 공항 활주로 폐쇄, 열차 지연 및 그리스, 프랑스, 이탈리아 등 남부 유럽 지역에서 발발한 산불 발생 등 다양한 사건 사고가 끊이지 않았다. 워싱턴 세계 자원 연구소(World Resources Institute)의 기후학자 레베카 카터(Rebecca …

Read more

2022 가장 평화로운 국가 순위 공개. 한국 43위

한국이 평화로운 국가 순위 43위에 올랐다. 호주 경제 평화 연구소(Institute for Economics and Peace, IEP)가 ‘2022 세계 평화 지수’를 공개했다. 정치적 안정성, 대외 관계, 난민 수, 핵무기, 군사비와 범죄율 등 23개 지표를 바탕으로 세계 163개국의 ‘세계 평화 지수(Global Peace Index, GPI)’를 매겼다. 집계 결과 아이슬란드가 1.107점으로 2022 가장 평화로운 국가로 선정됐다. 아이슬란드는 2008년 이후 꾸준히 1위에 오르고 있는 국가로, 폭력 시위 및 범죄율이 낮아 안전한 국가로 꼽힌다. 2위는 1.269점을 받은 뉴질랜드가 차지했으며, 아일랜드, 덴마크, 오스트리아가 그 뒤를 이었다. …

Read more

발리에서 원격근무하는 사람들이 받는다는 혜택

인도네시아 정부는 발리를 비롯한 인도네시아 섬으로 이주하는 원격근무자들을 위한 비자를 발표했다. 비자를 발급한 사람들에게는 최장 5년의 장기 체류 허가와 함께 면세 혜택을 제공한다.

코로나 때 79%였던 혼행 선호도 이제는 30%로 급락

여행 플랫폼 클룩(Klook)이 엔데믹 시대를 맞아 아태지역 자유여행객들의 여행 방식 선호도를 조사한 결과, 여행자 10명 중 7명이 나 홀로 여행보다 친구와 함께하는 여행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