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적 재앙” 파키스탄, 홍수 사망자만 1000명이 넘어

파키스탄을 덮친 기록적 폭우가 1000명 이상의 사망자를 내는 등 큰 피해를 낳고 있다. 뉴욕포스트 등 외신에 따르면 파키스탄 국가재난관리국(National Disaster Management Authority)은 6월 중순부터 이어진 홍수로 인해 1033명에 이르는 사람이 사망했으며, 수백만 명의 이재민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당국은 30만 채에 달하는 가옥이 파괴되고 도로 파손 및 정전 등 부수적인 피해가 이어지면서 수백만 명의 피해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특히 남동부의 신드(Sindh) 주를 비롯하여 북서부의 카이베르 파크툰크와(Khyber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