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벚꽃 Archives - 여행플러스

#벚꽃 (4 Posts)

  • [여행+봄] 고궁의 홍매화부터 현충원의 겹벚꽃까지…서울 속 봄꽃 판타지 스폿 6 [여행+봄] 고궁의 홍매화부터 현충원의 겹벚꽃까지 …서울 속 봄꽃 판타지 스폿 6 ​ 봄을 먼저 알리는 서울의 홍매화 명소…창덕궁‧봉은사 오래오래 즐길 수 있는 겹벚꽃…보라매공원‧현충원 색다른 봄꽃명소…청계천 매화거리‧살구꽃 명소 덕수궁 ​ 봄은 환상(fantasy)이다. 있는 듯, 또 없는 듯 금세 사라진다. 눈 깜짝할 새 여름이 밀어내서일 테다. 그래서 간절하다. 좀 더 간직하고 싶다. 봄꽃 마중을 나가는 수백, 수천, […]
  • 벚꽃 스시? 2030女 푹빠진 호텔 한정판 벚꽃 메뉴 뭐길래 화사하게 만개한 벚꽃을 보면 봄이 왔음을 체감하게 된다. 벚꽃 시즌을 제대로 즐기고 싶은 이들을 위해 특급 호텔에서는 다채로운 식음 프로모션을 준비했다. 파티시에의 손길을 담은 벚꽃 모티브의 디저트부터 핑크빛 봄 한정 음료와 칵테일 소식까지 모았다. 따스한 봄볕 아래, 흩날리는 벚꽃 잎을 눈으로 담고 입안 가득 벚꽃의 달달함을 누려보자. 조선 팰리스 조선 팰리스의 ‘조선델리 더 부티크’에서는 스페셜 […]
  • “올해 벚꽃은 여기서”…아태지역 벚꽃 명소 5 차디찬 겨울이 지나고 새로운 계절의 시작을 알리는 봄이 어느새 코앞으로 성큼 다가왔다. 살랑이는 봄바람과 함께 찾아오는 벚꽃은 봄의 상징이자 많은 사람의 마음을 설레게 만드는 존재다. 이에 부킹닷컴은 새봄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아태지역 벚꽃 명소를 소개했다. 1 일본 마루야마 공원 일본 교토에 위치한 마루야마 공원은 봄이면 연분홍빛 벚꽃이 공원 전체를 장식하는 곳이다. 1886년에 조성돼 교토시에서 […]
  • 오직 ‘이곳’에서만 볼 수 있다는 한여름의 벚꽃 축제 올여름 호주 시드니에서 때 아닌 벚꽃 축제를 즐길 수 있다. 시크릿 시드니(Secret Sydney) 등 현지 언론은 시드니에서만 볼 수 있는 한여름의 벚꽃 축제에 대해 보도했다. 벚꽃 축제는 시드니의 ‘오번 보타닉 가든스(Auburn Botanic Gardens)’에서 8월 19일부터 27일까지 9일간 열린다. 오번 보타닉 가든스의 벚꽃 축제는 해마다 열리는 연례행사다. 호주의 지리적 특성 덕에 한여름인 북반구와는 달리 온화한 날씨로, 벚꽃을 볼 수 있어 매년 전 세계 관광객이 모인다. 오번 보타닉 가든스는 일본의 벚나무 […]

당신을 위한 인기글

  • 2천만 사용한 ‘이 앱’…알고보니 세무사 연결해줘 ‘황당’
  • 버닝썬에서 ‘일명 경찰총장’ 불리던 공무원…현재 송파에서 이런 직책 맡고 있다
  • 서울지하철이 팝니다 ‘시청역 7억, 건대입구역 6억…그렇다면 강남역은?’
  • 현대차 노조가 내건 화제의 ‘조건 하나’…원인은 국민연금?
  • “외국인 마저”…SK하이닉스는 ‘매수’하고, 삼성전자는 내다 판 이유
  • 김호중 소속사의 대표급 투자자…지분율 28.3%가진 연예인 있다
  • “무조건 드세요”…전문가들이 초단기적금 추천하는 이유
  • 이명박 정부가 2조 투입한 ‘광산·제련소 사업’…해외 자원개발 ‘위기’
  • ‘아이언 돔’에 99% 막힌 이란 미사일, 사실 북한 기술이라고?
  • FBI가 직접 전한 한국계 미국인 북한에 피살 경고…이유 알고보니
  • “이래서 올랐네”…대만 침공 준비하는 中 가장 먼저 준비한 ‘한 가지’
  • “이거 돈 됩니다” 한국 첫 ‘군집위성’ 발사 성공 소식에 나온 반응

추천 뉴스

  • 1
    ‘분노의 질주’ 롤러코스터, 미국 유니버설 스튜디오에서 탈 수 있다

    해외 

  • 2
    공항 활주로 임시 폐쇄하는 유명 휴양지 ‘이 섬’

    해외 

  • 3
    살아있는 악어 대신 ‘악어가죽 가방’을 전시한 동물원

    해외 

  • 4
    섬 전체가 리조트! 환상적인 몰디브 바다가 한눈에💝클럽메드 몰디브 카니 1분 요약✨

    Video 

  • 5
    ‘서울 한복판 갈비 성지’ 동대문 호텔 어디

    여행꿀팁 

지금 뜨는 뉴스

  • 1
    “기차에서 테크노를?” 시드니에서 탈 수 있는 특별한 기차의 정체

    해외 

  • 2
    6명 이용 가능한 호텔 풀빌라가 50만원, 직접 가본 푸꾸옥 리조트

    해외 

  • 3
    유구한 역사 위 화려함을 덧칠한 자카르타의 ‘눈 호강’ 코스

    해외 

  • 4
    ‘전망부터 예술까지 찬찬히 눈에 담자’...핀란드 투르쿠 도보 코스

    해외 

  • 5
    “中이 인정 안 해” 쿠바, 대만 여권 거부…당황한 여행객

    해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