침대에 누워 편하게 구경! 서울 도심 단풍 뷰맛집 호텔

세상에서 가장 쉽게 단풍을 즐기는 방법이 있다. 호텔 방 침대에 편히 누워 창밖으로 펼쳐진 풍경을 즐기는 거다. 이맘때만 되면 알음알음 예약률이 높아지는 서울 도심 속 호텔 4곳을 소개한다. 북적이는 인파를 피해 프라이빗하게 단풍놀이를 즐기는 일명 ‘뷰(View)캉스’ 맛집이다. Point 01. 객실 테라스에서 편하게 단풍놀이 화성 롤링힐스 호텔 경기도 화성 롤링힐스 호텔은 곳곳에 정원을 조성해 마치 숲 …

Read more

단풍, 매년 0.4일씩 늦어지고 있다는데…이유가

전국 대부분 10월 하순경 절정 예측작년에 비해 3일 가량 늦어질 전망여름 기온 상승에 따른 이상기후 탓 가을이 무르익어 가고 있다. 전국 산과 들의 단풍 역시 노랗게, 붉게 물들 조짐을 보인다. 올해 단풍의 절정은 언제쯤 볼 수 있을까.  산림청 국립수목원은 올해 우리나라 주요 산림의 가을 단풍 절정을 예측한 지도를 제작했다고 28일 발표했다. 산림청에 따르면 올해 단풍의 절정은 지난 해보다 사흘 가량 늦어질 것으로 전망했다. 아울러 현장 관측을 시작한 2009년부터 우리나라 산림의 단풍절정시기는 연평균 0.4일씩 늦어지는 것으로 확인됐다. 단풍이 물드는 것이 매년 늦어지는 이유는 무엇일까. 내장산 단풍 / 사진 = 한국관광공사 식물의 단풍시기는 온도변화에 민감하게 반응한다. 관측 자료에 따르면 여름 기온이 1도 올라갈 때마다 1.5일씩 늦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대학교 환경대학원 정수종 교수는 “식물에 단풍이 드는 시기가 늦어지는 것은 분명한 기후변화 신호로써 이는 기후변화가 식생의 생장리듬을 바꾸고 있다는 명백한 증거”라며 “온대 산림의 식생은 대기 중 이산화탄소 농도 증가를 낮추는 중요한 흡수원이기에 식생의 생장시기가 변하는 것은 탄소순환의 변화가 생긴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설명했다.  정부는 물론 전 세계가 탄소중립을 화두에 올려놓고 있는 만큼 우리나라 산림의 식물계절 변화에 더 많은 관심을 기울여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번에 산림청이 제작한 단풍 지도는 한라산, 설악산, 지리산을 포함해 우리나라 각 지역을 대표할 수 있는 주요 산림 18개 지역과 권역별 국‧공립수목원 7개 지역을 포함했다.  강원에서는 설악산 권금성, 화악산, 강원도립화목원, 경기도에서는 수리산, 축령산, 용문산, 국립수목원, 충북은 속리산, 미동산수목원, 충남은 계룡산, 가야산, 경북은 주왕산, 가야산, 팔공산, 대구수목원, 경남은 지리산 세석, 금원산, 경남수목원, 전북은 내장산, 대아수목원, 전남은 월출산, 상황봉, 제주는 한라산 1100도로, 교래곶자왈, 한라수목원 등이다. 올해 단풍 절정은 지역에 따라 다소 차이는 있겠지만 제주도 등 일부 지역을 제외하고 대부분 10월 하순경으로 예상된다. 설악산은 10월23일경, 지리산은 10월20일경, 한라산은 11월4일경에 짙은 단풍을 만나볼 수 있을 전망이다. 전국 평균은 10월26일로 작년 대비 전국 평균 3일가량 늦어질 것으로 보인다. 국‧공립수목원의 산림식물계절 현장 관측을 주도하고 있는 국립수목원 손성원 연구사는 “식물학적 이해도가 높은 국‧공립수목원에서 직접 관측된 식물계절 현상 자료는 그 신뢰도가 매우 높다고 할 수 있다”며 “앞으로 이러한 자료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단풍 및 개화 예측지도를 매년 발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장주영 여행+ 기자 매일경제 장주영 기자페이지 매일경제장주영 기자페이지 + 내일도 한 걸음 더 가겠습니다. 여행이 좋은 장주영 기자입니다. media.naver.com 동영상 버튼을 누르면 현재 화면에서 재생됩니다. 오크우드 프리미어 …

Read more

가을이 오면~ 가장 먼저 생각나! ‘한국의 스위스’라 불리는 오지마을 그곳

가을이 오면 경북 봉화가 생각난다. 전국 하고많은 단풍놀이 명소도 많은데, 왜 하필 봉화일까. 10년 동안 띄엄띄엄 쌓인 가을의 기억 때문일 거다. 처음엔 단풍이었다. 싱거워도 할 수 없다. 가을엔 으레 단풍을 보러 떠난다. 사람 많은 곳을 피한다고 봉화를 골랐다. 처음 들어보는 이름이었다. 낯설어서 더 여행다웠고 그날부터 남몰래 봉화를 ‘가을 최애 여행지’로 삼았다. 진짜 남들 몰래였다. 남들이 …

Read more

[만약에 여행] 지상 최대의 단풍쇼가 펼쳐진다는 그곳 랜선중계

[만약에 여행] 지상 최대의 단풍쇼가 펼쳐진다는 그곳 랜선중계 ​ 언제부터인가 “OOO만 아니었다면…”이란 말이 제법 들린다. OOO은 당연히 코로나. 코로나만 아니었다면 했을 여행, 모임, 결혼, 행사 등을 포함해 일상을 누리지 못한 아쉬움 때문이다. ​ 사회적 거리두기를 최대한 지켜야 하는 상황이다 보니 대다수의 국민은 가벼운 만남에 의존하고 있다. ‘만약에 여행’의 시작은 그 아쉬움에서 시작했다. 만약에 예년처럼 코로나가 …

Read more

[가을N 山타] 전문가 추천 늦가을 단풍 명소 10

[가을N 山타] 전문가 추천 늦가을 단풍 명소 10 ​ 고기나 떡도 먹어본 사람이 잘 안다고 하죠. 여행도 비슷합니다. 잘 아는 이의 추천을 받으면 아무래도 실패할 확률이 줄어들죠. 유명한 곳을 간다하더라도 잘 알려지지 않은 숨은 매력의 무엇인가를 볼 수도 있고요. 단풍의 계절이 깊어갑니다. 조금만 여유를 부리면 금세 사라질지 모를 2019년 단풍. 여행플러스는 국립공원 관리공단 전문가의 추천을 …

Read more

[가을N 山타] 단풍구경에도 등급이 있다?!

[가을N 山타] 단풍구경에도 등급이 있다?! ​ 2019년 단풍도 절정을 향해 치닫고 있습니다. 전국의 산과 들, 거리의 가로수 곳곳이 울긋불긋합니다. 하지만 뭐니뭐니해도 단풍은 숲이 깊이 우거진 산과 함께 어우러진 모습이 아름다운데요. 그래서 이 맘 때쯤이면 많은 이들이 단풍놀이를 위해 전국 곳곳의 산을 찾고는 합니다. 그렇다면 혹시 단풍구경에도 ‘등급’이 있다는 것 아시나요? 그것도 탐방로 등급이 있다고 하는데요. …

Read more

[秋천여행] 단풍국 캐나다에서도 최고라 손꼽는 단풍 스폿 6

[秋천여행] 단풍국 캐나다에서도 최고라 손꼽는 단풍 스폿 6 ​ ‘그곳’이어야만 하는 장소가 있습니다. 왠지 다른 곳이면 2% 부족할 것 같은 기분이 드는 그런 곳 말이죠. 풍​차하면 네덜란드가, 코알라하면 호주가, 와인하면 프랑스가 당연스레 떠오르는 현상 같은 것일텐데요. 그럼 ‘가을의 얼굴’이라 할 수 있는 단풍의 ‘그곳’은 어디일까요. 역시나 캐나다가 아닐까요. 아예 국기를 단풍잎으로 했을 정도니 캐나다 사람들의 …

Read more

[秋천여행] 올 가을 단풍 언제 보러갈까

[秋천여행] 올 가을 단풍 언제 보러갈까 ​ 계절마다 그 계절을 대표하고 돋보이게 하는 것들이 있습니다. 설악산 국립공원 / 사진 = 한국관광공사 봄에는 벚꽃이나 개나리가 떠오르고요. 여름에는 시원한 해수욕을 할 수 있는 바다가 가을에는 전국을 울긋불긋 수놓는 단풍 겨울에는 소복소복 쌓이는 흰 눈이 그렇습니다. ​ 그 중에서도 나뭇잎이 물드는 단풍이 꽃보다 더 아름답게 보이는 것은 가을이란 …

Read more

모노레일 타고 단풍놀이~ 주말 1시간 2천명만 들어가는 이곳은…

아침저녁으로 쌀쌀 한 것이 어느새 가을입니다. 높아만지는 하늘을 봐도 어느새 가을입니다.   그 런 데 말 입 니 다   어딘가 허전합니다. 이유는 바로 색(色) 때문이에요. 서울 도심엔 아직 단풍물이 완벽히 들지 않았어요. 저번 주말에 남산 소월로를 갔었는데요. 은행나무들이 30% 정도만 누렇게 변했더라고요. 앞으로 1~2주일만 있으면 울긋불긋 완연한 가을이 오겠죠? 온 산하를 물들이는 마법이 펼쳐지는 …

Read more

[秋천여행] 전 세계 가을여행지 BEST 4곳

안녕하세요. 여플(여행+)의 체리파파입니다.계절이 바뀔 때면 보이는 것들이 있습니다. 한여름에는 고개를 들기가 두려울 정도로 강렬했던 햇빛은 시나브로 누그러진 모습이고요. 푸른 물감이 살짝 풀어진 듯한 하늘은 어느새 밀도가 서너 배는 짙어져 한없이 높아졌네요. 그 하늘 사이를 몽글몽글 솜사탕을 닮은 구름이 유유히 흐르고, 가로수들은 잘 익은 홍시마냥 불그레해집니다. 이 모습이 바로 가을이죠. 암요. 가을입니다. 가을. 유난히 짧은 계절 가을은 잠시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