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은 위드 코로나! 여행 기대감 끌어올리는 2022 NEW 호텔10

출처: maybourneriviera.com 2022년 기대되는 새로운 유럽 호텔 10곳을 소개한다. 일찌감치 포스트 코로나를 대비해 전략을 바꾼 글로벌 호텔 브랜드들은 주요 유럽 도시에서 새로운 호텔을 준비하고 있다. 바캉스 천국 프랑스 코트다쥐르부터 그리스 산토리니와 이탈리아 로마까지,이름만 들어도 가슴 설레는 여행지에 들어설 호텔들을 미리 들여다보자. ​ ​ ∴ 메이본 리비에라 Maybourne Riviera 1551 Rte

일단 OO에 쓰고 본다.. 전세계 럭셔리 웰니스 리조트 3

일단 웰빙에 쓰고 본다.. 전세계 럭셔리 웰니스 리조트 3 그 어느 때보다 웰니스 여행이 간절하게 다가오는 요즘이다. 팬데믹이 3년차에 접어들면서, 여행자들이 정신적, 육체적 건강을 위해 휴가를 찾는 경우가 점점 늘어나고 있다. 신용카드사 아메리칸 익스프레스의 최근 조사에 따르면 응답자의 76%가 웰빙을 위해 여행에 더 많은 비용을 지출하고 싶다고 답했고 55%는 이런

위드 코로나 시대 더 주목받는 해외 여행지 10 곳

전세계 여행업계가 다시 들썩일 준비를 하는 지금 ‘여행업계 오스카상’으로 불리는 월드 트래블 어워드 2021이 발표돼 관심을 모으고 있다. 1993년에 처음 시작된 월드 트래블 어워즈는 매년 관광업계 전문가와 여행객, 종사자가 투표에 참여해 항공·호텔·여행지 등 각 분야의 최고를 가려내는 행사다. 코로나 시국 이미 위드 코로나가 시작된 나라들에선 어떤 여행지가 관광객들에게 좋은 점수를

코로나에도 100만명 방문, 최고 여행지 등극한 이곳

전세계 여행업계가 다시 들썩일 준비를 하는 지금 ‘여행업계 오스카상’으로 불리는 월드 트래블 어워드 2021이 발표돼 관심을 모으고 있다. 1993년에 처음 시작된 월드 트래블 어워즈는 매년 관광업계 전문가와 여행객, 종사자가 투표에 참여해 항공·호텔·여행지 등 각 분야의 최고를 가려내는 행사다. 코로나 시국 이미 위드 코로나가 시작된 나라들에선 어떤 여행지가 관광객들에게 좋은 점수를

‘차마 기록할 수 없는 마을’ 그리스 아그라파를 아시나요?

그리스 중부 산악지대에는 ‘아그라파’라는 지역이 있다. 해석하면 ‘차마 기록할 수 없는 마을’이라는 독특한 이름이다. 어떤 사연을 담고 있는지 영국 BBC 뉴스는 19일(현지시간) 그리스 아그라파(Agrafa)를 소개했다. 출처 – Karen-Kay Harrison Twitter ‘아그라파’ 지역명에는 특별한 사연이 있다. 아그라파(Άγραφα)는 그리스어로 ‘기록하지 않는다’는 뜻이다. 동로마 제국 시절 한 지도 제작자가 이 지역을 처음 방문했다.

“어떻게 알고 왔어요?” 현지인이 신기해하는 숨겨진 여행지10

패션 전문지 보그 파리Vogue Paris가 여름 휴가철을 맞아 전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섬 여행지 10곳을 꼽았다. 1곳 빼고 전부 처음 들어보는 곳들이다. 여행 위시리스트에 넣어뒀다가 코로나가 끝나면 고민해봐야겠다. 완전한 고요함을 추구하든 낙원 같은 해변을 원하든, 당신을 만족시켜줄 세계에서 가장 매력적인 섬 10곳을 골랐다. 미친듯한 바캉스 인파로부터 멀리 떨어지는 건 덤이다.” –

대기만 350명, 美에서 난리난 올 10월 떠나는 여행의 정체

코로나 이후의 여행, ‘일하면서 살아보기’ 진화된 한 달 살기 ​ ​ 백신 보급이 빠르게 이뤄진 여러 국가들에서는 여행이 재개될 조짐이 보이고 있습니다. 올 여름부터 당장이라도 관광객을 맞기 위해 여러 가지 제도들을 준비하는 나라도 있죠. 이탈리아는 5월 하순부터 ‘그린 패스’를 도입할 계획이라고 합니다. 그린 패스는 코로나 바이러스 예방 백신을 접종했거나 감염

코로나로 비행편 끊긴 대학생, 자전거 타고 3500km 달려 집으로

코로나 때문에 비행편 끊겨 자전거 타고 집에 가겠다는 제 동기, 정말 괜찮을까요? 출처 : 인스타그램(@kleon.vs.lockdown)   코로나19로 비행편이 취소되자 스코틀랜드에서부터 자전거를 타고 무려 3500km를 달려 그리스의 집으로 돌아간 대학생의 소식이 전해졌다. CNN은 스코틀랜드 에버딘 대학 유학생인 클레온 파파디미트리우(Kleon Papadimitriou·20)가 자전거로 여행해 48일 만에 고향인 아테네에 도착했다고 보도했다. 출처 : 인스타그램(@kleon.vs.lockdown)

한국인이 제일 가고 싶은 해변 여행지 2위는 와이키키, 1위는?

벌써 7월 중순이다. 여느 때 같았으면 본격적으로 여름휴가가 시작됐을 건데 코로나 여파로 다들 조용한 분위기다. 지금 같은 때 해외여행은 말 그대로 ‘그림의 떡’. 직접 가볼 수는 없어도 마음껏 그리워할 수는 있으니, 여행+가 최근 발표된 재미난 설문조사 결과를 들고 왔다. 온라인 여행사 익스피디아가 전 세계 여행객이 꿈꾸는 해변 여행지 다섯 곳을

[컬러 TRIP] 2020 올해의 색 ‘클래식 블루’ 여행지 best 5

세계적인 색채 연구소 팬톤(Pantone)은 매년 빅데이터를 분석하여 사회적 가치를 담은 ‘올해의 색’을 발표합니다. ​ 과연 올해의 색은 무엇일까요? 그리고, 올해의 색을 만끽할 수 있는 여행지는 어디일까요? 이미지 출처 = 팬톤 공식 홈페이지 및 인스타그램 색채 연구소 팬톤(Pantone)은 2020년의 컬러로 ‘클래식 블루(Classic Blue)’를 선정했습니다. 약 20년 동안 매년 올해의 색을 발표해온

[힐링 여행] 세계 최고의 스파 BEST 5

안녕하세요, 여행+입니다. 어느덧 아침저녁으로는 제법 찬 기운이 느껴지는데요, 창문을 닫고 이불을 끌어당기며 계절의 변화를 실감합니다. 날이 추워지면 빼놓을 수 없는 여행이 하나 있죠. 바로 온천 여행입니다. 꼭 ‘효과가 대단한’ 온천수가 있어야 하는 것은 아닙니다. (그런 온천 여행지는 국내에도 많으니까요!) 몸과 마음이 쉬어갈 수 있는 전 세계 스파 여행지로 범위를 넓혀봤습니다.

이 깃발 있으면 믿고 가도 됨: 깨끗한 해변 인증해주는 ‘블루 플래그’

여름입니다. 이제 날은 점점 더 더워질 테고, 우리는 본격적인 휴가를 계획 해야 합니다. 곧 가마솥처럼 변해갈 도시를 탈출해야 하니까요. 여름엔 무조건 바다아니겠습니까. 물론 산도 있지만 땀 흘려 걷거나 움직이는 게 싫다면 정답은 바다겠지요. 밖에서 보고 있기만 해도 좋고, 안에 들어가 물놀이를 하면 더 좋은 바다. 삼면이 둘러싸인 나라에서 사는 우리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