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호주 가면 볼 수 있는 세계적 생태 여행지 4곳

장주영 여행+ 기자 조회수  

최근 세계 곳곳에서 기후변화로 인한 피해가 심각해지고 있다. 지난달 기록적인 폭염을 기록한 유럽과 미국에 이어 우리나라도 최근 폭우로 인한 피해가 만만치 않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사회적으로 기후위기에 대한 인식이 더욱 높아지고 있는 분위기다. 기후위기에 대한 나라별 대응 방안과 노력은 어떨까.

천혜의 관광지로 유명한 호주는 1994년부터 생태관광 국가전략을 발표해왔다. 자연 보전에 대한 국가적 차원의 노력을 이어오고 있는 것. 그 때문일까. 관광객들이 자연 그대로의 경관을 즐길 수 있어 에코 투어리즘의 중심지로 꼽힌다.

장엄하고도 때 묻지 않은 호주의 아름다운 생태 여행지 4곳을 소개한다.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데인트리 열대우림’

데인트리 강을 따라 호주 퀸즈랜드 북동쪽 해안에 위치한 데인트리 국립공원.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열대우림이다. 무려 18000만년이 넘는 역사를 지닌 산악 열대 우림과 해변에는 16000마리의 야생동물이 서식하고 있다.

고대 양치류를 포함해 진녹색 덩굴로 덮인 울창한 숲의 경관은 영화 아바타의 모티브로 쓰였을 만큼 압도적인 장엄함을 자랑한다. 공원 내에 가볍게 산책할 수 있는 코스가 여럿 있다. 바랄 마잔가(Baral Marrjanga) 코스는 거리도 약 270m로 짧은 편이고 길도 나무 데크로 잘 꾸려져 있다.

인류와 자연이 더분
‘카카두 국립공원’

호주에서 가장 큰 국립공원인 카카두 국립공원은 노던 테리토리의 주도 다윈에서 3시간 정도 떨어진 곳에 위치한 세계복합유산이다. 공원 면적이 약 2로 우리나라 국토 면적의 20%에 달한다.

4만여 년 전에 그려진 고대 암벽화는 태초의 인간이 자연과 더불어 살아가던 공간임을 상기시켜준다. 노우랜지 록(Nourlangie Rock)에는 원주민들의 풍속뿐 아니라 신화, 홍수 등 여러 이야기가 담겨 있다.

세계에서 가장 큰 거초
‘닝갈루 리프’

호주 대륙의 3분의 1 이상을 차지하고 있는 서호주는 사람의 손길이 닿지 않은 오지가 많아 천혜의 환경을 만끽할 수 있다. 서호주 북서쪽에 위치한 닝갈루 해안 또한 때 묻지 않은 자연을 자랑한다.

세계에서 가장 긴 근해 산호초 지대가 있기로도 유명하다. 그 길이만 총 260km에 이른다. 해안에는 200종이 넘는 산호와 500종이 넘는 어류가 살고 있다. 6월부터 11월 사이에는 약 3만 마리의 혹등고래가 새끼를 낳고 키우기 위해 닝갈루 해안을 찾는다고 한다.

호주의 그랜드 캐니언
‘블루 마운틴’

시드니에서 서쪽으로 약 2시간을 가다 보면 블루 마운틴 국립공원에 도착할 수 있다. 블루 마운틴은 코알라가 즐겨 먹는 유칼립투스 나무가 울창한 거대한 협곡으로 호주의 그랜드 캐니언으로도 알려져 있다.

산 전체가 푸른빛을 띠고 있어 블루 마운틴이라 불린다. 유칼립투스 나뭇잎에서 나오는 수액이 햇빛에 반사해 푸른빛을 낸다. 2000년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으로 등재됐다. 가벼운 산책 코스를 따라 걷는 시닉 워크웨이나 궤도열차를 타고 가파른 경사를 오르는 레일웨이에 올라 블루 마운틴을 감상할 수 있다.




자료 및 사진 = 호주정부관광청
디자인 = 장주영 여행+ 기자


관련기사

author-img
장주영 여행+ 기자
content@tripplus.co.kr

[여행꿀팁] 랭킹 뉴스

  • '플렉스' 여행은 옛말,'갓생'사는 MZ세대는 여기로 향한다
  • 올해 새로 생긴 교토 신규 호텔 3
  • 공포영화 ‘인시디어스’ 속 귀신 들린 집 만나볼 수 있는 '이곳'
  • '관광이 도시를 죽인다'는 스티커가 붙은 표지판 / 사진= 플리커
    "즐거운 여행 중 때 아닌 물총 공격" 과잉 관광에 지친 바르셀로나 주민의 엽기적인 시위
  • 포천 글램핑,어디로 가지? 취향에 딱 맞는 글램핑장 BEST 3
  • 호캉스의 정석! 베트남 역대급 호텔 3

당신을 위한 인기글

  • NBA 르브론이 BQ가 좋을 수 밖에 없는 이유 .gif
  • 오트밀이 다이어트에도 좋고 당뇨에도 좋다매 근데 뭔 종류가 이렇게 많아… 퀵오트 사지말라고? 그게뭔데
  • [나혼자산다] 팜유들 입맛엔 안맞았던 베트남 연유커피 ㅋㅋㅋ
  • 햄버그 덮밥 장인의 비결
  • 개인 텀블러 지참시 할인되는 카페 목록
  • 이건 따라했으면 하는 일본의 ‘초보운전’ 제도
  • 한의원이 잘될 수 밖에 없다는 이유.jpg
  • 팬싸에서 팬들 쌍수 상담 해주고 있다는 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NBA 르브론이 BQ가 좋을 수 밖에 없는 이유 .gif
  • 오트밀이 다이어트에도 좋고 당뇨에도 좋다매 근데 뭔 종류가 이렇게 많아… 퀵오트 사지말라고? 그게뭔데
  • [나혼자산다] 팜유들 입맛엔 안맞았던 베트남 연유커피 ㅋㅋㅋ
  • 햄버그 덮밥 장인의 비결
  • 개인 텀블러 지참시 할인되는 카페 목록
  • 이건 따라했으면 하는 일본의 ‘초보운전’ 제도
  • 한의원이 잘될 수 밖에 없다는 이유.jpg
  • 팬싸에서 팬들 쌍수 상담 해주고 있다는 키

추천 뉴스

  • 1
    갓성비 끝판왕, 만추의 정취 가득한 정선 촌캉스 숙소 모음

    국내 

  • 2
    1년 동안 인기 급상승한 日 여행지

    해외 

  • 3
    연말 명소, 밤하늘에 진심인 강원도 별멍 스테이 3 [정선 웰니스 시리즈 4-7]

    국내 

  • 4
    가야할 때를, 그리고 머물러야 할 순간을 아는 '5곳'

    국내 

  • 5
    뉴욕에서 휘핑크림 스프레이 구매하는 건 불법?

    해외 

지금 뜨는 뉴스

  • 1
    [공지] [여행+일본] 세상에 단 하나뿐인 여행을 하고 싶다면 ‘여기’

    해외 

  • 2
    제주에 단 8곳, ‘그린키' 인증 받은 친환경 숙소 어디인가 봤더니

    국내 

  • 3
    후지산은 사람 몰린다는데… 관광객 감소로 운영 중단하는 日 ‘이곳’

    해외 

  • 4
    스페인으로 떠나기 전 봐두면 좋을 영화 BEST

    해외 

  • 5
    회장님도 두바이 국왕도 반했다... 서울 도심 속 숨은 웰니스 스폿 2

    국내 

공유하기

0

뷰어스 입점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