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용진도 조인성도 반한 해창막걸리, 110만 원 ‘아폴로’ 출시… 왜죠?

오병인 해장주조장 인터뷰 영상 동영상 버튼을 누르면 현재 화면에서 재생됩니다. 막걸리가 110만원!? 정용진도 반한 초고가 해창막걸리 이야기 여행플러스 TOUR PLUS | 안녕하세요 여행플러스 구독자 여러분! 한 병에 110만원인 막걸리가 있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여행플러스가 해창주조장 오병인 대표를 만나보았습니다. 신세계 정용진 부회장, 조인성 배우, 허영만 화백도 반한 110만원 초고가 막걸리 이야기! 영상으로 만나보아요! 출연 = 권오균, …

Read more

정용진 ‘방긋’, 한국인이 스타벅스에 내는 돈이…

출처= 유튜브채널 ‘스벅 TV’ 캡쳐 한국인이 스타벅스코리아에서 연간 사용하는 금액이 2조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4일 앱·리테일 분석서비스 와이즈앱·와이즈리테일에 따르면 지난해 만 20세 이상 내국인이 신용카드, 체크카드 등으로 결제한 금액을 조사한 결과, 결제금액이 가장 많았던 커피 전문 브랜드는 스타벅스였다.   제공= 와이즈앱·와이즈리테일 스타벅스의 작년 한 해 결제금액은 2조 679억 원이었다. 2위는 5651억 원이 결제된 투썸플레이스로, 스타벅스의 4분의 1 수준이다. 이어 이디야커피(5354억 원), 메가커피(2787억 원), 할리스커피(1891억 원), 빽다방(1571억 …

Read more

100일만에 10만개 팔린 조선호텔 호경전 짬뽕 먹어보니

코로나 때문에 덕을 보는 상품이 있느니, 바로 밀키트(meal kit) 제품이다. 간편한 데다가 맛까지 우수하니 날개를 단 듯 판매가 급증하고 있다. 종류도 다양하다. 한식부터 베트남 쌀국수, 스테이크까지 없는 게 없어지고 있다.   집에 있는 시간이 늘어 확진자 대신 ‘확찐자’가 되는 것이 두렵지만, 겨울이라 집에서도 살짝 한기가 느껴졌다. 근사한 호텔 중식이 생각났다. 뜨거운 짬뽕 국물에 볶음밥, 그리고 …

Read more

정용진이 찜한 ‘밀키트 호텔짜장’, 도대체 얼마나 맛있길래…

“이거 먹어봤어요? 맛이 어때요?”마트 계산대에서 계산원이 조선호텔 유니짜장면에 바코드를 찍으며 말을 건다.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인스타그램 캡처.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조선호텔 #삼선짬뽕 # 밀킷 구입해 해먹음“이라고 설명과 함께 사진을 올려 궁금증을 자아냈던 조선호텔 밀키트 제품이 화제다. 외식은 부담스러운 시대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에 따르면 올해 HMR(Home Meal Replacement, 데우기만 하면 먹을 수 있는 가정간편식)과 밀키트(Meal …

Read more

정용진 부회장도 스타벅스에서 ‘무료쿠폰’ 사용할까?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스타벅스 유튜브에 등장해 화제다. 1일 스타벅스코리아는 공식 유튜브 채널 ‘스벅TV’에 ‘스타벅스에 나타난 정용진 부회장?! 형이..왜.. 거기서 나와..요..?’라는 제목의 인터뷰 영상을 올렸다. 정 부회장은 매장에서 직접 음료를 주문하며 자신이 가장 좋아하는 음료 세 가지를 추천하는 등의 모습을 보였다.   21주년을 맞는 스타벅스에 대해 정 부회장은 1999년 이화여대 인근에 스타벅스 국내 1호점을 열었던 …

Read more

회장님 스타일 컵라면, 왕뚜껑 맞나?

라면은 평등하다.부회장님이나 직장인이나 940원을 내면 먹을 수 있다.딱히 맛이 다를 리도 없다.   코로나19 시대에 재택 근무를 하면서 해외여행 중 맛본 음식을 직접 만들어 드시는 분들이 여럿이다.그런 재주가 없기에, 손가락만 빨고 있었다. 마침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신상 컵라면 하나를 올렸다.‘더왕뚜껑 컵’이라는 상품으로 #내스타일 이라고 적었다. 정용진 부회장의 인스타그램을 캡처한 사진. 정 부회장이 인스타그램을 남기자 …

Read more

정용진 부회장이 두 시간이나 기다렸다는 양양 유명 맛집

정용진 부회장이 두 시간이나기다렸다는 양양 유명 맛집 사진 = 정용진 부회장 인스타그램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두 시간이나 기다린 맛집이 있다. 강원도 양양군에 위치한 수제버거 전문점 ‘파머스키친’이다. 사진 = 정용진 부회장 인스타그램 정 부회장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SNS) 계정에 “햄버거 먹으려고 번호표 뽑고 두 시간 기다림 그것도 양양에서 ㅎㅎㅎ 기다린 시간이 아깝지 않음”이라면서 “이거 먹으려고 또 올 것임”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파머스키친”이라는 해시태그를 달며 맛집 장소를 공개하기도 했다. 사진 = 정용진 부회장 인스타그램 파머스키친은 ‘양양의 쉑쉑버거’로 소문나있는 대표 맛집이다. 웨이팅도 그냥 줄만 선다고 되는 게 아니다. 번호표를 뽑아서 대기해야 한다. 버거도 국가대표급 입안 가득한 치즈 풍미가 일품 파머스키친은 스노보드 국가대표 출신 박성진 대표가 창업한 곳이다. 현역 시절 해외에서 알게된 노하우를 기반으로 여행객들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다. 이곳은 SNS를 통해 입소문이 나면서 외국인들에게도 유명한 식당이다. 서핑의 성지 죽도해변과도 인접 서퍼들도 애정하는 맛집 베이컨 치즈 버거와 하와이안 버거가 가장 인기 메뉴이다. 버거 사진만 보면 해외여행을 다녀온 듯 이국적인 분위기가 풍긴다. 죽도해변에서도 매우 가깝다. 차로 5분 내외다. 재료 소진시 조기 마감한다고 하니 서둘러 방문할 것을 추천한다.    한편, 정 부회장은 강원도 강릉시 송정동에 있는 이마트 강릉점에 깜짝 방문하며 장을 보기도 했다. 캠핑 사진을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현지인도 몰랐다. 정용진이 부산 가면 찾는다는 맛집이 사진 = 정용진 부회장 인스타그램 정 부회장이 공개한 맛집 리스트가 또 있다. 해운대 포장마차촌에 위치한 ‘갈매기 19호 여수 이모네’이다. 정 부회장은 얼마 전 인스타그램에 “여수이모 해물라면은 부산에 가면 꼭 먹어야 한다” 라는 글을 올렸다. “갈매기 19호”라는 해시태그를 달며 설명을 덧붙였다. 이곳은 랍스터 코스와 해산물로 인기 있는 맛집이다. 연예인들도 즐겨 찾는 해운대 포장마차촌은 부산의 정취를 느끼기에 제격이기도 하다.  부산 여행 필수 코스로 손꼽히는 곳으로 예약 필수다. 당일에 가려고 하면 허탕을 치고 돌아가야 할 수도 있으니 꼭 기억하시길. 해당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저도 가고 싶어요. 사진보다 맛있을 것 같아요” “전국을 돌아다니시네요. 덕분에 맛집을 많이 알아갑니다” “이번 휴가철에 꼭 가봐야 할 곳이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

Read more

요즘 난리… 정용진 부회장 쇼핑 후 캠핑 사진 SNS 화제

요즘 난리! 정용진 부회장 쇼핑 후 캠핑 사진 SNS 화제 사진=정용진 부회장 인스타그램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캠핑 사진을 공개해 화제다. 정 부회장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SNS) 계정에 이마트 강릉점에서 카트를 끌며 장을 보는 사진을 올렸다. 사진=정용진 부회장 인스타그램 이와 함께 캠핑에서 먹을 쇼핑 목록도 공개해 눈길을 모았다. 즉석떡볶이, 부대찌개, 샤인머스캣 등 주로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음식 메뉴를 선정했다.  사진=정용진 부회장 인스타그램 당일 마트에서 구매한 즉석 요리들을 직접 요리하며 캠핑을 즐기는 모습도 인스타그램에 게재했다.  해당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같이 먹고 싶네요” “캠핑갈 때 꼭 챙겨가야겠어요” “대박… 숟가락 얹고 싶다” “드라마 속에서 나오는 재벌과는 너무 다른 느낌이라 신기해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농산물을 사랑하는 ‘키다리 아저씨’ 플렉스 정 부회장의 먹거리에 대한 애정은 이뿐만이 아니다. 사진=SBS 캡처 지난해 12월 정 부회장은 SBS 예능프로그램 ‘맛남의 광장’에서 백종원 대표 부탁으로 강원도 강릉 못난이 감자 30t을 구매해 농가 지원에 나섰었다. 이마트에서 이틀 만에 완판돼 화제를 모았다. 강원도 감자밭을 방문한 정 부회장 / 사진=정용진 부회장 인스타그램 당시 정 부회장은 “안 팔리면 제가 다 먹겠다”며 인스타그램에 강원도 못난이 감자로 만든 감자 옹심이 사진을 올려 눈길을 끌었다.  지난 4월에는 위기에 빠진 해남 왕고구마 450톤 판매 지원을 약속해 보는 이들을 훈훈하게 했다. 전남 해남은 국내 대표적인 고구마 산지로 조선왕조실록에 기록돼 있기도 했다. 당시 백종원은 “이번엔 양이 많아서 숨어서 전화한다. 고구마가 상품성은 좋은데 너무 커서 안 팔린다더라”라고 말했다. 이에 정 부회장은 “크면 반 잘라서 먹으면 된다”라며 유쾌한 모습을 보였다. 450톤이라는 숫자에 잠시 당황한 듯한 그는 “일단 제대로 좀 알아보겠다. 아마 안될 리는 없을 거다. 450톤이면 일주일 정도 갈까”라며 통 큰 반응을 보였다. 여행하는 감구마

여행+도 가봤다, 화제의 ‘정용진 호텔’!

온라인에서 ‘촌스럽다’고 난리난 이 호텔, 직접 가봤더니… 부럽다… 나도 저 얼음옷 입고 싶… 이제 덥다는 말도 지겨울 지경입니다. 여러분, 인간적으로 한낮엔 밖으로 나가지 마십시다. 정수리가 타들어갈 것 같으니까요. 살인적인 무더위에도 불구하고 며칠 전 저는 외근을 나갔습니다. 지인들과 만나 새롭게 문을 연 호텔 구경에 나섰어요. 탐방 목적지는 바로 레스케이프 호텔. 트렌드세터를 자처하는 아티스트 혹은 미식가 등등 사이에서 핫하게 떠오른 호텔이죠.   레스케이프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