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사람들이 폭풍 검색한 내비게이션 목적지는?

[데이터로 본 국내 관광]- 3) 코로나 이후 관광지별 검색건수 2020년, 코로나 팬데믹이 국내여행의 골격을 크게 바꿔놓으면서 여러 변화가 있었다. 한국관광공사의 관광특화 빅데이터 플랫폼 ‘한국관광 데이터랩(datalab.visitkorea.or.kr)’의 분석에 따르면 2019년 대비 작년 전국 지역 방문자수는 18% 감소했다.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키면서 여행을 즐기기 위해 사람들은 해외여행보다 국내여행, 실내관광지보다 실외관광지로 눈길을 돌렸다. 이와 같은

언택트 최적지, 고즈넉하게 즐기는 가을 경주 둘레길 10선

​ 제공 : 경주시 ​ 경북 경주시가 코로나19로 지친 심신을 달랠 안전하고 여유로운 언택트 힐링 여행의 최적지로 경주 둘레길 10개 구간을 소개했다. ​ 혼자서도 좋고 가족과 함께라면 더 좋다. 사람들이 붐비지 않는 한적한 길을 걸으며 고즈넉한 여유 속에 힐링하고, 찬란한 천년 역사 문화의 따뜻한 숨결을 피부로 느낄 수 있는 노천

‘그랜드캐니언’ ‘옐로스톤’은 옛말! 코로나 시대에 급부상한 미국 국립공원 톱7

코로나19는 우리 생활에 많은 변화를 가지고 왔다. 실내든 실외든 마스크 찰용은 필수, 자유롭게 국경을 넘어 여행을 하는 건 앞으로 한동안은 불가능한 일이다. 여행이 전세계인의 일상에 큰 부분을 차지했던 만큼 그 후유증이 엄청나다. 이곳저곳에서 ‘랜선여행’을 이야기하는 이유다. 광복절 집회 이후 또 한번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는 지금, 외출을 자제하고 각별히 위생에 신경써야겠다.

숲콕 언택트 힐링할 수 있는 숨겨진 보석 여행지 5

모두들 ‘집콕’에 지쳤나보다. 특히 여름휴가가 다가오고 있어 더하다. 최근 한국문화관광연구원이 밝힌 자료에 따르면 ‘코로나19가 완전 종식되지 않아도 여행을 가겠다’고 답한 비율은 45.8%에 달했다. 그러면서 나타난 트렌드가 최근 탁 트인 공간에서 ‘언택트’ 실천하기! 지친 몸과 마음까지 치유할 수 있는 숲으로 떠나는 ‘숲콕’ ‘산콕’이 새로운 여행 트렌드가 되고 있다. 최대한 사람 접촉을

무려 119대1 올여름 성수기 가장 인기 높은 휴양림 객실 수준

한 번도 안 가본 사람은 있어도 한 번만 가본 사람은 없다는! 소리없이 강한 여행지 자연휴양림을 아시나요? 나라가 인증하는 수려한 자연환경 속에서 하룻밤 보낼 수 있는 국립자연휴양림은 사시사철 인기가 많은 곳입니다. 누구나 한번쯤 자연휴양림에 빠지게 되면 쉽게 빠져나올 수 없다는 마성을 지닌 곳이기도 합니다. 요즘 코로나 때문에 자연을 찾는 여행객들이 점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