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가을 여기가 핫하다며? 지역별 호캉스 BEST 4

이제는 진짜 ‘봄, 여어어~름, 가을, 겨어어~울’인 것 같지 않아? 두툼한 외투를 꺼내 입고 만난 지인들과 너무나 빨리 찾아올 것만 같은 겨울 소식에 허탈한 심정을 나눴다. 아직 단풍도 별로 못 봤는데, 아직 가을 냄새도 실컷 못 맡은 것 같은데. 산책하기도, 혼자 집에서 창문 열어놓고 선선한 바람 맞으며 독서하기도 좋은 계절이 성큼

10만원대 ‘1박3끼’ 특급호텔 스위트룸 호캉스 패키지 탄생

언뜻 기가 막힌 상상을 해본다. 특급호텔에서 삼시세끼를 다 해결하는 꿈 말이다. 여간해서 여유롭지 않으면 도전하기 쉽지 않을 일이다. 하지만 세상사 안되는 법 없다. 세상에 없던 호캉스 패키지가 탄생했다. 그것도 무려 스위트룸에서 1박을 하며 세끼를 해결하는 호텔 패키지의 등장이다.  네이버 여행플러스와 럭셔리 부티크 호텔을 표방하는 더플라자가 손을 잡고 색다른 호캉스 패키지

[여플 알쓸신잡] 도대체 호텔 스위트룸은 얼마나 다르길래?

[여플 알쓸신잡] 도대체 호텔 스위트룸은 얼마나 다르길래? ​ 알쓸신잡.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전의 줄임말이다. 취지는 그렇다. 알 필요 없지만 그래도 한 번 알아두면 괜찮다란 얘기다. 그런데 이 알쓸신잡류의 정보가 은근히 알 필요가 있다. 삶에 결정적인 도움을 주지는 않지만 나름 작은 한 방이 있는 경우가 많다. ​ 특히 여행을 준비할 때

올여름 어디가? 연령별 구성원별 추천 호캉스 베스트5

더 플라자 요즘 만만한 게 호캉스다. 코로나 때문에 사람들의 호텔 방문이 잦아지면서 성수기 비수기 구분 자체가 사라진 것 같다. 위생과 청결에 더 신경 쓰면서 외려 지방 호텔들은 코로나 특수를 맞은 곳도 있다. 코로나로 수많은 호텔이 문을 닫았지만 아이러니하게도 새로운 호텔들이 문을 열기도 했다. 심플하게 여름휴가를 즐기고 싶다면 올해도 어김없이 호캉스가

스위트룸 반값에 가는 팁? 요즘엔 호텔방도 OO에서 산다!

10분만에 완판 ​ 동시접속자 기본 2~3만명 코로나로 힘든 시절을 보내고 있는 호텔 업계에 최근 반가운 소식이 들려왔다. “방송 시작 10분 만에 150실이 다 팔렸다” “동시에 3만명이 들어오고 댓글 반응도 넘쳐난다” 호텔 관계자랑 통화를 끊고 이게 무슨 일인가 싶었다. 코로나 여파로 특급호텔 마저 줄줄이 문을 닫는다는 소식이 들려오는 한편 살아남기 위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