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엔 경남이제~ 나만 알고픈 안심여행지 TOP10

선선하게 불어오는 가을바람에 여행의 소중함을 깨닫는 요즘.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하면서 아름다운 계절을 만끽할 수 있는 곳이 어디 없을까 찾아보게 된다. 10월의 하늘만큼이나 맑고 푸른 매력을 뽐내는 경남의 숨겨진 여행지로 향해보는 건 어떨지. ​ 21일 경상남도는 가을을 맞아 생활 속 거리두기를 실천하면서 힐링할 수 있는 비대면 안심 관광지를 소개했다. 선정된 10곳은

이 뷰 실화? 나만 알고픈 언택트 여행지 경남 OO

창녕 우포늪. / 사진제공(이성환)- 한국관광공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다시 살아나는 가운데 여름휴가철까지 맞물렸다. 외출은 두렵지만 장기간 이어진 ‘집콕’에 지쳐 어디라도 조심스레 다녀오고 싶은 마음이 드는 요즘. 휴가철에도 덜 붐벼 거리두기를 철저히 지키며 여행할 수 있는 묘안은 없을까 찾아보게 된다. 6일 창녕군은 여름 휴가철을 맞아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여름철 비대면 안심관광지

싱그러운 봄의 마지막을 느끼기 위한 ‘경남 생태여행지’ 7선

경남에는 자연친화적 생태관광지가 무려 7곳이나 존재한다. 지역마다 생태관광협의체가 있어 자연생태해설사를 통한 설명과 생태체험프로그램에도 참여할 수 있다. 혼자서도 좋고 가족과 함께라면 더 좋은 경남의 생태관광지역을 소개한다. ​ 생태관광이란? ​ 생태계가 우수하거나 자연경관이 수려한 지역에서 자연자산의 보전과 이용을 통해 환경의 중요성을 체험할 수 있는 자연친화적인 관광을 할 수 있는 곳 ​ ​

“먹는 여행”하면 이곳? 경남 대표음식 25가지 추천

경남 통영·사천·거제·고성·남해 등 5개 시군은 남부권으로 불린다. 볼 것도 많지만, 먹을 것도 풍성하다. 바다를 품은 맛의 도시들이다.경상남도가 이 도시들을 간다면 꼭 먹어봐야 할 대표 음식 25개를 소개했다. 여행의 절반은 음식이란 말이 나올 절도로 ‘맛있는 경남‘을 적극적으로 알리고 있다. 맛의 고장으로 여행을 떠나보는 건 어떨까.   사진 – 경남도 통통 튀는

코로나 안심 관광지 어디? 봄나들이 가기 좋은 경남 관광지 16곳

경남도, 봄철 비대면 야외 관광지 소개개별·소규모 단위, 거리두기 실천 관광지 16선 통영 육지도 모노레일, 의령 한우산, 함안 강나루생태공원, 김해 낙동강 레일파크 출처 = 경남도청 봄나들이 관광객을 위해 경남도청이 도내 비대면 안심 관광지 16선을 소개했다.   경상남도는 봄철을 맞아 코로나19 피로감과 우울감을 해소하려는 여행 수요를 충족시키기 위해 비대면 야외 관광지를 선정했다고

경남 사람도 몰랐던 ‘가을 느낌 물씬’ 언택트 여행지 18선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장기화로 안전여행을 위해 비대면 관광지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 경상남도는 가을 단풍철을 맞아 유명 관광지에 관광객이 집중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많이 알려지지 않은 도내 비대면 힐링 여행지 18선을 소개했다. ​ 이번 18선은 가을을 테마로 다른 관광객과 일정한 거리를 유지하며, 자연에서 휴식을 즐길 수 있는 ‘힐링’ 관광지들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