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전세계 럭셔리 미니 호텔 4

권효정 여행+ 기자 조회수  

오늘날 많은 여행객들은 번화한 도시 거리 옆에 위치한 대형 리조트나 체인 호텔 대신 작은 규모의 호텔에 머무는 것을 선호한다. 마이크로텔부터 부티크 호텔까지, 아늑하고 저렴한 미니멀한 객실을 예약하거나 객실 수가 10개 미만인 호텔에 머물며 여행을 보내는 등 ‘작은’ 호텔에서 휴가를 보내는 여행객이 점점 늘어나고 있다.

‘작은’ 호텔에서의 숙박에 관심이 있는 여행객이라면 전 세계 곳곳에서 찾아볼 수 있는 미니어처 사이즈의 숙소를 확인해볼 것을 추천한다. 

1. 카사 엘룰, 몰타

Casa Ellul

카사 엘룰은 몰타 최고의 럭셔리 부티크 호텔로, 1830년경에 지어진 건물 안에 자리하고 있다. 몰타 스타일의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이 호텔은 유서 깊은 지중해 국가와 발레타의 매력을 탐험하는 여행객에게 호화로운 경험을 선사한다. 여행객들은 카사 엘룰에서 도시의 탁 트인 전망을 감상할 수 있는 복층 스위트룸을 포함해 여러 가지 스위트 중에서 선택할 수 있다.

2. 크레인 호텔 파랄다, 네덜란드

Crane Hotel Faralda Amsterdam

크레인 호텔 파랄다는 일생에 단 한 번뿐인 경험을 선사하며 기존의 호텔과는 다르다. 이 호텔이 암스테르담의 기념비적인 항구 크레인과 옛 조선소 안에 자리 잡고 있다. 독특한 콘셉트이지만 암스테르담의 특별한 전망을 선사한다. 호텔 자체는 리조트에 비해 작을 수 있지만 스위트 룸은 넓고 예술적으로 꾸몄다. 

3. 넌스 호스텔, 태국

Nonze Hostel 

넌스 호스텔은 전 세계에서 가장 멋진 캡슐 호텔 중 하나다. 이 호텔은 태국의 센트럴 비치에서 도보로 가까운 거리에 있으며, 싱글 캡슐 스위트부터 트윈 룸까지 다양한 미니멀리즘 스타일 객실을 갖추고 있다. 캡슐 호텔이지만 다른 투숙객과 함께하는 공용 공간과 레스토랑도 갖췄다.

4. 스파이서스 생고마 리트리트, 호주
Spicers Sangoma Retreat

스파이서스 산고마 리트리트는 자연을 사랑하는 여행객을 위해 만들어졌다. 자연에서 영감을 받은 호텔 공간이 특징이다. 특히 뉴사우스웨일스주 블루 마운틴의 동쪽이 내려다보이는 곳에 자리하고 있어 평화로운 휴가를 즐기는 것은 어렵지 않다. 친환경 인증을 받은 이 휴양지에는 6개의 럭셔리 스위트룸과  4개의 다른 객실 유형이 있다. 호텔 내에는 레스토랑, 사우나, 수영장, 컨시어지 서비스 등의 편의시설을 갖추고 있다.

글, 디자인= 권효정 여행+ 기자
사진= 각 호텔

관련기사

author-img
권효정 여행+ 기자
content@tripplus.co.kr

[해외] 랭킹 뉴스

  • 공포영화 ‘인시디어스’ 속 귀신 들린 집 만나볼 수 있는 '이곳'
  • 신기하고 기이한 매력의 미국 명소 5곳
  • ‘스위스의 심장’ 루체른에서 알프스 편하게 감상하는 방법
  • “뚜벅이들 오세요!” 작정하고 대중교통으로 여행하기 편하게 시스템 구축한 이 나라
  • "후에냐 호이안이냐" 다낭 근교 여행지 비교해 봤더니…
  • 세븐틴 뮤비 속 거기 어디? 인스타 사진 맛집 홍콩 컬러풀 스폿 6

당신을 위한 인기글

  • 한국서 동성 부부 법적 권리 인정한 첫 판결의 중요한 대목
  • 폭우 맞으며 벌벌 떨면서도 꼼짝 않는 강아지… 자신 버린 주인 끝까지 기다렸다
  • “상무님은 퇴근 빨리 하잖아요?”… 30분 일찍 퇴근 못하게 했다고 사표 낸 MZ 여직원
  • 전설 소환권 뿌렸다…‘로드나인’ 양대 마켓 매출 1위 달성 보상은?
  • IT 당국, 韓 MS에 클라우드 장애 피해 규모·원인 파악 요구
  • 마감 노동자의 모순적 공포에 대하여 #여자읽는여자
  • “한밤중 자다가 눈떠보니 사생팬이 몸 위에 올라와 키스해”… 김재중, 충격 실화 고백
  • 파업 참여자 6500명→150명 줄더니…사측에 “대화하자”며 꼬리 내린 삼성전자 노조

당신을 위한 인기글

  • 한국서 동성 부부 법적 권리 인정한 첫 판결의 중요한 대목
  • 폭우 맞으며 벌벌 떨면서도 꼼짝 않는 강아지… 자신 버린 주인 끝까지 기다렸다
  • “상무님은 퇴근 빨리 하잖아요?”… 30분 일찍 퇴근 못하게 했다고 사표 낸 MZ 여직원
  • 전설 소환권 뿌렸다…‘로드나인’ 양대 마켓 매출 1위 달성 보상은?
  • IT 당국, 韓 MS에 클라우드 장애 피해 규모·원인 파악 요구
  • 마감 노동자의 모순적 공포에 대하여 #여자읽는여자
  • “한밤중 자다가 눈떠보니 사생팬이 몸 위에 올라와 키스해”… 김재중, 충격 실화 고백
  • 파업 참여자 6500명→150명 줄더니…사측에 “대화하자”며 꼬리 내린 삼성전자 노조

추천 뉴스

  • 1
    후지산은 사람 몰린다는데… 관광객 감소로 운영 중단하는 日 ‘이곳’

    Uncategorized 

  • 2
    하루 18명에게만 허락된 '치유의 숲' 알음알음 입소문 퍼진 서울대 관악수목원, 직접 가봤더니

    국내 

  • 3
    “뉴욕 여행 앞뒀다면 주목” 올여름 뉴욕서 18개의 무료 콘서트 열린다

    Uncategorized 

  • 4
    호캉스의 정석! 베트남 역대급 호텔 3

    여행꿀팁 

  • 5
    그때도 지금도 꾸준히 정상급 유지하는 국내 대표 수학여행지 6

    국내 

지금 뜨는 뉴스

  • 1
    코스모스 졸업생 모여!특별한 추억을 선물하는대학가 파티룸 6

    여행꿀팁 

  • 2
    BTS 못다한 완주 여행, 물길 따라 숲 따라 완주하려면

    국내 

  • 3
    “위안을 준다” CNN도 반했다! 아시아 최고 길거리 음식 OOO

    여행꿀팁 

  • 4
    부모님 모시고 가기 좋은 수도권 한옥카페 BEST 5

    여행꿀팁 

  • 5
    장장 3년간 리뉴얼 마치고 새롭게 문 여는 부산 최고(最古) 호텔 이곳

    국내 

공유하기

0

뷰어스 입점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