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환경을 위한 결단… 프랑스, 휴양지 입장객 수 제한한다

홍지연 여행+ 기자 조회수  

프랑스 칼랑크(Calanques) 국립공원의 입장객 수가 제한된다. 생태계를 보호하기 위한 조치로 626(현지시각)부터 발효됐다.

칼랑크는 프랑스 남부 주요 휴양지 중 하나로 마르세유(Marseille)시와 가까운 국립공원이다. 가파른 절벽과 암석이 장관을 이루고 희귀한 해양 동물을 볼 수 있어 인기 있는 관광 명소.

칼랑크 국립공원 측은 관광객 과밀로 인해 토양이 침식되고 있다아름다운 풍경과 생물다양성이 위협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석회암을 기반으로 한 칼랑크 지대는 표토가 거의 없기 때문에 작은 충격에도 쉽게 손상된다. 특히 하이킹을 즐기는 관광객들이 많아 토양에 무리가 간 것으로 분석된다.

입장객 제한은 칼랑크에서 가장 인기 있는 구역인 수지똥(Sugiton) 해변과 피에르 통베(Pierres Tombees) 지역에 한정되며, 각각 하루 400명만 수용한다. 여름철 일일 평균 2500명의 관광객이 방문한 것과 대조적이다.

수용인원이 제한되면서 입장을 위해 온라인 예약이 필요해졌다. 예약은 무료지만 예약을 하지 않고 방문했다가 발각되면 68유로(9만원)의 벌금이 부과된다.

제한 조치가 시작된 당일 칼랑크 국립공원 곳곳에서는 관광객들의 엇갈린 목소리가 나왔다. 환경에 도움이 되는 조치라고 환영하는 관광객들도 있었으나 불만을 제기하는 이들도 많았다.

마르세유에 거주하는 한 주민은 그동안 여름에는 인파 때문에 집에 있을 수 없었다“(사람들이 적어져서) 수영을 할 수 있어서 좋다AFP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말했다. 가족들과 함께 방문한 남성도 지역 생태계를 보존하는 데 도움이 될 것 같다며 입장객 제한 조치를 반겼다.

외국인 관광객 등 예약을 하지 못한 사람들은 불만을 제기했다. 다수의 외국인 관광객들은 예약이 필요하다는 사실을 알지 못해 입장이 거부됐다. 주변 주민들도 불편을 호소했다. 칼랑크 주변에서 오랫동안 거주했다는 26세의 한 청년은 이곳에 온 지 10년이 넘었는데 예약할 생각은 하지 않았다며 입장 제한에 대한 아쉬움을 토로했다.

제한 조치는 지난달 26일과 지난 3일에 한시적으로 진행되었고, 관광 성수기인 710일부터 821일까지는 매일 적용될 예정이다.

=허유림 여행+ 인턴기자
감수=홍지연 여행+ 기자


관련기사

author-img
홍지연 여행+ 기자
content@tripplus.co.kr

[해외] 랭킹 뉴스

  • 공포영화 ‘인시디어스’ 속 귀신 들린 집 만나볼 수 있는 '이곳'
  • 신기하고 기이한 매력의 미국 명소 5곳
  • ‘스위스의 심장’ 루체른에서 알프스 편하게 감상하는 방법
  • “뚜벅이들 오세요!” 작정하고 대중교통으로 여행하기 편하게 시스템 구축한 이 나라
  • "후에냐 호이안이냐" 다낭 근교 여행지 비교해 봤더니…
  • 세븐틴 뮤비 속 거기 어디? 인스타 사진 맛집 홍콩 컬러풀 스폿 6

당신을 위한 인기글

  • 한국서 동성 부부 법적 권리 인정한 첫 판결의 중요한 대목
  • 폭우 맞으며 벌벌 떨면서도 꼼짝 않는 강아지… 자신 버린 주인 끝까지 기다렸다
  • “상무님은 퇴근 빨리 하잖아요?”… 30분 일찍 퇴근 못하게 했다고 사표 낸 MZ 여직원
  • 전설 소환권 뿌렸다…‘로드나인’ 양대 마켓 매출 1위 달성 보상은?
  • IT 당국, 韓 MS에 클라우드 장애 피해 규모·원인 파악 요구
  • 마감 노동자의 모순적 공포에 대하여 #여자읽는여자
  • “한밤중 자다가 눈떠보니 사생팬이 몸 위에 올라와 키스해”… 김재중, 충격 실화 고백
  • 파업 참여자 6500명→150명 줄더니…사측에 “대화하자”며 꼬리 내린 삼성전자 노조

당신을 위한 인기글

  • 한국서 동성 부부 법적 권리 인정한 첫 판결의 중요한 대목
  • 폭우 맞으며 벌벌 떨면서도 꼼짝 않는 강아지… 자신 버린 주인 끝까지 기다렸다
  • “상무님은 퇴근 빨리 하잖아요?”… 30분 일찍 퇴근 못하게 했다고 사표 낸 MZ 여직원
  • 전설 소환권 뿌렸다…‘로드나인’ 양대 마켓 매출 1위 달성 보상은?
  • IT 당국, 韓 MS에 클라우드 장애 피해 규모·원인 파악 요구
  • 마감 노동자의 모순적 공포에 대하여 #여자읽는여자
  • “한밤중 자다가 눈떠보니 사생팬이 몸 위에 올라와 키스해”… 김재중, 충격 실화 고백
  • 파업 참여자 6500명→150명 줄더니…사측에 “대화하자”며 꼬리 내린 삼성전자 노조

추천 뉴스

  • 1
    이번 주말은 "홍대에서 세계일주" 어때

    국내 

  • 2
    후지산은 사람 몰린다는데… 관광객 감소로 운영 중단하는 日 ‘이곳’

    Uncategorized 

  • 3
    하루 18명에게만 허락된 '치유의 숲' 알음알음 입소문 퍼진 서울대 관악수목원, 직접 가봤더니

    국내 

  • 4
    “뉴욕 여행 앞뒀다면 주목” 올여름 뉴욕서 18개의 무료 콘서트 열린다

    Uncategorized 

  • 5
    호캉스의 정석! 베트남 역대급 호텔 3

    여행꿀팁 

지금 뜨는 뉴스

  • 1
    그때도 지금도 꾸준히 정상급 유지하는 국내 대표 수학여행지 6

    국내 

  • 2
    코스모스 졸업생 모여!특별한 추억을 선물하는대학가 파티룸 6

    여행꿀팁 

  • 3
    BTS 못다한 완주 여행, 물길 따라 숲 따라 완주하려면

    국내 

  • 4
    “위안을 준다” CNN도 반했다! 아시아 최고 길거리 음식 OOO

    여행꿀팁 

  • 5
    부모님 모시고 가기 좋은 수도권 한옥카페 BEST 5

    여행꿀팁 

공유하기

0

뷰어스 입점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