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버려지는 낙엽 10t 가져다 ‘옐로 카펫’ 만든 화제의 섬

정세윤 여행+ 기자 조회수  

버려지는 낙엽 10t을 가져다 황금빛 ‘옐로 카펫’을 만든 화제의 섬이 있다. 경기도 가평의 남이섬이 그 주인공이다.

남이섬은 서울 송파구에서 가로수 은행잎 약 10t을 공수해 섬 안에 길을 냈다. 폭신한 은행잎이 고루 흩뿌려진 길은 중앙 광장부터 호텔정관루 별장 부근까지 100m가량 이어진다.


‘송파은행나무길’이라 명명한 이 길은 남이섬과 송파구가 처치 곤란한 은행잎을 해결하기 위해 지난 2006년부터 함께 한 프로젝트이다. 매년 가을 송파구 가로변의 은행잎을 모아 남이섬으로 운반해 관광자원화 하고 있다.

노랗게 물든 은행잎은 해마다 아름다운 가을 풍경을 선사한다. 하지만 바닥에 떨어지고 나면 배수로를 막는 등 골칫거리 취급을 받는다. 이를 처리하기 위해서는 수거, 운반, 소각 등 과정과 비용이 만만치 않은 것이 사실이다. 이에 남이섬과 송파구가 손을 잡은 것.

올해로 17년째 이어져온 이 사업은 지리적 특성상 남이섬 은행잎이 여느 지역보다 일찍 떨어지는 점에 착안해 시작했다. 송파구는 낙엽을 처리 비용을 절감하고, 남이섬은 관광객들에게 더 오랫동안 가을 정취를 제공할 수 있도록 상생하고 있다.


이 밖에도 남이섬에는 다양한 단풍을 만끽할 수 있는 숲길을 조성해 늦가을 여행객의 발길을 사로잡고 있다. 송파은행나무길 옆에는 남이섬 명물 ‘메타세쿼이아길’이 있다. 메타세쿼이아는 단풍이 늦게 드는 수종이다. 현재 메타세쿼이아길은 갈색으로 물든 잎으로 가을 분위기를 물씬 풍기며 신비로운 분위기를 자아낸다.


빼놓을 수 없는 포토 스폿은 더 있다. ‘중앙잣나무길’이다. 이곳에는 떨어진 잣 열매를 까먹기 바쁜 청설모에 심심할 틈이 없고, 해 질 녘 불을 밝히는 ‘풍선등’으로 은은한 빛이 더해져 가을밤 운치를 더한다.

섬 서쪽에 위치한 강변 산책로와 모험의 숲 ‘트리고&트리코스터’ 일대에는 빨강, 노랑, 주황 각양각색의 잎들이 푸르른 북한강과 함께 어우러진다.


남이섬 관계자는 “10월 부산국제영화제에 레드 카펫이 있다면, 11월 남이섬엔 옐로 카펫이 있다”며 “송파은행나무길이라 불리는 이곳에 황금빛 카펫이 깔리면 어른, 아이 할 것 없이 누구나 동심에 빠지는 만큼 늦가을 정취를 마음껏 누리길 바란다”고 전했다.

장주영 여행+ 기자


관련기사

author-img
정세윤 여행+ 기자
content@tripplus.co.kr

[국내] 랭킹 뉴스

  • 문 열면 도착, 계곡이 선사하는 힐링 스테이 4 [정선 웰니스 시리즈 5-7]
  • 한국에 이런 곳이?! 관광 사진 공모전 수상작 공개
  • 시군이 여행비 쏜다…전용 열차 타고 떠나는 ‘경북 5개 명품 숲 여행’
  • 영화 뚫고 나온 요리 ‘프렌치 수프’ 코스 맛보고 싶다면
  • ‘볼품없다는 오명은 가라’ 한라산 어리목 직접 가봤더니..
  • '노는 물이 다르다' 제주 웰니스 여행지 2

당신을 위한 인기글

  • “가격·디자인·성능 부족한게 뭐야?!”..美서만 잘 나가는 줄 현기차, 여기서도 결국
  • “그래도 11살 형인데…” 전현무에 표정 싹 굳은 지석진, 18년 전 무슨 일이?!
  • 도시의 스카이라인을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45평 아파트인테리어
  • “어라, 내 차가 어디갔지?”…무료 공영주차장 민폐족들, 정부가 칼 빼들었다
  • 변우석 위해 공항 게이트 막고 승객들 ‘진입금지’ 시킨 경호업체…“무슨 대통령이냐?”
  • 남친 청혼 거절하고 직접 프로포즈한 미녀 스타
  • “그리기도 귀찮아, 이젠 금연 좀 해”…어느 초등학생이 그린 금연 포스터
  • 폴스타, 2025년형 폴스타2 공개… 디자인과 주행거리 모두 업그레이드

당신을 위한 인기글

  • “가격·디자인·성능 부족한게 뭐야?!”..美서만 잘 나가는 줄 현기차, 여기서도 결국
  • “그래도 11살 형인데…” 전현무에 표정 싹 굳은 지석진, 18년 전 무슨 일이?!
  • 도시의 스카이라인을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45평 아파트인테리어
  • “어라, 내 차가 어디갔지?”…무료 공영주차장 민폐족들, 정부가 칼 빼들었다
  • 변우석 위해 공항 게이트 막고 승객들 ‘진입금지’ 시킨 경호업체…“무슨 대통령이냐?”
  • 남친 청혼 거절하고 직접 프로포즈한 미녀 스타
  • “그리기도 귀찮아, 이젠 금연 좀 해”…어느 초등학생이 그린 금연 포스터
  • 폴스타, 2025년형 폴스타2 공개… 디자인과 주행거리 모두 업그레이드

추천 뉴스

  • 1
    번잡한 이스탄불에서 휴식이 필요할 때 찾는 곳 위스퀴다르

    해외 

  • 2
    제임스 본드의 발자취를 따라, 이스탄불 007 촬영지 투어

    해외 

  • 3
    새 단장한 싱가포르 휴양지 센토사 섬, 직접 가보니…

    해외 

  • 4
    가성비 있게 여행하는 법, 샌프란시스코 무료입장 명소 모음

    해외 

  • 5
    관광객 수 줄어들자 “술 더 팔겠다”고 특단의 조치 내린 관광대국 현황

    해외 

지금 뜨는 뉴스

  • 1
    감성 버렸다가 연간 2억 원 날린 유럽 인기 명소, 정체는?

    여행꿀팁 

  • 2
    일 년 내내 영하 12도…세계 최대 규모의 아이스 테마파크 개장한 中

    해외 

  • 3
    토마토케첩 없는 세상, 머지않았다?

    해외 

  • 4
    누워서 만나는 황홀한 우주, 아이슬란드 오로라 뷰 숙소 7

    해외 

  • 5
    소방관 대신 염소와 양이 산불 예방하는 나라

    해외 

공유하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