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우나로아 화산 정상 지역 폐쇄, 이유가?

하와이 화산 국립공원 당국이 마우나로아(Mauna Loa) 정상으로 가는 길을 폐쇄했다. 올여름부터 잦은 지진과 화산 활동이 관측되면서 예방 조치로 폐쇄 결정을 내렸다. 미국 지질 조사국(US Geological Survey)에 따르면 마우나로아 지진 활동은 2022년 6월부터 하루 5번에서 10번으로, 7월과 8월에는 하루 10번에서 20번으로 증가했다. 최근 2주간 하루에 40~50건의 지진이, 9월 23일과 9월 29일에는 하루에 100회 이상 지진 활동이 발생했다. 하와이 화산 관측소는 화산 활동이 여름부터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미국 지질 조사국은 “마우나로아 화산은 폭발이 임박한 징후는 없다. 그러나 …

Read more

총 50만 장 무료 비행기 티켓 쏜다는 이 나라는 어디?

홍콩, 지난 달 26일 방역조치 완화 홍콩 여행 장려 위해 2023년 무료 항공권 배포 예정 홍콩 관광청이 관광객 유치를 위해 무료 항공권을 배포한다고 밝혀 화제다. 타임아웃(Timeout) 보도에 따르면 홍콩 관광청이 약 50만 장의 비행기 티켓을 무료로 배포할 계획이다. 해당 정책은 코로나 바이러스로 끊긴 관광객들의 발길을 돌리기 위해 마련되었다. 덧붙여 무료 항공권은 입국자뿐만 아니라 일부의 출국자들에게도 …

Read more

관광객에서 이젠 ‘디지털 노마드’까지 동남아로?

장소의 제약 없이 자유롭게 일하는 ‘디지털 노마드’ 사이에서 동남아시아 국가가 주목받고 있다. 디지털 노마드(Digital Nomad)는 ‘디지털(Digital)’과 ‘유목민(Nomad)’의 합성어로, 공간의 제약 없이 자유롭게 원하는 장소에서 일하는 사람을 말한다. 이민 정책 기관(Migration Policy Institute)의 6월 보고에 따르면, 현재 25개국 이상의 국가가 원격근무자를 위한 디지털 노마드 비자를 발급하고 있다. 최소 2750달러(한화 약 394만원)의 월급 기준을 충족해야 하는 포르투갈을 …

Read more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 국가별 코로나19 분류 시스템 종료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enters for Disease Control and Prevention)가 코로나19의 확산과 감염율 등을 고려해 여행목적지를 단계에 따라 분류하는 시스템을 종료했다. 펜데믹 기간 동안 단계적 경고 시스템을 운영한 센터는 더 이상 국가 및 지역에 대해 여행 경고를 하지 않을 것이라 말했다. 이러한 결정은 충분한 데이터를 보고한 국가들이 점차 감소하고 정확한 표본을 얻기 어려워 내린 것이다. 센터는 “코로나19 테스트를 제출하는 국가가 줄어들면서, 미국 여행자가 방문하는 …

Read more

호주에 3곳이나… 세계에서 가장 인기 있는 해변 10선

영국의 관광정보업체인 데스티네이션2(Destination2)는 틱톡(TiKToK) 조회 수와 해시태그를 집계하여 가장 인기 있는 해변 순위를 매겼다. 1위는 호주의 본다이 비치로 4억 4580만 조회 수를 기록하였다. ‘바위에 부서지는 파도’라는 뜻을 가진 본다이 비치는 서핑족들에게 인기가 많다. 조회 수가 2위와 무려 3배 넘는 차이를 기록하며 독보적 1위를 차지하였다. 2위는 태국의 파타야 비치이며 조회 수는 1억 2850만 회였다. 해양 관광도시인 …

Read more

불안한 국제 정세에도 슈퍼 요트 없어서 못판다, 왜?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이 계속되는 불안한 국제 정세에도 고가의 슈퍼요트가 불티나게 팔리고 있다. 지난 9월 28일부터 10월 1일까지 열린 2022 모나코 요트 쇼는 그 어느 때보다 순조롭게 진행됐다. CNN에 따르면 총 38억 달러(한화 약 5조 400억) 규모의 슈퍼 요트들이 31회 모나코 슈퍼요트 쇼를 위해 한자리에 모였다. 모나코 요트 쇼 미디어 담당자인 요한 피짜르디니(Johan Pizzardini)는 “전 세계 배가 …

Read more

280만원에 경매로 나온 중국 도자기, 108억에 팔려 화제

평범한 도자기가 800만유로(한화 약 108억 원)에 팔려 화제다. 영국 일간지 가디언(The Guardian)은 프랑스 파리 근교 퐁텐블로에서 열린 경매에서 감정가 2000유로(한화 약 280만원)의 중국식 도자기가 800만 유로에 낙찰됐다고 지난 3일(현지시간) 전했다.

상어가 집 뒷마당에?허리케인 강타한 플로리다 상어 영상 화제

허리케인 이안이 강한 비바람을 동반하며 플로리다주 남서부를 강타한 가운데, 포트 마이어의 집 뒷마당에 상어로 추정되는 해양 생물이 헤엄치는 영상이 화제다. 오랫동안 ‘허리케인 상어’라는 제목으로 고속도로나 지하철을 헤엄치는 편집된 가짜 상어 영상이 올라온 적이 많아 이번 허리케인 이안 상어 영상의 진위여부에도 논란이 있다. CNN에 따르면 1350만이 넘는 조회수를 기록한 이 영상은 더어소시에이티드 프레스(The Associated Press)의 영상 …

Read more

이 가격에 간다고?…파리 특급호텔, 숙박비 인상에도 문전성시

프랑스 파리 소재 특급호텔들의 숙박비 인상에도 관광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아 화제다. 23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파리를 대표하는 최고급 호텔 중 하나인 르 브리스톨 파리(Le Bristol Paris) 내 최고급 스위트룸의 하루 숙박비가 5000유로(약 703만원)로 인상됐다고 보도했다. 캐서린 호둘 보드리(Catherine Hodoul-Baurdry) 르 브리스톨 마케팅 총 책임자는 8월 마지막 한 주 동안 스위트룸 숙박료가 이전 대비 20% 올랐다고 밝혔다. 올해 5월 이후 수요가 급증하면서 일반 객실 가격도 300유로(약 42만원) 인상됐다. 그는 이어 직원 임금 및 …

Read more

차타고 7분이면 덴마크에서 독일까지 간다?

덴마크와 독일을 잇는 세계에서 가장 긴 해저터널이 건설 중이다. CNN에 따르면 발트해 40m 아래로 세계 최장 해저터널이 덴마크와 독일을 연결하게 된다. 2029년에 터널이 개통되면 두 국가 사이 이동시간을 큰 폭으로 줄이게 될 것으로 보인다. 약 18㎞로 예상되는 이 해저터널 건설은 유럽의 가장 큰 공공 기반 시설 프로젝트로 70억 유로(한화 약 9조 8500억) 이상의 예산이 투입될 …

Read more

카타르 월드컵, 맥주 한 잔이 1만 5000원인 것도 서러운데 경기장에서 못 마신다?

2022년 카타르 월드컵이 코앞으로 다가온 상황에서, 축구팬들의 관심은 온통 맥주에 쏠렸다. 래드바이블에 따르면 수많은 인파가 축구 경기를 직관하기 위해 카타르로 향할 예정인 가운데, 카타르 월드컵 맥주 평균 판매가가 10파운드(약 1만5000원)를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월드컵 주최 측이 카타르의 엄격한 주류법을 극적으로 완화하기는 했다. 지정된 호텔 레스토랑과 바에서는 주류 판매가 가능하며 허가를 받은 사람은 구매할 수 있다. …

Read more

빗장 푸는 홍콩, 다시 시작되는 여행 시대

엄격한 방역 규제를 유지해 온 홍콩이 빗장을 풀었다. 고강도 방역 규제를 적용해 온 지 약 900일 만이다.   홍콩 정부는 23일(현지시간) 열린 기자회견을 통해 해외여행자에 대한 공식 검역을 종료한다고 밝혔다. CNN 등 외신에 따르면, 홍콩은 해외 입국자를 대상으로 시행하던 3일 의무 격리를 철폐하고 입국 전 PCR 검사 규정을 완화하는 등 대대적인 방역 규제 완화에 나선다. 해당 조치는 26일부터 적용된다. 강경 대처를 이어온 홍콩으로서는 파격적인 행보지만, 완전히 완화된 것은 …

Read more

워싱턴 기념탑, 빨간 페인트칠한 무개념은 누구

미국의 워싱턴 기념탑이 한시적으로 운영을 중단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CNN에 따르면 빨간 페인트로 워싱턴 기념탑을 훼손한 것으로 추정되는 한 남성이 지난 20일(현지시간) 체포되었다. 이 사건으로 워싱턴 기념탑이 잠시 폐쇄되었다. 지난 21일 미국공원 경찰의 발표에 따르면 인디애나주 블루밍턴에 거주하는 44세 샤운 레이 디톤(Shaun Ray Deaton)이 20일 오후 7시 30분에 워싱턴 기념탑 훼손 등의 혐의로 체포되었다. 그는 빨간색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