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권효정 여행+ 기자, Author at 여행플러스

권효정 여행+ 기자 (50 Posts)

  • 갓성비 끝판왕, 만추의 정취 가득한 정선 촌캉스 숙소 모음 갓성비 끝판왕, 만추의 정취 가득한 정선 촌캉스 맛집     팬데믹 이후 웰니스(Wellness)여행이 급부상하고 있다. 웰니스는 웰빙(Well-being), 건강(Fitness), 행복(Happiness)의 합성어로, 건강하고 행복한 상태를 의미한다. 더 나아가 치유와 힐링을 통해 삶의 질을 높이는 게 목적이라고 할 수 있다. 이런 의미에서 웰니스와 여행은 지향하는 바가 맞닿아 있다. ​   도원(桃源). 강원도 정선의 옛 지명이다. 무릉도원으로 불릴 만큼 […]
  • 연말 명소, 밤하늘에 진심인 강원도 별멍 스테이 3 [정선 웰니스 시리즈 4-7] 연말 명소, 밤하늘에 진심인 강원도 별멍 스테이 3 [정선 웰니스 시리즈 4-7]     도원(桃源). 강원도 정선의 옛 지명이다. 무릉도원으로 불릴 만큼 얼마나 수려한 풍광을 자아내는지 알 수 있다. 진정한 휴식은 화려하지 않은 법. ‘소비’적인 여행에 지친 독자들에게 ‘쉼’을 선사할 장소가 있다. 깊이 있는 웰니스 관광을 즐길 수 있는 ‘색다른 정선’을 소개한다. 백두대간 중심에 위치한 […]
  • 올해 새로 생긴 교토 신규 호텔 3 일본 전역에 새로운 호텔들이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 교토에서 주목할만한 3개의 신규 호텔을 모았다. 1. 호텔 히가시야마 바이 교토 도큐 호텔 The Hotel Higashiyama by Kyoto Tokyu Hotel 호텔 히가시야마는 옛 시라카와 초등학교 부지에 자리잡고 있다. 로비는 15m에 달하는 높이의 니시진오리(일본 전통 직물)와 교토의 장인들이 만든 도자기로 꾸며져 있다.  니시진오리는 교토 니시진에서 생산되는 비단으로, 최고급 기모노에 사용한다. 이곳은 168개 객실을 보유하고 있다. […]
  • '美친 초록뷰 맛집' 싱가포르 힐링 코스 3 싱가포르는 아시아 최고의 정원 도시다. 과거의 싱가포르가 화려함을 선호했다면 지금은 그 속에서 힐링과 편안함을 추구하고 있다. 오랜만에 찾은 싱가포르는 발걸음 닿는 곳곳 마성의 초록뷰로 몸과 마음에 힐링을 가져다줬다. 웰니스 명소로 거듭난 싱가포르의 힐링 스폿 코스를 소개한다. ​ ​ ​ 01쥬얼 창이 공항 Jewel Changi Airport ​ 싱가포르는 창이국제공항을 빼놓고 얘기할 수 없다. 세계 최고의 공항, […]
  • 동강뷰세권, 민박이 호텔보다 좋았던 진짜 이유 [정선 웰니스 시리즈 3-7] 동강뷰세권, 민박이 호텔보다 좋았던 진짜 이유 [정선 웰니스 시리즈 3-7]   도원(桃源). 강원도 정선의 옛 지명이다. 무릉도원으로 불릴 만큼 얼마나 수려한 풍광을 자아내는지 알 수 있다. 진정한 휴식은 화려하지 않은 법. ‘소비’적인 여행에 지친 독자들에게 ‘쉼’을 선사할 장소가 있다. 깊이 있는 웰니스 관광을 즐길 수 있는 ‘색다른 정선’을 소개한다. 백두대간 중심에 위치한 정선은 천혜의 자연을 […]
  • 호캉스의 정석! 베트남 역대급 호텔 3 2022년 8월 한 달간 베트남을 찾은 여행객 중 한국인이 가장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고 한다. 베트남통계청(GSO)에 따르면 2022년 베트남을 방문한 외국인 관광객은 144만 명이라고 한다. 2022년 8월에는 48만 6000여 명이었는데, 한국인이 17만3000명으로 가장 많았다. 베트남은 새로운 호텔과 리조트가 탐험하기에 좋은 여행지이다. 북쪽 하노이의 역사적이고 분위기 있는 호텔에서 남쪽 푸꾸옥의 햇살 가득한 열대 해변에 이르기까지. 호캉스의 진수를 […]
  • 에어비앤비 '깐깐해진다' 미신고 숙소 완전 퇴출…내년 말까지 완료 숙박공유업체 에어비앤비가 미신고 숙소를 플랫폼에서 완전히 퇴출한다. 올해 말부터 영업신고 정보 및 영업신고증을 제출하지 않은 신규 숙소는 플랫폼에 등록할 수 없다. 기존 등록 숙소도 내년 말까지 관련 자료를 제출하지 않으면 삭제된다. 두 단계에 걸친 정책 적용은 내부 시스템 개편과 정책 변화에 따른 유예 기간을 고려한 것이다. 국내 법령에 따른 의무 사항은 아니지만 에어비앤비 측의 자체 […]
  • 서울에 피카소 벽화 등장, 새로운 문화관광 명소 탄생 서울에서 스페인을 경험할 수 있는 새로운 문화관광 명소가 탄생했다. 스페인 관광청이 말라가 관광청, 서초구청과 협업해 피카소 벽화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이를 기념해 지난 9일 ‘2024 피카소 벽화 오픈식’이 원베일리 공공보행통로에서 열렸다. 스페인 관광청은 스페인을 방문하는 대륙별 상위 국가들 중 한 나라를 선정해 그라피티 형태의 ‘피카소 도시 예술 벽화 조성’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중국 상하이, 스위스 바젤, […]
  • 도대체 어떻길래.. 셀럽들의 은밀한 웰니스 스테이 2 도대체 어떻길래.. 셀럽들의 은밀한 웰니스 스테이 2 몸과 마음의 건강을 챙기는 ‘웰니스 여행’ 트렌드로 자리잡아 웰니스에 진심인 스테이 명소 엔데믹 이후 ‘웰니스 여행’은 핵심 트렌드로 자리잡았다. 웰니스여행 영역도 다변화하고 있다. 머무는 곳 자체가 힐링인 호텔들이 있다. 프라이빗 하이엔드 리조트 브랜드의 최전선에 있는 ‘아만(Aman)’ 그룹이 대표적이다. ​ 아만은 아늑한 집에 초대받은 것처럼 소박하고 따뜻한 환대를 바탕으로 […]
  • 문 열면 도착, 계곡이 선사하는 힐링 스테이 4 [정선 웰니스 시리즈 5-7] 문 열면 계곡 도착, 계곡이 선사하는 힐링 스테이 4   [정선 웰니스 시리즈 5-7] <편집자 주 > 도원(桃源). 강원도 정선의 옛 지명이다. 무릉도원으로 불릴 만큼 얼마나 수려한 풍광을 자아내는지 알 수 있다. 진정한 휴식은 화려하지 않은 법. ‘소비’적인 여행에 지친 독자들에게 ‘쉼’을 선사할 장소가 있다. 깊이 있는 웰니스 관광을 즐길 수 있는 ‘색다른 정선’을 소개한다. […]
  • "펭귄 입양도 가능" 직접 가본 멜버른 대자연 스폿 3 멜버른을 모르면 진짜 호주를 느낄 수 없다. 멜버른은 호주 남동부에 위치한 빅토리아주의 주도이며 호주에서 두 번째로 큰 도시다. 연방 수도가 캔버라로 결정되기 전까지 멜버른은 1901년부터 27년간 호주의 연방 수도였다. 글로벌 뷰티 브랜드 ‘이솝’도 멜버른에서 탄생했다. 이솝은 친환경 브랜드로 동물 실험을 반대하는 비건 뷰티의 원조다. 멜버른이 속한 빅토리아주는 전체 국토 면적의 3%에 불과하지만 호주 총 국내총생산(GDP)에 […]
  • ‘韓 고소득층 유독 호캉스 좋아해’ 아태지역 여행 트렌드 분석 보니 한국인, 현지 명소 탐험보다 호캉스 선호 빠른 속도와 경쟁적인 업무 문화 탓 하이엔드 미식을 위해 럭셔리 여행 선택 88%가 음식을 중심으로 휴가 계획 아시아가 럭셔리 여행의 성장을 이끌고 있다.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이하 메리어트)이 한국을 포함한 아태지역(중화권 제외) 고소득층 여행자의 니즈와 선호도를 발표했다. ​ 리포트에 따르면, 아태지역 전반에 걸쳐 응답자 68%가 향후 12개월 동안 더 많은 돈을 […]
  • 후지산 뷰가 멋진가와구치코 호수일본 호텔 3 호텔을 선택할 때 멋진 경치는 매력적인 선택지다. 우뚝 솟은 후지산 봉우리는 일본의 풍부한 문화와 역사를 상징한다. 동시에 여행자에게 영감의 원천이 되기도 한다. 후지산 최고의 전망을 원한다면, 후지산 기슭에 있는 5대 호수 중 하나인 가와구치코 주변을 추천한다. 고급스러운 리조트부터 전통적인 료칸까지, 후지산의 독특한 전망을 제공하는 호텔들을 소개한다. 1. 호시노야 후지 Hoshinoya Fuji 호시노야 후지는 독특한 글램핑 경험을 선사한다. 이 호텔의 기하학적인 캐빈은 가와구치코 호수가 내려다보이는 야마나시 현의 소나무가 우거진 산에 자리 잡고 있다. 이곳은 글램핑 개념을 한 차원 높여 자연 속에서 궁극의 디지털 디톡스를 선사한다.  전용 발코니에서 후지산을 바라보며 피크닉을 즐길 수 있다. 가와구치코 호수에서 이른 아침 카누를 타거나 호수 기슭을 따라 자전거를 타는 등 다양한 액티비티도 가능하다. 2. 후후 가와구치코 Fufu Kawaguchiko 후후 가와구치코는 2018년 개장한 초호화 료칸이다. 이곳은 장엄한 후지산과 반짝이는 호수 풍경을 자랑한다.  후후 가와구치코는 32개의 스위트룸을 갖췄다. 각 객실에는 화산암이 깔린 전용 노천탕이 있다. 이곳에서 숨막히는 자연 경관을 즐길 수 있다.  3. 호텔 코난소우 Hotel Konansou 전형적인 료칸을 경험하고 싶다면 가와구치코 호수 기슭에 위치한 […]
  • 쇼파드 호텔로 부르지마! 명품 쇼파드가 만든 첫번째 호텔 럭셔리 명품 브랜드들은 호텔 사업으로 영역을 확장하는 추세다. 명품 기업에 그치지 않고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로 자리잡기 위함이다.  고객이 호텔이라는 공간 속에서 24시간 브랜드 철학과 제품을 경험할 수 있어서다. 하이엔드 패션 브랜드가 호스피탈리티 영역으로 확장하는 추세다.  스위스 명품 시계 브랜드 쇼파드(Chopard)가 프랑스 파리 명당인 방돔 광장에 첫 번째 호텔을 개장했다.  방돔 광장은 센 강부터 샹젤리제 거리, 루브르 박물관에 이르기까지 파리에서 가장 사랑받는 명소로 가득한 파리 제1구에 있다. 광장에는 샤넬, 디올, 루이비통 등의 럭셔리 플래그십 스토어도 줄지어 있다. 쇼파드의 첫 번째 호텔은 5성급으로 부티크 매장 꼭대기에 있다. 호텔 이름은 ‘원 플레이스 방돔'(1 Place Vendôme).  쇼파드 호텔로 알려져 있지만 쇼파드 측은 호텔 이름에 쇼파드를 직접 드러내고 싶지 않았다.  객실은 15개로 모두 스위트 룸으로만 구성했다. 객실 크기는 30~130m²까지 있다. 웰니스 공간도 갖췄다.  쇼파드가 이전 다른 숙박시설이었던 ‘호텔 드 방돔’을 인수해 10년 동안 개보수를 거쳐 쇼파드 터치가 닿은 호텔을 만들었다.  15개 스위트 룸은 각기 다른 매력을 지녔다. 객실 이름은 보석, 항해 도구, 시계 제작과 관련한 천문학까지 […]
  • 염소가 관리하는 잔디…일본 친환경 호텔 3 염소가 관리하는 잔디…일본 친환경 호텔 3 팬데믹 이후 지속 가능한 여행에 대한 관심은 날로 높아지고 있다. 특히 생태를 염두에 두고 지어진 친환경 숙소가 눈길을 끌고 있다. 독자적인 스타일을 고수하면서 혁신적인 방법으로 지속 가능한 여행을 동참하게 하는 호텔들이 일본에 있다. 일본의 친환경 호텔 세 곳을 소개한다. ​ 1. 벳테이 센주안 리조트 Bettei Senjuan 지속 가능한 럭셔리를 […]
  • 스벅 무릎 꿇린 호주 멜버른 커피 성지 3 멜버른은 호주에서 ‘커피의 수도’로 불린다. 세계 최대 커피 체인업체 스타벅스를 무릎 꿇린 곳이 바로 호주의 커피 시장이다. 그만큼 호주는 커피 강국이면서 자국 커피에 대한 자부심이 대단하다. ​ 호주는 유명한 원두 농장이 있는 것도 아닌데 커피 문화가 발달했다. 호주에 커피가 처음 도입됐던 건 1770년대 유럽인들의 이주가 시작되면서부터다. 호주가 독보적인 커피 문화를 갖게 된 건 1950년대 이후다. […]
  • 호텔로 탈바꿈한 역사적인 공간 3 호텔로 탈바꿈한 역사적인 공간 3 고유의 헤리티지를 담은 호텔이 있다. 낡고 오래된 건축물과 모던한 조화를 이룬 색다른 분위기의 호텔을 소개한다. ​ ​ 01 마담 레브, 프랑스 파리 Hôtel Madame Rêve ​ 파리의 헤리티지 건물이 햇살 가득한 호텔로 변신 ​ 호텔 마담 레브는 역사적으로 유서 깊은 파리 1구역에 위치해있다. 이곳은 원래 파리 중심부에서 365일 24시간 불을 […]
  • 우주여행을 영감으로 한전세계 럭셔리 호텔 3 우리가 생각하는 것보다 우주여행은 생각보다 빨리 현실화하고 있다.  투숙객에게 이색적인 경험을 선사하기 위해 호텔업계는 상상력을 자극하는 미래형 호텔을 짓고 있다.   우주여행을 영감으로 한 전세계 럭셔리 호텔 세 곳을 소개한다.  1. W 창사 W Changsha W호텔앤리조트의 브랜드 아이덴티티는 항상 재미있고 대담하며 파격적이었지만, W 창사는 한 단계 더 나아가 우주여행 디자인을 선보인다. 중국 중부에 위치한 이 호텔은 상징적인 W […]
  • 여긴 '예술'이란 단어가 없다 삶 자체가 예술…발리 우붓 ‘웰니스 성지’ 우붓에서 마음챙김 체험 바이스로이 발리, ‘왕가의 계곡’ 꼭대기 44개 전객실 정글뷰 나이·인종·문화…모든 경계를 허물고 하나로 묶는 묘한 공기 루왁 커피 발상지답게 12가지 시음 플래터 인도네시아 발리 우붓 지명은 발리어로 ‘약·치료’를 뜻하는 ‘우밧(ubad)’에서 유래했다. 우붓은 과거 약초가 풍부한 지역이었다. 우붓은 그런 곳이다. 답을 찾으러 온 이들을 일으켜주는 곳. 인공지능(AI)으로 뒤덮일 세상의 지상 과제는 ‘웰니스’가 […]
  • 전세계 럭셔리 미니 호텔 4 오늘날 많은 여행객들은 번화한 도시 거리 옆에 위치한 대형 리조트나 체인 호텔 대신 작은 규모의 호텔에 머무는 것을 선호한다. 마이크로텔부터 부티크 호텔까지, 아늑하고 저렴한 미니멀한 객실을 예약하거나 객실 수가 10개 미만인 호텔에 머물며 여행을 보내는 등 ‘작은’ 호텔에서 휴가를 보내는 여행객이 점점 늘어나고 있다. ‘작은’ 호텔에서의 숙박에 관심이 있는 여행객이라면 전 세계 곳곳에서 찾아볼 수 […]
1 2 3

당신을 위한 인기글

  • 현대차 무공해 전기버스… 日 세계자연유산 달린다
  • “트럼프 리스크 대비”… 韓 車업계, TF 꾸리며 ‘촉각’
  • ‘샴페인 풀’ 간직한 신비의 섬… 호주에서 떠오른 이곳
  • “뉴욕 여행 앞뒀다면 주목” 올여름 뉴욕서 18개의 무료 콘서트 열린다
  • HOW TO SLEEP BETTER
  • 반짝이는 샤넬 코코 크러쉬 컬렉션으로 가득한 파티장에서
  • 베니스 여행 더 비싸진다… 도시 입장료 2배 인상 논의
  • “7조 7200억?!” 대한민국 여성 주식부자 1위, 이재용 어머니가 타는 최고급 세단 정체는?

추천 뉴스

  • 1
    “심각한 인종차별” 멕시코 10대, 동급생 몸에 방화

    해외 

  • 2
    “후지산에 나 혼자 산다” 시즈오카현 서울사무소장의 시즈오카 이야기

    해외 

  • 3
    ‘방콕’도 행복한 ‘방콕’…현지에서도 ‘호캉스 천국’으로 입소문난 호텔 9곳

    해외 

  • 4
    1년 동안 인기 급상승한 日 여행지

    해외 

  • 5
    뉴욕에서 휘핑크림 스프레이 구매하는 건 불법?

    해외 

지금 뜨는 뉴스

  • 1
    [공지] [여행+일본] 세상에 단 하나뿐인 여행을 하고 싶다면 ‘여기’

    해외 

  • 2
    후지산은 사람 몰린다는데… 관광객 감소로 운영 중단하는 日 ‘이곳’

    해외 

  • 3
    스페인으로 떠나기 전 봐두면 좋을 영화 BEST

    해외 

  • 4
    홍차의 나라, 영국의 TEA 문화 알아보기 1탄: 영국인의 홍차 사랑

    해외 

  • 5
    하와이 현지 여행업계 사람들이 말하는 '지상낙원 하와이 여행 실패하지 않는 법'

    해외 

뷰어스 입점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