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끝나도 회사 출근은 하지 말자는 트립닷컴

트립닷컴 그룹이 3월 1일부터 혼합형(하이브리드) 근무 제도를 도입한다. 트립닷컴은 혼합형 근무 제도는 원하는 시간과 공간에 근무를 할 수 있다는 점에서 재택 근무와도 다르다고 밝혔다트립닷컴 그룹의 혼합형 근무 제도는 트립닷컴 한국지사를 비롯한 글로벌 오피스에 모두 적용되며, 현지 상황과 코로나19 방역 지침에 따라 나라별로 순차적으로 시행될 예정이다.



<제공 = 트립닷컴>

트립닷컴 그룹은 혼합형 근무 제도를 공식적으로 시행하기에 앞서 2010년과 2021년 두 차례에 걸쳐 시범 운영을 진행한 바 있다. 2021년 전 세계 근로자를 대상으로 한 시범 운영에서 참여자 대상 설문 결과에 따르면 참여자 중 93%는 ‘시간을 더 효율적으로 사용하게 되었다’고 답변 헸으며, 78% 이상은 ‘일과 삶의 균형 향상에 도움이 된다’, 75% 이상은 ‘웰빙이 보장되었다’고 각각 응답했다. 또한, 시범 운영 이후 이직율이 32% 감소하며 직원들의 높은 직업 만족도를 이뤄냈다. 

코로나 19가 발생한 2020년부터 재택근무를 시행 중인 트립닷컴 한국지사의 혼합형 근무제 공식 도입은 포스트 코로나 시에도 직원들의 원격 근무를 인정하는 것으로 볼 수 있다. 기업이 코로나 종식과 무관하게 재택근무 등 새로운 근무형태를 도입하는 것은 세계적인 추세다. 미국의 거래플랫폼 기업 로빈후드나 일본의 야후재팬 역시 올해 초 거주지 제한을 없애고 정기적으로 사무실 출근하지 않도록 근무 환경을 조정했다. 홍종민 트립닷컴 한국지사장은 “이번 혼합형 근무제도의 공식 도입은 일과 삶의 균형을 중시하는 기업 이념을 바탕으로 직원들과 동반성장 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권오균 여행+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