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 요트? 하늘을 나는 배가 등장하다!

상상 속에만 있던 물체들이 눈앞에 펼쳐지고 있다. 지난 11일, 더 선(The Sun)은 바다를 항해하고 비행까지 가능한 에어 요트(Air-Yacht)가 등장했다고 보도했다. 에어 요트는 이탈리아의 라자리니 디자인 스튜디오(Lazzarini Design Studio)가 디자인했다.



출처: 라자리니 디자인 스튜디오(lazzarinidesignstudio) 공식 홈페이지

에어 요트는 하늘을 날아오를 수 있도록 탄소섬유로 이루어진 구조물이 설치돼 있다. 탄소 섬유는 강철 무게의 4분의 1밖에 되지 않으면서도 강도는 10배 단단한 신소재다. 여기에 40의 압축 헬륨이 들어 있으며 전기 엔진이 설치되어 있다. 공기보다 가벼운 헬륨가스로 부풀어 있어 공중에 머무를 수 있는 것이다. 탄소섬유 구조물의 전체 길이는 150m, 폭은 80m이다. 중앙 갑판 길이는 80m, 10m이다.



출처: 라자리니 디자인 스튜디오 공식 홈페이지

에어 요트 엔진은 초경량 배터리와 태양 전지판으로 구동된다. 최대 60노트(110km/h)의 속도로 48시간 이상 비행할 수 있다. 바다 위를 항해할 때는 5노트(9km/h)의 속도로 천천히 움직인다.

출처: 좌- 라자리니 디자인 스튜디오 공식 인스타그램 / 우- 출처: 라자리니 디자인 스튜디오 공식 홈페이지

에어 요트 내부에는 승객들을 위한 5개의 스위트룸이 있으며, 360° 시야가 확보된 특별한 스위트룸이 배치되어 있다. 라자리니 디자인 스튜디오는 에어 요트는 대중교통이나 관광 목적의 비행선이 아니라 개인 소유자를 위해 구상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지세희 여행+ 인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