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에서 유럽 가기 쉬워지겠네!’ 핀에어, 내년 3월 부산 신규취항

주3회 ‘부산-헬싱키’ 직항 예정
핀에어 “유럽 항공사 최초”
영남권 승객 여행 편의 확대

 
핀에어(한국지사장 김동환)20223월말 부산헬싱키 노선을 신규 취항할 예정이다. 해당 노선은 주 3회 운항되며 핀에어의 최신 항공 기종 A350이 투입된다.
 



A350 항공기. <제공 = 핀에어>

부산헬싱키 노선이 개설되면 김해 공항 최초의 유럽 장거리 노선이 된다. 핀에어가 보유한 아시아와 유럽 지역의 폭넓은 노선으로 영남권 승객의 여행 편의성이 확대될 전망이다.
 
해당 노선은 20196월 문재인 대통령의 핀란드 국빈방문에서 이루어진 노선개설 항공협정 후 지난해 3월부터 운항을 개시할 계획이었다. 코로나 19로 연기됐다. 노선 개시는 20223월 말로 예정되어 있다. 취항 일정과 운항 횟수 등 구체적인 사항은 국토부 및 방역당국 등 관련 기관과 협의를 마치고 내년 초 확정될 예정이다.
 
핀에어는 20086월 인천헬싱키 직항 노선으로 취항했다. 거의 20여 년간 인천에서 헬싱키를 거쳐 100여 개 유럽 도시뿐 아니라 아시아 주요 도시와 미주 및 중동 지역 도시를 포함한 전 세계 111개 도시로 취항하고 있다. 현재 인천헬싱키 구간은 주 4회 운항하고 있다.
 



핀란드 헬싱키 공항 라운지.

또한, 핀에어는 항공 수요 회복 추세에 따라 내년 하계시즌 동안 100여 개 도시로 향하는 노선의 운항을 재개할 예정이다. 부산과 함께 일본 삿포로, 크로아티아 자그레브, 키프로스 공화국 라르나카로의 노선 등도 신규 취항한다.
 
핀에어 상용부문 수석부사장 올레 올버(Ole Orvér)코로나19로 중단되었던 부산 노선의 신규 취항을 진행할 수 있게 되어 무척 기쁘게 생각한다. 이번 부산헬싱키 노선은 핀에어가 아시아와 유럽 전역을 잇는 네트워크를 강화하는데 매우 중요한 발판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핀에어의 허브공항인 헬싱키 반타공항은 오는 12월 확장공사를 완수하고 나서 신규 입국장과 출국장도 추가로 운영할 예정이다. 이에 핀에어는 보다 신속하고 효율적인 환승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권오균 여행+ 기자]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