땅속으로 가라앉는 오피스 빌딩..어찌 된 일?

0

근무처가 땅속으로 사라지는 상상을 해본 적이 있는가? 최근 누군가 잡아끈 듯 옆으로 무너진 오피스 빌딩이 나타나 화제다.

데일리 메일(dailymail)은 이란(Iran)에 땅속으로 가라앉은 모습을 한 ‘투르보살테크(Turbosealtech)’ 사무실이 등장했다고 보도했다.

출처: 뉴웨이브 아키텍처(New Wave Architecture) 공식 홈페이지

투르보살테크는 비즈니스 인큐베이터 및 오피스 빌딩으로 이란 테헤란의 파디스 과학기술 공원(Pardis Science & Technology Park)에 자리 잡고 있다. 이는 뉴웨이브 아키텍처(New Wave Architecture) 회사에 의해 설계되었는데, 직사각형 유리 구조물이 아래쪽으로 기울어져 한쪽 끝이 흙에 삼켜지는 것처럼 보이도록 만들어졌다. 건축가에 따르면, 이 건물은 더운 여름 동안 과도한 열 증가를 완화하기 위한 방법을 찾는 것에서 비롯되었다고 한다. 뉴웨이브 아키텍처는 특이한 건축물을 설계하는 것으로 유명한 회사이기도 하다.

출처: 뉴웨이브 아키텍처(New Wave Architecture) 공식 홈페이지

건물은 5개 층(지상 3개 층, 하상 2개 층)으로 구성되었으며 투명한 엘리베이터로 연결되어 있다. 상층부에는 로비, 사무실, 응접실, 화장실 등이 있고 하층부에는 주차장 및 개방형 작업공간이 마련되어 있다.

출처: 좌-뉴웨이브 아키텍처(New Wave Architecture) 공식 홈페이지 우 – 뉴웨이브 아키텍처(New Wave Architecture) 공식 인스타그램

이 건물의 하이라이트는 경사진 지붕에 마련된 테라스다. 옥상은 직원들이 신선한 공기를 접하고 ‘상호작용 및 업무수행’을 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만들어졌다고 한다. 기울어진 외곽 표면에 깔린 잔디는 단열효과를 내어 에너지 소비를 줄일 수 있도록 설계되었다.

약 756평의 면적을 갖춘 투르보살테크는 2016년 설계 단계부터 2022년 완공까지 6년이 넘는 시간이 소요됐다. 뉴웨이브 건축회사는 “이 건물은 아름다운 스카이라인과 환경의 조화를 이룬다”며 “이 건물이 사람들이 연구하고 혁신할 수 있는 발판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글 = [지세희 여행+ 인턴 기자]
검수 = [홍지연 여행+ 기자]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