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로 로켓배송! 日에 등장하는 물류용 드론

0

말로만 듣던 로켓배송을 일본 하늘에서 볼 수 있다.

일본 최대 물류기업 야마토는 물류용 중형 eVTOL(수직 이착륙) 항공기에 대한 연구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야마토는 작년 3월부터 오스트리아 IT 기업 사이클로텍(CycloTech)와 함께 ‘강풍 속에서 좁은 땅에 정확히 착륙할 수 있는 중형 eVTOL 항공기 성립에 관한 연구’를 진행해 백서로 공개했다.

출처= 야마토 홀딩스 공식 홈페이지

이 연구는 야마토가 개발한 eVTOL 항공기 ‘PUPA701’과 사이클로텍의 추진 시스템 사이클로로터를 결합한 것이다. 기존 PUPA701에 비해 크기와 무게가 작으면서도 빠르게 배송할 수 있다. 무엇보다 기존 eVTOL에서 볼 수 있는 날개나 프로펠러를 볼 수가 없다.

출처= 야마토 홀딩스 공식 홈페이지

사이클로로터는 360도 추력편향 시스템으로 수직 이륙에서 수평 비행으로 자연스러운 전환이 가능하다. 폭풍우나 강풍 속에서도 안정적으로 좁은 땅에 정확히 착륙할 수 있어 고층 건물이 많은 도심이나 산간오지 배송에 용이하다. 야마토는 이 기술을 토대로 하늘을 활용한 배송망을 구축할 것이라고 밝혔다.

출처= 야마토 홀딩스 공식 홈페이지

일본 물류 점유율의 43.8%를 차지하는 야마토 운수는 공중배송에 대한 연구를 끊임없이 진행하고 있다. 2018년에는 미국 텍스트론(Textron) 사와 협력해 eVTOL 항공기 APT70’과 화물 유닛 ‘PUPA70XG’를 개발했다. 2020년에는 일본 우주항공연구개발기구(JAXA)와 협력해 날개와 프로펠러가 달린 ‘PUPA8801’을 개발했다.

글= 서주훈 여행+ 인턴 기자
감수= 홍지연 여행+ 기자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