뼈만 남은 슈퍼카…이래도 굴러가?

0
출처= 아유브 아흐마드 공식 홈페이지

SF 영화에서 나올 법한 뼈만 남은 슈퍼카가 등장했다.

출처= 아유브 아흐마드 공식 홈페이지

미국의 디자인붐은 두바이에서 일하는 3D 디자이너 아유브 아흐마드‘HV-001’이라는 차량 디자인을 발표했다고 보도했다. 아유브 아흐마드는 알고리즘을 바탕으로 소재를 최소화시켜 극한의 미니멀리즘을 추구한 자동차 디자인을 만들었다.

출처= 아유브 아흐마드 공식 홈페이지

HV-001은 파라메트릭 디자인을 바탕으로 차량 외장을 다 뜯어내 골조와 바퀴만 남겼다. 마치 자동차 생산 공장에서 볼법한 차체 같다. 파라메트릭 디자인은 생성 설계 소프트웨어에 사용되는 탐색 프로세스를 설계자가 직접 입력한다. 성능, 요구사항, 재료, 제조법, 비용 등 매개변수를 입력하면 소프트웨어가 모든 설계와 대안을 파악해 알고리즘으로 어떤 것이 적절한지 판단한다. 여기서 최소화해도 구동에 문제가 없는 부분을 파악해 디자인에 옮긴다. HV-001에서는 강도와 가벼움, 공기 저항을 우선적으로 고려했다.

출처= 아유브 아흐마드 공식 홈페이지

그가 만든 미래형 하이브리드 슈퍼카 HV-001은 3D 프린팅을 거쳐 제작한다. 여기에 슈퍼 커패시터를 활용한 트윈터보 V8 엔진을 장착해 효율과 성능을 극대화한다. 이렇게 완성한 차량은 우주세계나 미래도시에서 볼법한 모습으로 배트카 같은 느낌이 난다.

출처= 아유브 아흐마드 공식 홈페이지

아유브 아흐마드는 “우리는 혁신적 디자인을 생각하기 위해 창의적 사고를 한다. 우리가 만든 좋은 것들은 우리 스스로를 만들게 된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글= 서주훈 여행+ 인턴 기자
감수= 홍지연 여행+ 기자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