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가고시마현 화산 분화로 최고 경보 단계 발효

일본 가고시마 현 사쿠라지마에서 화산이 분화했다.

사진 – unsplash (2013년 사쿠라지마 분화 당시 사진)

일본 규슈 남부 가고시마 현의 화산섬 사쿠라지마가 지난 24일 밤 8시경 분화했다. SCMP 등 외신에 따르면 화산 분화로 분출된 분연(화산가스와 화산재 등)의 높이가 300m에 달하고암석 파편이 2.5㎞ 밖까지 날아가는 등 피해가 이어지고 있다.

지진쓰나미(지진 해일등의 추가 피해 우려도 있는 만큼인근 지역 및 국가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일본 기상청은 오후 8시 50분 분화 경보를 발표하고 분화 경계 수준을 기존 입산 규제 단계인 3단계에서 최고 단계인 5단계로 격상했다. 5단계 경보가 발효되면서 주민 수십 명이 피난 조치 됐다.

더하여 기상청은 분화구 반경 3㎞ 이내 지역의 화산석 위험을, 2㎞ 이내 지역에는 화쇄류 피해를 경고하는 등 주민들의 주의를 당부했다기시다 후미오 총리가 직접 지자체와 정부의 긴밀한 협력을 지시하는 등 심각한 현안에 따라일본 당국은 피해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사진 – 일본 기상청

최고 수준 경보인 5단계 발령은 2015년 5월 발생한 가고시마현 구치노에라부 섬 화산 폭발 이후 역대 2번째이번 화산 분화로 인한 인명 피해는 현재까지 보고된 바 없으나1914년 발생한 사쿠라지마 화산 대분화로 인해 58명의 사망자가 발생한 바 있다.

한편 사쿠라지마 화산은 연기와 화산재를 분출하는 활화산으로가고시마 현의 주요 관광 명소로 꼽히는 곳이다.

글 정윤지 여행인턴기자
검수 홍지연 여행기자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1
+1
1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