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최대의 순교성지, 서소문성지역사박물관

서소문성지역사박물관


서울역 인근에 위치한 박물관으로
직선의 미가 살아있는
건축물과 출사 성지로도 유명하다.


참형터였던 서소문의 역사를
다양한 전시물로 만날 수 있다.


천주교가 아니더라도 누구나 편하게
관람할 수 있는 곳

상설전시실


곡선의 미가 잘 드러나는 상설전시실은
조선 후기 사상사의 흐름을 다룬 1전시실과
서소문 지역의 역사성과 장소성을 이야기하는
2전시실로 구분하고 있다.


역사적인 유물과 설치 작품은 물론,
현대적인 건축적 요소도 함께 느낄 수 있다.

척사윤음


헌종이 천주교의 폐허를 막기 위해 내린 교서인 ‘척사윤음’을 모티브로 제작한 작품.
신앙 선조들의 죽음을 빛으로 부활하는 신앙의 기둥으로 상징화 한 작품이다.


또한 ‘하늘과 대지 사이에 사람이 있다’ 등
많은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하늘길


다양한 주제의 미디어 아트를
시연하고 있는 하늘길.
한발 한발 걸을 때마다 달라지는
소리와 풍경을 감상해보자

하늘길


하늘길 끝에서는
권석만 작가의 ‘발아’를 관람할 수 있다.
천장을 통해 쏟아지는 햇빛과 작품이
잘 어울리는 곳.

서소문성지역사박물관


운영시간 : 09:30-17:30
(매주 월요일 정기휴무)
위치 : 서울 중구 칠패로 5
관람료 : 무료




글·사진 / 디자인 = 유신영 여행+ P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