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텅 빈 사막에 거대한 특급 호텔 들어서다’

    - Advertisement -

    디즈니 영화 알라딘에 나올 법한 풍경. 사막 한 가운데 궁전 같은 호텔이 있다. CNN은 카타르와 사우디아라비아 국경 사이 사막에 고급 호텔 단지 힐튼 살와비치 리조트(The Hilton Salwa Beach Resort & Villas)’가 들어섰다고 밝혔다.
     
    힐튼 살와비치 리조트는 카타르와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온 방문객들을 환영하기 위해 지어졌다. 카타르 수도 도하에서 남서쪽으로 약 100km 떨어진 면적 320(ha) 모래땅에 위치한다. 이 단지는 중동에서 가장 큰 리조트 중 하나다.

    출처: The Hilton Salwa Beach Resort & Villas 공식 홈페이지


    모래사장 위로는 흰색 빌라와 건물들이 모여 있다. 힐튼 살와비치 리조트에는 84개의 빌라가 있다. 그 중 31개가 아라비아 마을 스타일로 꾸며져 있으며 약 246개의 객실과 스위트룸이 있다. 백사장과 가까우면서도 수영장이 있는 방은 하루 숙박비 1,500달러다. 힐튼 살와비치 리조트는 VIP 스위트룸이 있는 스파, 기업 시설, 마리나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20여 개의 식음료 매장이 있다. 최근 다양한 지역에서 온 방문객들과 사업 여행자들에게 인기를 얻고 있다.

    출처: The Hilton Salwa Beach Resort & Villas 공식 홈페이지

    킹 코브라를 테마로 한 카타르 최대 규모의 워터파크도 있다. 튜브를 타고 내려가면서 거대한 뱀의 입 속으로 들어가는 듯한 짜릿함을 느낄 수 있다. 이외에도 매트 레이서, 카트 레이싱, 스쿠버다이빙 체험 등 30여 개의 놀이기구와 미끄럼틀이 있다. 중동, 이탈리아, 중국 요리를 포함한 다양한 식사 옵션을 가지고 있다. 이 리조트는 2015년 공사가 시작되었고, 지난해 말 완공됐다.
     


    [지세희 여행+인턴 기자]



    - Advertisemen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