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기구 타다 추락한 남성을 기적적으로 살린 ‘이것’

    - Advertisement -

    하늘로 올라가는 열기구에서 추락한 남성이 기적적으로 목숨을 구했다.




    사진출처 – 유튜브 영상 갈무리

    지난 8(현지시간) 멕시코 수도 멕시코시티 근처 유적지 테오티우아칸에서 열기구 추락사고가 발생했다고 온라인 매체 래드바이블이 보도했다. 목격자에 따르면 열기구가 이륙한지 얼마 지나지 않아 탑승객을 태운 바구니의 반쪽이 열리면서 한 멕시코 남성이 미끄러졌다. 공개된 영상에서 그는 가까스로 열기구 바구니 가장자리를 잡고 아슬아슬하게 매달려있다.




    사진출처 – 유튜브 영상 갈무리

    지상에 이를 지켜보던 사람들은 열기구가 더 올라가지 못하도록 줄을 잡아 함께 끌어당겼다.






    사진출처 – 유튜브 영상 갈무리

    남성이 공중에서 바구니를 붙잡고 있는 상태는 90초간 이어졌다.
    그런데 열기구가 서서히 지상으로 내려오던 찰나 힘이 빠진 남성은 결국 열기구에서 떨어졌고, 기적적으로 줄을 잡아 목숨을 구했다.
     
    간신히 추락을 모면한 그는 만일의 추락에 대비해 준비된 빨간 시트 위에 안전하게 내려왔다.
     






    사진출처 – 트위터

    추락사고가 일어난 테우티우아칸은 고대 도시의 피라미드 유적을 하늘에서 감상할 수 있는 열기구 투어를 진행하는 곳이다. 아메리카 대륙에서는 최대 규모로 알려졌다.
    당국 관계자들은 해당 열기구 운영업체에 대한 감사에 들어갔고, 필요한 허가 및 보안 조치를 재확인하기 위해 지역 유사업계를 함께 조사하고 있다.

    손지영 여행+ 인턴기자


    - Advertisemen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