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년을 준비한 국내 유일 이탈리아 테마파크의 정체

    - Advertisement -

    코로나로 해외여행이 불가능한 이때 이탈리아를 컨셉으로 만든 테마파크가 개장해 눈길을 끈다. 

    ‘한국 속 작은 프랑스’로 외국인 관광객을 그러모으던 경기도 가평 ‘쁘띠프랑스’ 언덕 위에 자리잡은 ‘’피노키오와 다빈치’는 이탈리아를 컨셉으로 한다. 

    국내 유일의 이탈리아 테마 마을

    5월 1일 개관하는 ‘피노키오와 다빈치’는 운영자는 2008년 국내 최초로 프랑스와 어린왕자를 컨셉으로 문화마을을 개관하고 13년간 운영해 온 주식회사 쁘띠프랑스 한홍섭 회장. 쁘띠프랑스는 런닝맨,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등 촬영지로 등장하면서 외국인 관광객 사이에서 필수 방문지로 자리잡았다. 

    이탈리아 마을 ‘피노키오와 다빈치’는 쁘띠프랑스 바로 뒤편 언덕 약 1만평 부지에 자연미를 살려 조성됐다. 쁘띠프랑스와 청평호를 한 눈에 내려다볼 수 있다. 기존 쁘띠프랑스가 아기자기한 집들이 모여있는 마을이었다면 ‘피노키오와 다빈치’는 이탈리아 중세 시대의 고성과 같이 조성된 것이 특색이다. 규모도 기존 쁘띠프랑스보다 2배 정도 크다. 실제로 건축물은 이탈리아 토스카나 지방의 건축물들을 모티브로 했다.


    약 8년의 준비기간을 거쳐 조성된 ‘피노키오와 다빈치’는 국내 최초, 유일의 이탈리아 문화 테마파크다. ‘피노키오와 다빈치’라는 이름처럼 전 세계인들이 사랑하는 동화 캐릭터 ‘피노키오’와 르네상스가 낳은 천재 ‘레오나르도 다빈치’를 주요 컨텐츠로 하고 있다. 

    한홍섭 쁘띠프랑스 회장은 “지난 13년간 어린왕자를 사랑해주고 쁘띠프랑스를 방문해 준 약 800만명 이상의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보답하는 의미로 더욱 더 좋은 공간과 컨텐츠를 준비했다”며 “교육적이고 유익하며 재미있는 것들을 사람들에게 전해주겠다는 세가지 원칙으로 이탈리아 마을을 조성했다”고 말했다. 

    피노키오와 다빈치를 테마로 다양한 전시와 공연 펼쳐져

    랜드마크 10.8m 짜리 피노키오 거대동상을 지나면 너른 광장이 나온다. 피노키오 시계탑과 유럽 스테인드 글라스 장인들이 직접 만든 피노키오 스테인드 글라스도 볼 수 있다.
     

    ‘피노키오와 다빈치’ 건축물은 A~E까지 총 5개의 건물로 지하 2층에서 지상 4층으로 구성됐다. A동 3층 8개의 전시관에서는 ‘피노키오의 모험’ 스토리로 꾸며진 전시를 볼 수 있다. 각 전시관은 인형극단의 방, 절름발이 여우, 눈 먼 고양이, 장난감 나라, 푸른요정의 방, 제페토 공방, 진짜 사람 피노키오, 고래의 방 이라는 소주제로 구성된다. 

    피노키오를 테마로 한 인형극, 국내 유일의 ‘피노키오의 모험’ 공연 등 다채로운 공연,  피노키오 캐릭터 탈을 쓴 인형이 방문객들을 위해 길거리 이벤트를 펼칠 예정이다. 

    A동 1층에는 피노키오의 다양한 제품을 구입해 볼 수 있는 기프트샵을 비롯한 이탈리아 스타일에 상가시설들이 들어설 예정이며, 4층 피노키오 전망대에 올라서면 청평호를 비롯한 딱 트인 주변 풍경은 물론 이탈리아 마을 광장도 내려다 볼 수 있다. 


    레오나르도 다빈치 컨텐츠는 B동 지하 1~2층, 5개의 큰 전시공간에서 만난다. 발명관, 비행관, 모나리자 갤러리, 미디어관, 차륜관 등의 소주제로 구성되는 전시관에서 천재의 작품들을 영상, 미디어등을 활용한 다양한 방식으로 경험할 수 있다. B동 지하에서 지상으로 올라오면 빈치 광장, 바람의 테라스를 비롯하여 약 500명 규모의 야외 공연장에서 무료 공연이 펼쳐진다. 

    C동은 피노키오 극장과 이벤트 전시관으로 구성된다. D동 까라라 갤러리아, E동 토스카나 전통주택에서는 이탈리아에서 직접 공수 해 온 골동품들과 움직이는 인형 오르골 등을 전시한다. 베니스 마을을 연출해 놓은 E동에서는 분수와 같은 수경시설을 볼 수 있다. 

    이탈리아 본국에서도 인정

    ‘피노키오와 다빈치’는 문화마을로서 진정성 있는 가치를 전하고자 이탈리아 현지의 콜로디재단(FNCC, Fondazione Nazionale Carlo Collodi)과 2019년 정식 협약을 맺었다. 이탈리아 문화의 한국에서의 보급과 피노키오의 가치, 이탈리아-투스카니, 특히 한국과의 문화 관계 증가, 콜로디재단과 ㈜쁘띠프랑스 간의 문화, 관광, 경영 지식과 관행의 교환이다.


    ‘피노키오와 다빈치’는 가평이라는 지역에서 한국과 이탈리아의 문화 교류를 위한 새로운 장으로서 역할을 수행하게 될 뿐만 아니라 관광객들에게 피노키오에 대한 가치와 교훈 등을 전달할 수 있게 된다. 

    – 운영시간 : 09:00~18:00(입장마감 17:00)
    – 주차여부 : 가능(무료)
    – 문의전화 : 031-584-8200
    – 홈페이지 : www.pfcamp.com
    – 입 장 료 : 성인 1만8000원 / 청소년 1만4000원 / 어린이 9000원

    홍지연 여행+ 기자
    사진=쁘띠프랑스 제공


    - Advertisemen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