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여름 ‘즉흥여행’ 급증, 예약률 1위 피서지는 어김없이 OO였다

    - Advertisement -



      올 여름휴가는 코로나바이러스에 이어 긴 장마까지 겹치면서 여행일에 임박해 즉흥적으로 상품을 예약하고 떠나는 이들이 많아졌다. 이에 온라인 여행사 트립닷컴(Trip.com) 이번 여름휴가 기간(20207~8)의 데이터를 바탕으로 국내 여행 트렌드를 보다 구체적으로 분석했다.



    지난해보다 ‘즉흥 여행객’ 움직임 두드러져

    출처 : 트립닷컴


      데이터 분석 결과, 해당 기간 여행객들의
    국내 숙소 예약 시점은 투숙일 기준 평균 20일 이내로 평균 38일 전이었던 지난해 수치와 비교했을 때 약 50%가량 짧아졌음을 알 수 있다. 또한, 투숙일 기준 평균 2일 전에 숙소를 예약한 비율도 50%에 달했다. 

      통상적으로 휴가는 미리 계획을 세워 일찌감치 예약을 마치는 것이 일반적이지만, 최근 장기화된 코로나19 사태와 장마철 집중호우 등 휴가 변수가 많아지며 이른바 즉흥 여행객의 움직임이 큰 폭 증가한 것으로 해석된다.




    즉흥 여름휴가, 숙박 예약률 1위 지역은 어디?

    카멜리아힐 / 출처 : 한국관광공사

     
      지역별로 숙박 예약률을 살펴보면 제주도(35%)가 전체 예약 비중에서 1위를 기록했고, 서울(29%), 부산(11%)이 뒤를 이었다.

      즉흥 여름휴가지로 가장 높은 인기를 얻은 제주도는 천혜의 자연은 물론 가성비 좋은 숙소부터 고급 호텔까지 두루 갖췄으며, 곳곳에 즐길 거리가 많은 곳이다.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해외여행이 어려워지면서
    관광과 휴양을 동시에 즐기고 싶은 여행객들의 관심이 더욱 집중된 것으로 분석된다.

    제주 에코랜드 / 출처 : 한국관광공사


      액티비티 상품의 수요도 지속적인 증가세를 보이며 이번 여름휴가의 주요 트렌드로 자리 잡았다. 특히 코로나19의 여파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중요해지면서 비교적 밀집 비율이 낮은 야외 액티비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것이다.

      주요 인기 상품으로는 제주 카멜리아힐, 제주 그랑블루 요트 투어, 제주 에코랜드 등이 순위에 올랐는데, 모두 제주지역 내 액티비티로 국내 대표 휴양지의 명성을 입증했다.



     

      트립닷컴 관계자는 “올여름은 여느 때처럼 휴가를 미리 계획하는 데 어려움이 많았던 것만큼 즉흥적으로 여행을 떠나는 경향이 눈에 띄었다”라며, “앞으로도 트립닷컴은 이처럼 다변화되는 여행 트렌드에 발맞춰 고객들의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는 상품과 프로모션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심수아 여행+ 인턴기자


    - Advertisemen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