숲콕 언택트 힐링할 수 있는 숨겨진 보석 여행지 5

    - Advertisement -

    모두들 집콕에 지쳤나보다. 특히 여름휴가가 다가오고 있어 더하다. 최근 한국문화관광연구원이 밝힌 자료에 따르면 코로나19가 완전 종식되지 않아도 여행을 가겠다고 답한 비율은 45.8%에 달했다. 그러면서 나타난 트렌드가 최근 탁 트인 공간에서 언택트실천하기! 지친 몸과 마음까지 치유할 수 있는 숲으로 떠나는 숲콕’ ‘산콕이 새로운 여행 트렌드가 되고 있다. 최대한 사람 접촉을 피할 수 있는 숲콕 여행지 5곳을 골랐다.
     

    오지가 뜬다! – 울진 금강송숲길/ 국립김천치유의 숲

    최근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발표한 ‘2020 추천 웰니스 관광지에 경북 지역이 선정됐다. 번잡한 해수욕장 방문이 꺼려진다면, 시원하고 한적한 산 속으로 떠나보는 것도 방법이다.
     

    경북 울진에 위치한 금강송 에코리움은 숲을 통한 쉼과 여유, 그리고 치유를 컨셉으로 한 체류형 산림 휴양시설이다. 금강송숲길은 문화체육관광부가 발표한 한국인이 꼭 가봐야 할 관광지 1002회 연속 선정되기도 한 대표 자연 여행지로, 오감으로 소나무의 정기를 듬뿍 받을 수 있다.
     


    산콕여행 트렌드에 맞춘 다양한 웰니스 프로그램도 체험할 수 있다. 금강송 에코리움은 심신의 치유를 돕는 ;버스(Re;Birth) 스테이프로그램을 운영, 831일까지 우드 카빙 테라피를 진행한다. 나무로 수저, 도마 등을 만들면서 일상에서 쌓인 복잡한 생각을 비워낸다. 그 외에도 요가 및 명상, 저염 건강식 체험, 디톡스 등 다양한 프로그램도 준비돼있다.

    출처: 김천치유의숲 홈페이지

     
    김천에 위치한 국립김천치유의 숲은 울창한 자작나무 숲길을 연계한 풍성한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수도산 속 수려한 경관이 펼쳐지는 자작나무숲에서 명상을 체험할 수 있으며, 숲 속 트레킹과 체조를 하며 피톤치드를 마음껏 들이마실 수 있다. 노폐물을 씻어주는 다도 클래스와 반신욕, 리프레싱 마사지 등 다양한 힐링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요즘 트렌드 – 바다 말고 산

    출처: 파크로쉬 홈페이지

    강원도 정선에 위치한 파크로쉬 리조트앤웰니스는 아름다운 청정 자연 속에서 산림욕 및 성찰과 치유 체험을 제공한다. 사방이 산으로 둘러싸여 경치를 바라보는 것만으로도 힐링이된다. 가벼운 트레킹부터 웰니스 쿠킹 클래스, 오디오룸에서의 음악 감상 등 취향에 맞는 다양한 프로그램 중에 고를 수 있다. 보다 깊은 재충전의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오는 717일까지 숙면 특화 객실 및 숙면 명상 프로그램을 포함한 패키지를 제공하며, 같은 기간 동안 숲 속 칩거를 원하는 이들을 위한 5박 상품도 선보인다.
     

    출처: 켄싱턴리조트 설악밸리 홈페이지

    설악한 자락에 들어선 켄싱턴리조트 설악밸리는 마치 알프스에 온 듯한 수려한 경관을 자랑한다. 숲과 바다가 어우러진 천혜의 자연환경 속에서 휴식과 아웃도어 콘텐츠를 즐길 수 있으며, 단독 리조트 형태로 되어 있어 가족끼리 프라이빗하게 산콕하기에도 제격이다. 오는 716일까지 보다 합리적인 가격에 더욱 오래 여유를 즐길 수 있는 2박 전용 스테이케이션 패키지도 선보인다.
     

    출처: 포레스트 리솜 홈페이지

    충북 제천 포레스트 리솜은 울창한 원시림의 아름다운 사계를 즐길 수 있는 친환경 리조트다. 자연지형과 식생을 그대로 보존하고 친환경 자재를 사용해 있는 그대로의 자연을 만끽할 수 있다. 맑은 공기를 마시며 소풍을 즐길 수 있는 테라스 피크닉과 에너지 회복을 돕는 힐링스파 아쿠아 프로그램 등이 상시 진행된다.
     

    홍지연 여행+ 에디터

    - Advertisement -